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7.4℃
  • 흐림강릉 9.3℃
  • 서울 8.8℃
  • 대전 10.1℃
  • 맑음대구 11.4℃
  • 구름조금울산 11.6℃
  • 맑음광주 9.8℃
  • 맑음부산 11.3℃
  • 맑음고창 8.8℃
  • 맑음제주 13.1℃
  • 흐림강화 8.1℃
  • 맑음보은 9.2℃
  • 구름많음금산 9.1℃
  • 맑음강진군 10.9℃
  • 구름많음경주시 10.0℃
  • 맑음거제 10.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신상출시 편스토랑’ 강재준, 보고도 안 믿기는 달걀 까기 신공 “쏘세요”

URL복사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영자와 강재준이 배치기 인사법에 이어 달걀 까기 진기명기 쇼를 선보인다.

 

4월 16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콩’을 주제로 한 24번째 메뉴 개발 대결 결과가 공개된다. 이영자, 이유리, 김재원, 류수영. 자타공인 ‘편스토랑’ 에이스 편셰프 4인이 어떤 최종 메뉴를 선보일지, 이들 중 누가 우승을 차지할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앞서 이영자는 아끼는 개그 후배 3인방 강재준, 이은형, 허안나와 함께 콩고기 요리를 맛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특히 이영자는 강재준과 첫 만남 때 보자마자 배치기로 첫 인사를 했다는 에피소드를 공개하며, 또 한 번 공중 배치기 인사를 재연해 큰 웃음을 주기도. 이영자는 강재준을 “개그계의 내 아들”이라며 아낌없는 애정을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도 이영자와 강재준 ‘개그계 母子’의 포복절도 활약이 계속된다. 이영자는 후배 3인방과 함께 본격적인 콩 메뉴 개발에 나섰다고. 메뉴 개발 전 역시나 공중 배치기로 인사를 시작한 ‘개그계의 母子’ 콤비 이영자와 강재준. 두 사람은 식재료를 손질하는 방법 또한 범상치 않았다. 먼저 이영자가 눈빛을 반짝이며 자신만의 삶은 달걀 껍질 까기 꿀팁을 공개했다고 한다.

 

이은형, 허안나가 이를 신기하게 바라보는 가운데, 강재준은 ‘나도 내 방식이 있다’며 달걀 껍질 까기 신공을 발휘했다. 강재준이 달걀을 입으로 훅 불자 마치 알을 낳듯 달걀이 튀어나온 것. 입김 한 방에 껍질을 깨고 쏙 빠져나오는 삶은 달걀을 보며 촬영 현장은 충격에 휩싸였다는 전언이다. 급기야 이영자는 “진기명기 쇼”라며 혀를 내둘렀다고 해 더욱 궁금증이 쏠린다.

 

그런가 하면 이날 이영자의 후배 3인방은 이영자와 앙숙 케미를 자랑하는 예능 대부 이경규를 향한 거침없는 발언도 쏟아냈다는 후문. 예능 대부 이경규가 목을 잡고 넘어갈 뻔한 후배들의 폭탄 발언부터 ‘역시 개그맨들’이라는 감탄이 절로 나오는 삶은 달걀 깨기 비법까지 모두 공개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4월 16일 금요일 밤 9시 4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소식 쓰윽] 영화는 계속된다!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드디어 개막
팬데믹 시대의 새로운 영화제 표준을 제시할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집행위원장 이준동)가 4월 29일부터 5월 8일까지 열흘간의 영화 축제를 시작됐다 배우 권해효와 박하선의 사회로 문을 여는 개막식은 전주국제영화제 김승수 조직위원장의 개막 선언과 악단광칠의 축하 공연으로 이어졌다다. 또 배종옥 배우, 박흥식 감독, 최수영 배우 등 국내 심사위원들이 무대 위에 올라 소개되며, 국제경쟁 심사위원 바냐 칼루제르치치 로테르담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 등 해외 게스트들은 영상 메시지로 영화제 관객에게 인사를 전했다. 개막식 이후에는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개막작 <아버지의 길>이 상영되었다. <아버지의 길>은 세르비아의 스르단 고루보비치 감독의 네 번째 작품으로, 가난의 굴레에 허덕이는 일용직 노동자인 니콜라가 사회복지기관에 의해 빼앗긴 아이들을 되찾기 위해 중앙정부의 장관을 만나러 수도 베오그라드까지 떠나는 여정을 담은 영화다. 정의와 권리가 사라진 부패한 사회에 던지는 묵직한 메시지를 담고 있는 <아버지의 길>은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 등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서 상영되며 호평받은 바 있다. 전주국제영화제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세계 독립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