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5.3℃
  • 구름조금강릉 5.4℃
  • 구름많음서울 6.8℃
  • 구름많음대전 7.0℃
  • 구름조금대구 8.4℃
  • 맑음울산 8.7℃
  • 구름많음광주 10.0℃
  • 맑음부산 8.1℃
  • 구름많음고창 10.0℃
  • 흐림제주 13.0℃
  • 흐림강화 9.3℃
  • 맑음보은 0.6℃
  • 구름많음금산 9.0℃
  • 흐림강진군 9.1℃
  • 맑음경주시 5.5℃
  • 흐림거제 8.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신비한 레코드샵' 웬디, 스타 경제 유튜버의 어마어마한 구독자 수와 수입에 화들짝!

URL복사

 

‘신비한 레코드샵’의 장윤정과 규현이 구독자 100만 명을 보유한 경제 유튜버 슈카, 부읽남, 신사임당의 등장에 질문 세례를 쏟아낸다. 사심이 가득 담긴 그들의 반짝거리는 눈빛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오늘(29일) 방송되는 JTBC ‘배달gayo-신비한 레코드샵’(기획 JTBC/ 제작 SM C&C STUDIO/ 연출 김지선/ 이하 신비한 레코드샵)에 평균 구독자 100만 명의 스타 경제 유튜버 3인방 슈카, 부읽남, 신사임당이 게스트로 출격한다. MC 장윤정과 규현은 그들의 등장에 개인적인 질문을 끊임없이 던지며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요즘 가장 핫한 경제 분야 크리에이터 슈카, 부읽남, 신사임당은 각각 주식, 부동산, 창업의 전문가로서 등장부터 4MC 윤종신, 장윤정, 규현, 웬디의 구미를 확 당겼다. 특히 장윤정과 규현은 “오! 저 들어봤어요”, “이분들 출연 소식에 주변에서 친해지라고 난리다”라며 반가움을 한껏 표했다.
 
주식과 부동산을 비롯한 투자 노하우에 대한 주제로 이야기가 흘러가자 장윤정은 “자산의 어느 정도를 투자해야 좋을까요?”라고 질문을 던졌다. 이에 주식 전문 크리에이터 슈카는 “가장 중요한 질문을 해주셨다”며 장윤정을 으쓱하게 했다.
 
또한 장윤정은 “주식을 사고 2년 동안 얘기가 없으면 잃은 걸까요?”라고 주제와 무관한 질문을 조심스럽게 꺼내기 시작. 개인적인 질문이라는 것을 바로 눈치챈 부동산 전문가 부읽남은 “혹시 가까운 지인 이야기인가요?”라고 되물으며 폭소를 자아냈다. 장윤정은 “사실 저희 남편이 기억 상실에 걸린 것처럼..”이라며 말을 이어갔다고 해 그 내막에 호기심을 유발한다.  
 
이어 ‘500만 원으로 투자를 한다면?’이라는 질문에 경제 크리에이터 3인방은 일제히 머뭇거리면서 침묵이 이어졌다. 현실적인 조언에 목말랐던 규현은 답답함에 이내 “혹시 얼마쯤 가져가면 해주실 거에요?”라고 발끈하며 웃음을 줬다. 이에 자타공인 돈 버는 방법 전문가 신사임당은 규현의 질문에 굉장히 현실적이고 유용한 정보의 답변을 줬다고. 그의 명쾌한 솔루션은 현장에 있는 모든 스태프들까지 웅성웅성하게 했다는 후문이어서 궁금증이 증폭된다.
 
신사임당은 이와 더불어 직장 생활할 때 수입과 현재 수입을 함께 공개하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리액션 요정 웬디는 그의 어마어마한 수입과 유튜브 구독자 수를 듣더니 입이 떡 벌어지며 ‘현실 리액션’까지 튀어나오는 모습을 보여 귀여움을 뽐냈다.
 
이처럼 스타 경제 크리에이터 3인방 슈카, 부읽남, 신사임당의 진솔하고 유익한 경제 이야기와 신비한 레코드샵의 4MC 윤종신, 장윤정, 규현, 웬디의 다채로운 리액션은 오늘(29일)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신비한 레코드샵’은 윤종신, 장윤정, 규현, 웬디 4MC와 함께 공통의 직업으로 묶인 게스트가 출연해 ‘인생 이야기’와 ‘인생 곡’을 소개하며 플레이리스트를 완성하는 음악 예능으로 호평받았다.


연예&스타

더보기
tvN '철인왕후' 신혜선, 수라간에서 꿀단지?! 항아리 품은 신혜선 주먹 불끈 ‘환호’
‘철인왕후’ 신혜선이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tvN 토일드라마 ‘철인왕후’(연출 윤성식, 극본 최아일, 제작 STUDIO PLEX, 크레이브웍스) 측은 16회 방송을 앞둔 31일, 수라간에서 기쁨을 만끽하고 있는 김소용(신혜선 분)의 모습을 공개해 호기심을 자극했다. ‘매의 눈’ 중전 김소용이 탐내는 대령숙수 만복(김인권 분)의 숨겨진 필살기는 무엇일지, 수라간 사제의 특훈 현장이 궁금증을 더한다. 지난 방송에서는 김소용과 철종(김정현 분)의 화끈한 의기투합이 그려졌다. 김소용은 자신을 위험에 빠뜨린 이들에게 통쾌한 반격을 날렸고, 철종 역시 강인하게 자신의 뜻을 저돌적으로 밀고 나갔다. 같은 방향을 바라보며 걷게 된 두 사람. 김소용은 철종에게 두근거리는 마음의 정체를 알고자 일종의 테스트를 감행했다. 그런 김소용에게 8년 전 자신을 구해준 소녀냐고 묻는 철종의 모습은 두 사람의 관계 변화에 궁금증을 높였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또 다른 도전에 나선 김소용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매의 눈으로 수상한 만복의 행동을 지켜보는 김소용과 그런 중전의 눈빛에 깜짝 놀란 만복이 웃음을 유발한다. 만복의 작은 손짓 하나라도 놓치지 않겠다는 듯 초집중은 물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카카오페이지 '기다리면 무료 플러스' 하루 두 번 최대 10개까지 무료 열람! 레전드 작품 무료로 즐긴다
카카오페이지의 대표적인 서비스 ‘기다리면 무료(이하 기다무)’의 업그레이드판 ‘기다리면 무료 플러스(이하 기다무 플러스)’가 새롭게 론칭한다. ‘기다무 플러스’는 매일 자정 12시, 정오 12시마다 5개의 무료 이용권을 지급함으로써 독자들이 ‘기다무 플러스’를 통해 제공되는 웹툰과 웹소설 작품을 마음껏 볼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이다. ‘기다무 플러스’ 작품이라면 어떤 작품이든 볼 수 있는 자유이용권이다. 5개의 이용권은 12시간 이내 사용 가능하며, 한 번에 보유할 수 있는 이용권은 최대 5개를 넘을 수 없다. 예를 들어 오전에 지급된 5개 이용권에서 2개를 사용하더라도, 남은 3개가 누적되는 것은 아니며 오후에 5개 이용권이 새롭게 충전된다. 따라서 이용권을 오전 오후에 5개씩 모두 사용할 경우 하루 최대 10개의 이용권을 사용할 수 있다. 기존의 ‘기다무’와 새로운 서비스인 ‘기다무 플러스’는 이용권 지급 주기와 작품 적용 범위에서 차이를 갖는다. ‘기다무’는 이용권 지급 주기가 12시간, 24시간, 48시간 등으로 작품에 따라 다르며, 독자가 작품을 열람한 시간을 기준으로 주기가 계산된다. 반면 ‘기다무 플러스’는 독자 작품 열람 시간과는 무관하게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