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0.7℃
  • 구름조금강릉 16.6℃
  • 구름많음서울 11.2℃
  • 구름많음대전 11.3℃
  • 구름많음대구 11.6℃
  • 구름많음울산 12.9℃
  • 구름조금광주 13.3℃
  • 구름많음부산 15.4℃
  • 구름조금고창 11.6℃
  • 구름많음제주 13.8℃
  • 구름많음강화 10.5℃
  • 구름많음보은 9.8℃
  • 구름많음금산 11.2℃
  • 흐림강진군 12.9℃
  • 흐림경주시 12.2℃
  • 구름많음거제 13.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마마무 휘인, 솔로 첫 미니앨범 'Redd' 콘셉트 포토 첫 공개! 붉은색 페인트칠한 도발적 포즈

URL복사

 

마마무 휘인이 파격 변신을 예고했다.

 

휘인은 공식 SNS를 통해 데뷔 첫 미니앨범 ‘Redd’(레드)의 콘셉트 포토를 최초 공개하며 컴백 열기를 달궜다.  

 

공개된 이미지 속 휘인은 몸에 밀착되는 흰색 슈트를 입고 아찔하고 과감한 매력을 드러냈다. 특히 휘인은 온몸에 붉은색 페인트칠을 한 채, 도발적인 포즈로 파격적인 모습이다.  

 

이와 함께 휘인은 첫 미니앨범 ‘Redd’의 분위기를 엿볼 수 있는 콘셉트 필름도 공개했다. 영상에는 휘인 본연의 모습을 담은 자유분방한 매력이 첫 미니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이처럼 휘인은 그간 솔로 아티스트로서 '부담이 돼', '헤어지자' 등 감성 발라더의 모습이 아닌 색다른 모습을 예고했다.

 

휘인은 13일 데뷔 첫 솔로 미니앨범 'Redd'로 전격 컴백한다. 새 앨범 'Redd’는 '정돈하다, 치우다'의 뜻처럼 “내 몸과 마음에 붙어 있는 거짓된 취향과 스타일을 치워버리고 본인이 진정으로 원하는 자신을 나타내자”라는 의미를 담았다. 

 

데뷔 첫 미니앨범인 만큼 휘인이 앨범 작업 전반에 걸쳐 참여하며, 솔로 아티스트 휘인의 음악적 색깔을 고스란히 표현했다.

 

특히 휘인은 지난 2019년 9월 두 번째 싱글 ‘Soar’(소어) 이후 1년 7개월 만에 컴백하는 만큼 오랜 시간 심혈을 기울여 첫 미니앨범 'Redd'를 완성했다. 

 

한편, 마마무 휘인의 첫 번째 미니앨범 ‘Redd’는 지난 2일 앨범 예약판매를 시작했으며, 13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서울엔 우리집이 없다’ 성시경 발라드 왕자의 커버송 ‘우리 집’ 홈 콘서트 선보여
성시경이 홈 투어 도중 커버송을 선보였다. 14일(수) 방송되는 JTBC ‘서울엔 우리집이 없다’에서는 성시경과 박하선이 경기도 고양시의 반전 리모델링 하우스로 홈 투어를 떠난다. 경기도 고양시에 도착한 박하선은 파트너 없이 혼자 오프닝을 시작하자 게스트가 있는지를 확인하며 설렘과 기대감에 부풀었다. 하지만, 박하선은 성시경을 발견하곤 실망감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성시경은 한껏 폼을 잡으며 등장하려 했으나 난데없이 물벼락을 맞아 의도치 않게 웃음을 자아냈다. 구옥의 외관을 그대로 유지한 고양 ‘우리집’은 안과 밖의 분위기가 전혀 다른 반전 하우스였다. 홈 투어를 시작한 성시경은 내부를 보자마자 놀라워했고 박하선은 “눈이 돌아간다”는 한 마디로 ‘우리집’을 설명했다. 특히 코로나 시국에 안전하게 놀이를 즐길 수 있는 공간은 박하선의 부러움을 한 몸에 받았다. 두 사람은 추억의 자동차 게임기를 발견하고 마치 어린 시절로 돌아간 듯 들뜬 모습을 보였다. 성시경은 박하선에게 내기를 하자며 진 사람이 ‘롤리폴리 댄스’를 추는 것을 벌칙으로 제안했다. 절대 지지 않겠다며 열의를 보인 박하선은 현란한 핸들링을 선보이며 게임을 시작했다. 반면에 성시경은 엄청난 집중력을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