• 구름많음동두천 6.5℃
  • 흐림강릉 8.9℃
  • 구름많음서울 7.8℃
  • 대전 9.3℃
  • 흐림대구 11.0℃
  • 구름조금울산 10.8℃
  • 구름많음광주 9.2℃
  • 맑음부산 10.3℃
  • 구름많음고창 6.7℃
  • 구름많음제주 12.8℃
  • 구름많음강화 8.0℃
  • 흐림보은 7.5℃
  • 흐림금산 9.0℃
  • 구름많음강진군 10.7℃
  • 구름많음경주시 10.8℃
  • 맑음거제 10.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큐브 신인 걸그룹 'LIGHTSUM(라잇썸)' 주현X상아 프로필 공개! 첫 번째 멤버!

URL복사

 

큐브 엔터테인먼트에서 3년 만에 선보이는 신인 걸그룹 'LIGHTSUM(라잇썸)'의 멤버 주현(JUHYEON), 상아(SANGAH)가 처음으로 공개됐다. 

 

LIGHTSUM(라잇썸)은 19일 0시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주현(JUHYEON), 상아(SANGAH) 두 멤버의 프로필 사진과 필름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프로필 사진은 화이트 배경과 의상으로 멤버들만의 매력을 더욱 돋보이게 만들며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더불어 LIGHTSUM(라잇썸)의 공식 로고와 멤버의 영문 이름, 생년월일이 담겨있어 기대감을 더했다.

 

함께 공개된 필름 영상 속 주현(JUHYEON)과 상아(SANGAH)는 자연광이 쏟아지는 야외에서 청순하면서도 러블리한 매력을 한껏 발산했다. 볼드한 주얼리로 포인트를 준 스타일리시한 모습까지 선보이며 완성형 비주얼로 데뷔 열기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특히, 주현(JUHYEON)은 KBS2 '더 유닛'과 ‘댄싱하이’를 통해 수준급의 댄스 실력을 선보여 심사위원들로부터 극찬을 받으며 일찌감치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정식 데뷔 소식이 알려지면서 국내외 팬들의 설렘을 증폭시키고 있다.

 

'LIGHTSUM(라잇썸)'은 2018년 (여자)아이들 데뷔 이후 약 3년 만에 큐브 엔터테인먼트에서 새로 선보이는 걸그룹으로 지난 8일 공식 SNS를 통해 공식 로고 영상을 공개하며 본격적인 데뷔를 알렸고 글로벌 음악팬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편, 주현과 상아 두 멤버의 프로필 사진을 공개한 LIGHTSUM(라잇썸)은 상반기 데뷔를 목표로 준비에 한창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소식 쓰윽] 영화는 계속된다!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드디어 개막
팬데믹 시대의 새로운 영화제 표준을 제시할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집행위원장 이준동)가 4월 29일부터 5월 8일까지 열흘간의 영화 축제를 시작됐다 배우 권해효와 박하선의 사회로 문을 여는 개막식은 전주국제영화제 김승수 조직위원장의 개막 선언과 악단광칠의 축하 공연으로 이어졌다다. 또 배종옥 배우, 박흥식 감독, 최수영 배우 등 국내 심사위원들이 무대 위에 올라 소개되며, 국제경쟁 심사위원 바냐 칼루제르치치 로테르담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 등 해외 게스트들은 영상 메시지로 영화제 관객에게 인사를 전했다. 개막식 이후에는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개막작 <아버지의 길>이 상영되었다. <아버지의 길>은 세르비아의 스르단 고루보비치 감독의 네 번째 작품으로, 가난의 굴레에 허덕이는 일용직 노동자인 니콜라가 사회복지기관에 의해 빼앗긴 아이들을 되찾기 위해 중앙정부의 장관을 만나러 수도 베오그라드까지 떠나는 여정을 담은 영화다. 정의와 권리가 사라진 부패한 사회에 던지는 묵직한 메시지를 담고 있는 <아버지의 길>은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 등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서 상영되며 호평받은 바 있다. 전주국제영화제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세계 독립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