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3.4℃
  • 맑음강릉 16.7℃
  • 맑음서울 12.4℃
  • 맑음대전 16.5℃
  • 맑음대구 16.3℃
  • 맑음울산 16.1℃
  • 맑음광주 14.9℃
  • 맑음부산 15.1℃
  • 맑음고창 12.4℃
  • 구름조금제주 13.7℃
  • 맑음강화 10.1℃
  • 맑음보은 14.3℃
  • 맑음금산 15.3℃
  • 맑음강진군 16.0℃
  • 맑음경주시 16.7℃
  • 맑음거제 16.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달이 뜨는 강' 김소현, 본격 귀신골 라이프 시작! 이런 모습 처음이야

URL복사

 

'달이 뜨는 강’ 김소현의 귀신골 적응기가 포착됐다.

 

KBS 2TV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극본 한지훈/연출 윤상호/제작 빅토리콘텐츠)이 입체적 캐릭터의 향연과 휘몰아치는 스토리로 안방극장 시청자들의 마음을 완벽하게 사로잡았다. 첫 방송부터 월화드라마 1위를 차지하더니 방송 4회 만에 10%를 돌파하며 승승장구 중이다.

 

특히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달이 뜨는 강' 만의 빠른 전개가 호평을 받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는 평강(김소현 분)과 온달(지수 분)이 서로의 정체를 알게 되며 큰 폭풍을 예고했다. 평강이 온달의 아버지 온협(강하늘 분) 장군을 죽게 하고, 귀신골을 이루고 사는 순노부 사람들의 비극을 만든 고구려 태왕 평원왕(김법래 분)의 딸이기 때문이다.

 

자신이 누군지도 모르고 환대해 준 귀신골 사람들에게 정체를 밝히고 마을을 떠나려던 평강이었지만, 온달은 이를 숨기고 귀신골에서 살도록 해줬다. 이에 공주도 살수도 아닌 신분으로 귀신골에 남게 된 평강의 이야기가 시청자들의 기대를 자극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2월 27일 '달이 뜨는 강' 측이 귀신골에 적응해서 살아가는 평강의 스틸컷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사진 속 평강은 살수복을 벗고 사씨 부인(황영희 분)이 만들어준 옷을 입고 있다. 살수 염가진일 때는 냉철함을 유지하느라, 공주의 기억을 되찾고는 죄스러움에 펴질 날이 없던 평강의 얼굴에 편안함이 깃들어 있다.

 

특히 누워서 잠든 평강의 모습이 눈에 띈다. 기억을 찾기 전에는 악몽에 시달리느라 자는 것도 불편해했던 평강이기에 곤히 잠든 모습이 보는 이들의 마음까지 흐뭇하게 만든다.

 

또한 귀신골의 월이(오아린 분)와도 친해진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월이 옆에서 아이처럼 해맑게 웃는 평강의 표정이 무엇 때문에 저렇게 재미있어하는지 궁금증을 더한다.

 

이와 관련 '달이 뜨는 강' 측은 "평강의 본격적인 귀신골 생활이 시작된다. 살수도 공주도 아닌, 오로지 귀신골 사람으로 살아갈 수 있는 이곳에서 평강은 자신에 대해 더욱 깊게 돌아보게 된다"며 "귀신골 생활이 평강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지, 또 지금까지와는 다른 평강을 보여줄 배우 김소현의 연기력은 얼마나 빛이 날지 기대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본격적인 평강의 귀신골 적응기가 펼쳐질 KBS 2TV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 5회는 오는 3월 1일 월요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서울엔 우리집이 없다’ 성시경 발라드 왕자의 커버송 ‘우리 집’ 홈 콘서트 선보여
성시경이 홈 투어 도중 커버송을 선보였다. 14일(수) 방송되는 JTBC ‘서울엔 우리집이 없다’에서는 성시경과 박하선이 경기도 고양시의 반전 리모델링 하우스로 홈 투어를 떠난다. 경기도 고양시에 도착한 박하선은 파트너 없이 혼자 오프닝을 시작하자 게스트가 있는지를 확인하며 설렘과 기대감에 부풀었다. 하지만, 박하선은 성시경을 발견하곤 실망감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성시경은 한껏 폼을 잡으며 등장하려 했으나 난데없이 물벼락을 맞아 의도치 않게 웃음을 자아냈다. 구옥의 외관을 그대로 유지한 고양 ‘우리집’은 안과 밖의 분위기가 전혀 다른 반전 하우스였다. 홈 투어를 시작한 성시경은 내부를 보자마자 놀라워했고 박하선은 “눈이 돌아간다”는 한 마디로 ‘우리집’을 설명했다. 특히 코로나 시국에 안전하게 놀이를 즐길 수 있는 공간은 박하선의 부러움을 한 몸에 받았다. 두 사람은 추억의 자동차 게임기를 발견하고 마치 어린 시절로 돌아간 듯 들뜬 모습을 보였다. 성시경은 박하선에게 내기를 하자며 진 사람이 ‘롤리폴리 댄스’를 추는 것을 벌칙으로 제안했다. 절대 지지 않겠다며 열의를 보인 박하선은 현란한 핸들링을 선보이며 게임을 시작했다. 반면에 성시경은 엄청난 집중력을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