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8.6℃
  • 맑음강릉 14.4℃
  • 구름많음서울 9.5℃
  • 맑음대전 9.0℃
  • 맑음대구 15.6℃
  • 구름많음울산 17.5℃
  • 맑음광주 7.2℃
  • 맑음부산 17.2℃
  • 구름많음고창 6.0℃
  • 구름조금제주 10.2℃
  • 맑음강화 8.4℃
  • 맑음보은 8.8℃
  • 맑음금산 8.3℃
  • 구름많음강진군 8.1℃
  • 구름조금경주시 16.6℃
  • 맑음거제 15.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오! 주인님’ 3차티저 공개, 이민기♥나나 티격태격 케미 폭발

URL복사

 

‘오! 주인님’ 이민기, 나나의 본격 부동산 로맨스가 시작된다.

 

3월 24일 수요일 밤 9시 20분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오! 주인님’(극본 조진국/연출 오다영/제작 넘버쓰리픽쳐스)이 첫 방송된다. ‘오! 주인님’은 연애를 ‘안’ 하는 남자와 연애를 ‘못’ 하는 여자의 심장 밀착 반전 로맨스이다. 이민기와 나나. 앙큼 발랄 고양이 느낌의 ‘그림체 커플’이 비주얼 폭발 케미를 예고하며 관심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런 가운데 3월 5일 ‘오! 주인님’ 3차 티저가 공개됐다. 티저 및 포스터, 촬영 스틸 등 지금껏 공개된 ‘오! 주인님’ 모든 콘텐츠 속 이민기와 나나의 이미지를 180도 뒤집을 만큼 반전 그 자체. 그래서 더 재미있고, 더 궁금한 30초라는 반응이다.

 

‘오! 주인님’ 3차 티저는 극 중 한류 로코퀸 나나와 탑 오브 더 탑 드라마 작가 이민기의 모습을 교차로 보여준다. 인상적인 것은 두 사람의 반전 매력. 로코퀸답게 촤라락 예쁜 의상을 입고 털털한 웃음을 짓는 나나, “이건 쓰레기야! 태워버려!”라고 외치며 까칠 끝판왕의 모습을 보여준 이민기. 이렇게 다른 두 사람이 어떤 관계로 엮이게 될지 궁금증이 치솟는다.

 

이어 화면에는 적수, 복수, 재앙, 협력 등 흔한 로코에서는 볼 수 없는 단어들이 등장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그리고 3차 티저 말미, 드디어 두 사람의 관계가 공개된다. 자존심 세고 까칠한 이민기가 세입자, 반전 로코퀸 나나가 집주인인 것. 눈빛과 미소로 은근히 이민기를 조련하는 나나, 결국 “주인님! 주인님! 주인님!”을 연달아 외치는 이민기. 마주 앉은 두 사람 위로 ‘본격 부동산 로맨스’라는 자막이 등장하며 ‘오! 주인님’ 3차 티저는 마무리된다.

 

‘오! 주인님’ 3차 티저를 통해 처음으로 극 중 이민기와 나나의 관계가 직접적으로 공개됐다. 이와 함께 이민기, 나나의 반전 매력 역시 시선을 강탈했다. 깨방정 분노를 시전 하고, 노출까지 감행한 까칠 댕댕이 이민기. 에너지 폭발 절규와 킥복싱 등 털털한 로코퀸 나나. 그림처럼 예쁘기만 할 것 같았던 두 사람이 티격태격 케미스트리까지 예고했다. 까도 까도 양파처럼 다른 매력을 보여주는 로맨스 ‘오! 주인님’ 첫 방송이 기대된다.

 

한편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오! 주인님’은 3월 24일 수요일 밤 9시 20분 첫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팬텀싱어 올스타전’ 마지막 7차전 미션 ‘귀호강 끝판왕전’ 우승팀 공개
기립 박수 연속의 마지막 미션 무대가 공개된다. 오는 13일(화)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팬텀싱어 올스타전’에서는 마지막 7차전 미션인 ‘귀호강 끝판왕전’의 우승팀이 공개된다. 올스타즈는 그동안 9팀의 색깔을 보여준 ‘총출동전’을 시작으로 ‘팀 지목전’, ‘솔로 대표전’을 거쳐 ‘시즌 대항전’, ‘장르전’, ‘올스타 가요대전’까지 매회 신선하고 색다른 미션에 따라 무대를 보여줬다. 이번 7차전 미션은 마지막 팀 미션인 만큼 각 팀별로 가장 강력한 무기들을 장착한 무대를 선보인다. 이날 방송에서는 모든 팀이 한순간도 눈을 뗄 수 없는 황홀한 무대를 선사한다. 세련되면서 클래식함이 돋보이는 성악 어벤져스의 영화 같은 무대는 물론 6개월간 야심차게 준비해온 곡으로 소름 돋는 무대를 선사한 팀, 올스타즈 무대를 축제의 무대로 만든 팀 등 그 어느 때보다도 각 팀의 색깔이 잘 보이는 다채로운 무대들이 기다리고 있다. 이들의 모습에 현장에서는 ‘세계로 진출했으면 좋겠다’, ‘어안이 벙벙한 무대였다’, ‘다른 세계로 빨려 들어갔다’ 등의 훈훈한 호평이 이어졌다. 특히 현장 응원단으로 함께 한 손혜수는 한 팀의 무대가 끝나자 본인을 “제5의 멤버로 영입해 달라”며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