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6.4℃
  • 맑음강릉 16.6℃
  • 황사서울 16.2℃
  • 황사대전 17.9℃
  • 맑음대구 19.9℃
  • 맑음울산 14.2℃
  • 맑음광주 18.9℃
  • 맑음부산 15.8℃
  • 맑음고창 14.6℃
  • 황사제주 15.4℃
  • 맑음강화 10.8℃
  • 맑음보은 17.2℃
  • 맑음금산 17.5℃
  • 맑음강진군 17.8℃
  • 맑음경주시 15.9℃
  • 맑음거제 16.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호주 물개 샘 해밍턴 vs 바다의 왕자 박태환, 흥미진진(?) 수영 대결

URL복사

 

‘슈퍼맨이 돌아왔다’ 해밍턴즈가 박태환과 함께 위대한 도전에 나선다.

 

3월 28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75회는 ‘아빠라서 행복한 365일’이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그중 해밍턴즈 가족은 마스크 기부를 위해 박태환과 함께 릴레이 수영에 도전한다. 선한 영향력을 전하는 윌벤져스와 박태환의 도전이 시청자들에게 뭉클한 감동을 안길 전망이다.

 

이날 샘 아빠와 윌벤져스는 대한민국의 수영 영웅 박태환 선수를 만났다. 이는 수영 1m에 마스크 10개씩 기부하는 챌린지를 위한 것으로, 해밍턴즈와 박태환 선수는 2,021m 릴레이 수영에 도전했다.

 

먼저 박태환 선수는 아이들에게 몸을 풀 수 있는 다양한 연습 방법을 가르쳐줬다. 샘 아빠의 교육으로 아기 때부터 물과 친숙하게 지내 온 윌벤져스는 자타 공인 ‘워터 베이비’들 답게 박태환 선수의 연습을 잘 따라왔다고. 물 만난 윌벤져스의 활약이 박태환 선수까지 깜짝 놀라게 할 정도였다고 해 기대를 더한다.

 

본격적인 도전에 앞서 호주 물개 샘 아빠와 바다의 왕자 박태환 선수의 수영 대결도 펼쳐졌다고. 누가 이길 것 같냐는 질문에 망설임 없이 아빠를 꼽은 윌벤져스. 아이들의 열렬한 응원을 받으며 먼저 출발한 샘 아빠가 이 대결에서 승리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어 2,021m 릴레이 수영이 시작됐다. 윌벤져스를 포함한 모두가 도전에 진지하게 임하며 올림픽 뺨치는 열기를 자아냈다는 전언. 과연 해밍턴즈와 박태환 선수는 25m 레인을 약 40바퀴 왕복해야 하는 이번 도전에 성공할 수 있을까. 그 결과를 확인할 수 있는 ‘슈돌’ 본 방송이 기다려진다.

 

한편 해밍턴즈와 박태환 선수의 2,021m 릴레이 수영 결과는 오늘(28일) 밤 9시 15분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375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tvN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박보영-서인국, 티저 포스터 2종 공개! 기대 증폭!
tvN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의 티저 포스터 2종이 공개됐다. 보는 순간 헤어나올 수 없게 만드는 박보영과 서인국의 투샷이 이들의 로맨스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오는 5월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연출 권영일/ 극본 임메아리/ 기획&제작 스튜디오앤뉴, 스튜디오드래곤)는 사라지는 모든 것들의 이유가 되는 존재 ‘멸망’과 사라지지 않기 위해 목숨을 건 계약을 한 인간 ‘동경’의 아슬아슬한 목숨담보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 ‘뷰티 인사이드’로 탁월한 필력을 인정받고, 차기작이 가장 기대되는 작가 0순위로 손꼽힌 임메아리 작가와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로 따스한 웃음을 선사한 권영일 감독의 의기투합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극중 박보영은 평범한 삶에 끼어든 뜻밖의 운명에 자신의 목숨과 사랑을 걸기로 한 인간 ‘탁동경’ 역을, 서인국은 지독한 운명에 끼어든 뜻밖의 삶에 자신의 연민과 사랑을 바치게 된 특별한 존재 ‘멸망’ 역을 맡아 초월적인 케미스트리로 시청자들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이 가운데 29일(월),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의 티저


영화&공연

더보기
배우 신성록,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이후 ‘드라큘라’ 로 열일행보 이어간다!
배우 신성록이 뮤지컬‘드라큘라’타이틀롤로 출연을 확정했다. 신성록은 최근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에서 백작 역을 맡아 매 공연 역대급 무대를 선사, 폭발적인 호응과 함께 지난 27일 공연을 끝으로 성황리에 마무리 했다. 그런 가운데 이번에는 뮤지컬 '드라큘라'의 주인공으로 새롭게 합류 소식을 전하며 쉼 없는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오디컴퍼니㈜ 창립 20주년 두번째 라인업으로 선보이는 판타지 로맨스 뮤지컬 ‘드라큘라’에서 신성록은 치명적이고 신비로운 매력을 가진 뱀파이어 역할을 맡았다. 400년이 넘는 세월동안 한 여인만을 사랑하는 드라큘라를 그가 또 어떤 매력적인 모습으로 그려낼지 벌써부터 많은 이들의 궁금증을 불러모으고 있다. 2004년 뮤지컬 무대로 데뷔한 신성록은 '몬테크리스토', '레베카', '키다리 아저씨', '엘리자벳' 등 다수의 작품을 통해 안정적인 연기력과 가창력은 물론 그만의 감미로운 중저음 보이스로 관객들을 단단히 매료시키며 매 작품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렇듯 브라운관 뿐만 아니라 무대까지 장악하며 연이은 열일 행보를 달리고 있는 신성록.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으로 맹활약을 펼치고 있는 그가 이번‘드라큘라’ 무대에서는 또 어떤 모습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