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0℃
  • 흐림강릉 5.2℃
  • 구름조금서울 4.5℃
  • 흐림대전 6.4℃
  • 대구 6.0℃
  • 울산 6.4℃
  • 광주 5.1℃
  • 흐림부산 7.6℃
  • 흐림고창 3.8℃
  • 제주 10.0℃
  • 구름조금강화 0.1℃
  • 흐림보은 5.7℃
  • 흐림금산 4.6℃
  • 흐림강진군 6.5℃
  • 흐림경주시 6.1℃
  • 흐림거제 7.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오! 주인님’ 나나, 흑백 첫 스틸! 대한민국 최고 로코퀸 변신 ‘눈부신 아우라’

URL복사

 

‘오! 주인님’ 로코퀸 나나가 온다.

 

3월 24일 수요일 밤 9시 20분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오! 주인님’(극본 조진국/연출 오다영/제작 넘버쓰리픽쳐스)이 첫 방송된다. ‘오! 주인님’은 연애를 ‘안’ 하는 남자와 연애를 ‘못’ 하는 여자의 심장밀착 반전 로맨스. 2021년 많은 시청자들의 인생작을 경신할 특별한 로맨스를 예고하고 있다.

 

앞서 ‘오! 주인님’ 제작진은 극 중 특별한 로맨스를 이끌어갈 남녀 주인공 이민기(한비수 역)와 나나(오주인 역)의 설레는 케미가 담긴 티저 포스터를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그중에서도 나나의 한층 성숙해진 분위기는 예비 시청자들의 시선을 제대로 강탈했다는 반응. 이에 본격 로맨스를 예고한 ‘오! 주인님’ 속 나나를 향한 호기심과 기대가 뜨겁다.

 

이런 가운데 2월 24일 나나의 ‘오! 주인님’ 촬영 스틸이 처음으로 공개됐다. 나나는 극 중 대한민국 모든 남성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는 로코퀸 배우 오주인 역을 맡았다. 공개된 사진은 극 중 배우인 오주인의 보도사진이다. 흑백 사진을 뚫고 나오는 그녀의 아우라와 미모가 감탄을 자아낸다.

 

특히 인상적인 것은 성숙함과 편안함, 상반된 두 가지 콘셉트를 완벽하게 담아낸 나나의 표현력이다. 블랙 슈트 차림의 사진에서는 고혹적인 아름다움이, 화이트 셔츠 차림의 사진에서는 청순한 아름다움이 돋보이는 것. 극 중 만인의 사랑을 받는 매력적인 로코퀸 오주인을, 배우 나나가 얼마나 매력적으로 그려낼지 벌써부터 기대가 높아진다.

 

이와 관련 ‘오! 주인님’ 제작진은 “나나는 첫 촬영부터 매력적인 로코퀸 오주인 그 자체였다. 오주인은 겉보기에 누구보다 화려하지만, 혼자 있을 때는 자신의 감정을 깊이 들여다볼 줄 아는 인물이다. 나나는 한층 성숙해진 연기력으로 오주인만의 매력을 섬세하게 담아냈다. 특별한 로코퀸이 된 나나에게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오! 주인님’은 ‘소울메이트’, ‘안녕, 프란체스카’, ‘운명처럼 널 사랑해’ 등을 통해 로맨스 장인에 등극한 조진국 작가와 ‘파수꾼’, ‘배드파파’ 등 젊고 감각적인 연출이 기대되는 오다영PD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오는 3월 24일 수요일 밤 9시 20분 첫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나 혼자 산다’ 팔랑귀 김광규, 고독하게 인사동 거리를 누비는 광규! ‘인사동 레옹’ 으로 변신한 '광규옹'의 모습은?
‘나 혼자 산다’에 김광규가 다시 돌아왔다. 김광규는 ‘난 치기’에 필요한 붓을 사기 위해 인사동 필방을 찾는다. 넉살 좋은 필방 사장님의 입담과 35년 장사 내공에 서예 ‘풀 패키지’ 구매 직전인 ‘팔랑귀’ 김광규의 모습이 포착돼 웃음을 자아낸다. 오는 26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안수영 / 연출 허항 김지우)에서는 김광규가 다시 돌아와 반가움을 더한다. ‘난 치기’ 붓을 구매하기 위해 필방을 찾은 김광규를 보자마자 필방 사장님은 팬심을 드러내며 반갑게 맞이한다. ‘인사동 인싸’ 사장님과의 유쾌한 만남에 팔랑귀 김광규는 “저는 붓만 사러 왔는데..”라면서도 필방 플렉스를 펼쳐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고독하게 인사동 거리를 누비는 김광규의 모습이 마치 영화 ‘레옹’을 떠오르게 해 웃음을 자아낸다. ‘인사동 레옹’으로 변신한 광규옹의 모습이 눈길을 끄는 가운데 운명처럼 마틸다와 만났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최근 드라마 작품을 위해 '난 치기'에 도전하고 있다고 밝힌 김광규는 전문가 포스를 드러내며 본격적으로 난을 친다. 그러나 마법같이 나타나는 먹물의 습격(?)에 말을 잇지 못하며 힘든 사투를 벌인다고. 서예부 출신이라


영화&공연

더보기
'자산어보' 설경구 첫 사극 도전! 호기심 많은 학자 ‘정약전’ 캐릭터 완벽 소화!
매 작품 대체할 수 없는 연기력을 선보이는 설경구가 '자산어보'를 통해 데뷔 후 첫 사극에 도전한다. 영화 '자산어보'는 흑산으로 유배된 후, 책보다 바다가 궁금해진 학자 ‘정약전’과 바다를 벗어나 출셋길에 오르고 싶은 청년 어부 ‘창대’가 [자산어보]를 집필하며 벗이 되어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 <해운대><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살인자의 기억법> 등 다수의 작품에서 장르와 역할을 불문하고 압도적 열연을 펼쳐왔던 배우 설경구가 <자산어보>를 통해 첫 사극에 도전하며 새로운 매력을 예고한다. 그가 맡은 ‘정약전’ 캐릭터는 유배지 흑산도에서 바다 생물에 눈을 뜬 호기심 많은 학자로, 성리학 사상을 고수하는 다른 양반들과 달리 열린 사상을 지닌 인물이다. 민중의 삶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어류학서를 집필하기 위해 글 공부를 좋아하는 청년 어부 ‘창대’에게 서로가 가진 지식을 거래하자고 제안하는 ‘정약전’은 여타 사극에서 표현되는 학자 캐릭터의 고정관념을 탈피한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이에 설경구는 천하제일의 인재로 불리던 명망 높은 학자의 진중한 모습과 얼굴에 먹물을 묻힌 채 바다 생물을 탐구하는 소탈한 모습을 넘나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