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0.9℃
  • 맑음강릉 5.1℃
  • 맑음서울 11.8℃
  • 맑음대전 15.7℃
  • 맑음대구 18.6℃
  • 맑음울산 17.4℃
  • 맑음광주 13.1℃
  • 맑음부산 14.6℃
  • 맑음고창 13.0℃
  • 맑음제주 17.4℃
  • 구름조금강화 9.9℃
  • 맑음보은 14.5℃
  • 맑음금산 18.2℃
  • 맑음강진군 11.8℃
  • 맑음경주시 16.4℃
  • 맑음거제 14.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놀면 뭐하니? - 2021 동거동락’ 전국민이 기다린 ‘방석 퀴즈’! MC유재석+실로폰 꿀잼 조합! 기대 만발!

URL복사

 

MBC ’놀면 뭐하니? - 2021 동거동락’의 레전드 코너 ‘방석 퀴즈’ 현장이 포착됐다. 실로폰을 든 MC 유재석 앞에 모인 멤버들의 모습과 방석에 앉은 선수들보다 더 격렬하게(?) 장외에서 기상천외한 정답을 외치는 탁재훈의 모습이 벌써부터 ‘꿀잼’을 예상케 만든다.

 

또한 보너스 퀴즈에서는 ‘개그계 피카소’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는 하준수가 등장해 배꼽 잡는 그림 퀴즈를 선보일 예정. 이와 함께 폭주하는 제시의 모습도 포착돼 과연 그가 어떤 작품(?)들을 그려낼지 관심이 집중된다.

 

오는 20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 – 2021 동거동락'(연출 김태호 윤혜진 김윤집 장우성 왕종석 작가 최혜정)에서는 ‘동거동락’의 레전드 코너 ‘방석 퀴즈’ 현장이 공개된다.

 

지난주 1960년대생부터 2000년대생까지 세대통합 웃음 한마당을 보여준 ‘2021 동거동락’. 이번 주에는 ‘동거동락’에서 빠질 수 없는 레전드 코너 ‘방석 퀴즈’부터 2021년 새로운 게임 대결이 펼쳐진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실로폰을 든 MC 유재석의 모습이 담겨 눈길을 모은다. ‘방석 퀴즈’는 퀴즈계의 오리지널로, 현재까지도 많은 예능에서 리메이크가 되고 있는 레전드 코너다.

 

‘방석 퀴즈’는 MC 유재석이 낸 문제를 듣고 깔고 앉은 방석을 가장 먼저 뺀 사람에게 정답을 말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며, 일반 상식부터 연예, 앙케이트, 신조어 등 다양한 분야의 문제가 출제된다.

 

‘종민 팀’과 ‘제시 팀’에서 출전한 멤버들의 팽팽한 대결이 기대되는 가운데, MC 유재석과 장외 매트 위에서 펼쳐지는 멤버들의 ‘아무 말 대잔치’가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유일한 ‘동거동락’ 경력자인 탁재훈은 시작부터 방석에 앉은 선수들 뒤에서 자신만의 경험이 담긴 기상천외한 정답(?)을 외쳐 모두를 폭소케 만들었다. 이어 다른 멤버들도 하나둘 퀴즈에 참여하며 격렬한 장외 대결이 펼쳐졌다고.

 

MC 유재석은 방석 위 대결은 물론 장외 대결에도 예외 없이 ‘땡!’을 쳤고, 자기도 모르게 실로폰 소리에 반응하던 탁재훈은 “왜 자꾸 참여를 시켜요! 할 때마다 땡땡 치니까~”라며 되레 불만을 토로했다고 해 웃음을 자아낸다.

 

‘방석 퀴즈’에서 ‘최애 라인’ 이영지와 츄, ‘종라인’ 김종민과 조병규는 물론 제시와 나대자(홍현희) 등 ‘종민 팀’과 ‘제시 팀’ 사이의 피할 수 없는 막상막하 대결이 펼쳐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그런가 하면 특별히 준비한 보너스 퀴즈에 ‘개그계 피카소’ 하준수가 등장, 배꼽 잡는 그림 퀴즈를 선보인다. 절대 기분 나빠 하면 안 되는 그의 그림 퀴즈에 폭주하는 제시의 모습이 포착돼 과연 그의 그림 퀴즈는 어땠을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2021 동거동락’의 레전드 코너 ‘방석 퀴즈’와 ‘개그계 피카소’ 하준수의 보너스 그림 퀴즈 현장은 오는 20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 - 2021 동거동락’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복면가왕' ‘신혜성, 김준수가 생각나는 목소리’, 레전드 가수 연상케 하는 복면가수 등장
오늘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신흥가왕 ‘바코드’를 위협하는 복면가수 8인의 듀엣무대가 공개된다. ​ 지난주, 가왕 ‘집콕’을 19대 2로 압살하며 신흥가왕에 등극한 ‘바코드’가 본격적인 ‘춘추가왕시대’의 포문을 열었다. 그는 이적 <같이 걸을까>, 김조한<사랑에 빠지고 싶다>로 여심은 물론 남심까지 흔들어 놓았다. 과연 베일 속 실력자 ‘바코드’는 2연승에 성공하며 ‘춘추가왕시대’의 막을 내릴 수 있을 것인지 또, 어떤 도전자들이 그의 2연승에 훼방을 놓게 될 것인지 관심이 집중된다. ​ 한편, 한 복면가수의 무대에 판정단석이 술렁인다. 한희준은 “그분이 확실하다”며 레전드 가수의 실명을 언급하는 등 판정단석을 열광의 도가니에 빠지게 하고, 그의 발언에 김구라 또한 “가능성 있다.”라고 답하며 추리에 박차를 가한다. 이렇게 추리에 열중하는 남성 판정단들과 반대로 여성 판정단들은 복면가수의 무대에 흠뻑 취해 사랑에 빠진 듯한 모습까지 보인다고. 과연 판정단 모두를 들썩이게 한 복면가수의 정체는 누구일지 또, 어떤 무대로 감동을 선사할지 기대감이 모아진다. ​ 계속해서 판정단들을 사랑에 빠지게 한 복면가수가 등장하고 있는 와중에,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