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0.8℃
  • 흐림강릉 13.8℃
  • 맑음서울 13.3℃
  • 맑음대전 13.5℃
  • 맑음대구 16.0℃
  • 맑음울산 13.0℃
  • 맑음광주 13.5℃
  • 맑음부산 14.5℃
  • 맑음고창 12.0℃
  • 맑음제주 17.5℃
  • 맑음강화 13.7℃
  • 맑음보은 10.9℃
  • 맑음금산 11.5℃
  • 맑음강진군 14.4℃
  • 구름많음경주시 13.2℃
  • 맑음거제 13.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18일 컴백' 권진아, EP '우리의 방식' 콘셉트 포토 추가 공개

URL복사

 

싱어송라이터 권진아가 EP '우리의 방식'의 두 번째 콘셉트 포토를 공개했다.

 

소속사 안테나 측은 8일 공식 SNS를 통해 권진아의 EP '우리의 방식'의 추가 콘셉트 포토를 공개하며, 새 앨범에 대한 힌트를 완성시켰다.

 

공개된 사진 속 권진아는 첫 번째 콘셉트 포토와는 또 다른 오브제, 또 다른 감성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구름 위를 걷는 듯한 자유롭고 몽환적인 모습부터, 거울 너머 비치는 알 수 없는 표정, 클로즈업된 얼굴에 멈춘 혼란스러운 마음 등 각기 다른 색채의 감정을 암시했다.

 

특히, 앞서 공개된 인트로 영상에 등장한 실, 꽃, 거울, 하늘 등의 오브제들이 EP '우리의 방식'의 트랙별 성격을 예고했다면, 여섯 장의 콘셉트 포토에서는 오브제들이 권진아의 감정과 만났을 때의 모습을 이미지로 표현, 곡마다 지닌 감성을 이미지만으로도 섬세하게 상상할 수 있게 만들었다. 

 

이로써 권진아는 지난 5일 공개된 첫 번째 콘셉트 포토 세 장을 포함하여 총 여섯 장의 사진을 통해 마주하는 일상 속 감정들을 권진아만의 방식으로 풀어낸 ‘우리의 방식’ 앨범을 완성시킬 예정이다.

 

 

EP ‘우리의 방식’은 화자인 권진아가 주체가 되어 일상에서 마주하는 여러 감정들을 6개의 이야기로 풀어내며 하나의 단편집처럼 완성한 앨범으로 두 번째 정규앨범 '나의 모양' 이후 약 1년 5개월 만에 발매하는 피지컬 앨범이기도 하다.

 

권진아 EP ‘우리의 방식’은 이후로도 계속 트랙리스트, 보이스 트레일러, 코멘터리 프리뷰, 하이라이트 메들리, 뮤직비디오 티저 등 오롯이 권진아만의 감성이 담긴 다양한 콘텐츠를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한편, 권진아는 지난 5일 본격적으로 피지컬 앨범 예약 판매에 돌입, 18일 오후 6시 EP '우리의 방식'을 발표한다.


연예&스타

더보기
‘미스트롯2’ 4월의 하트퀸 김태연, 양지은, 김다현 기부 인증샷 공개
‘미스트롯2’ 4월의 하트퀸 김태연, 양지은, 김다현이 기부 인증샷을 공개했다. ‘하트퀸’은 미스&미스터트롯 모바일 앱에서 매달 가장 많은 응원을 받은 아티스트에게 선사하는 별칭으로 1위부터 3위까지를 ‘하트퀸’ 후보로 선정해 해당 아티스트의 이름으로 기부를 진행한다. 이에 더해 1위를 한 ‘월간 하트퀸’에겐 옥외 광고가 리워드로 제공된다. 이번엔 ‘4월 하트퀸’으로 선정된 김태연과 2, 3위를 차지한 양지은, 김다현의 이름으로 기부가 이어졌다. 기부처는 아티스트의 희망에 따라 선정되는데 김태연은 장애인 단체에게, 양지은은 보육원 아이들에게, 김다현은 소아암 환우에게 기부하겠다는 뜻을 밝혀 각각 한국장애인재단, 상록보육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기부가 진행됐다. 김태연, 양지은, 김다현의 기부 인증 사진이 공개되자 팬들의 열띤 반응이 이어졌다. “태연이의 순수한 기부로 많은 사람들이 행복해졌으면 좋겠습니다. 우리 태연이 화이팅!”, “지은님을 통해 좋은 일에 동참할 수 있어 행복합니다.”, “마음씨 고운 다현님, 좋은 일 했네요. 팬으로서 뿌듯합니다.” 등 댓글로 기부를 축하했다. 한편 5월을 얼마 남겨두지 않은 상황에서 ‘하트퀸’ 자리를 두고 양지은



라이프

더보기
카카오페이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 ‘묵향’ 신간 단독 선연재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로 불리는 전동조 작가의 ‘묵향’ 신간(36권)을 6월 9일까지 카카오페이지에서 단독 선연재 한다. 2년간의 휴재를 끝내고 팬들의 기대 속에 돌아온 ‘묵향’은 국내 장르 문학의 전성기를 열어젖힌 기념비적 작품으로 평가받는다. ‘묵향’이 처음 선보인 1990년대 당시는 비슷한 양산형 무협 작품이 즐비하던 때로, 평면적 이야기와 캐릭터를 벗어난 다채로운 상상력에 힘입어 PC통신에서 공개된 1999년부터 20여년간 꾸준한 사랑을 받았다. 카카오페이지에서 136만명이 읽은 대표 밀리언페이지 작품 중 하나이기도 하다. 소설의 주인공은 어릴 적부터 암살자로 길러진 살수 출신의 묵향. 무공에 대한 일념으로 궁극의 경지를 위해 매진하던 묵향은 일련의 음모에 빠지면서 무림과 서구 대륙을 넘나들게 된다. 이처럼 동양 무협 세계관과 서양 판타지의 시공간을 결합한 ‘묵향’은 현재 장르 문학의 주류 중 하나인 이세계물과 퓨전 판타지의 원조 격으로 거론된다. 대학생 시절 스트레스를 풀고자 무협과 판타지 소설을 즐겨 읽던 전동조 작가는 ‘묵향’의 줄거리를 불현듯 떠올리고 PC통신에 연재를 시작했다고 알려져 있다. ‘웹소설의 웹툰화’로 콘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