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5.3℃
  • 구름조금강릉 5.4℃
  • 구름많음서울 6.8℃
  • 구름많음대전 7.0℃
  • 구름조금대구 8.4℃
  • 맑음울산 8.7℃
  • 구름많음광주 10.0℃
  • 맑음부산 8.1℃
  • 구름많음고창 10.0℃
  • 흐림제주 13.0℃
  • 흐림강화 9.3℃
  • 맑음보은 0.6℃
  • 구름많음금산 9.0℃
  • 흐림강진군 9.1℃
  • 맑음경주시 5.5℃
  • 흐림거제 8.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허쉬' 김재철 기자회견 현장! 황정민의 무념한 눈빛 ‘궁금증↑

URL복사

 

‘허쉬’ 황정민이 비장의 묘수를 꺼내 든다.

 

JTBC 금토드라마 ‘허쉬’(연출 최규식, 극본 김정민, 제작 키이스트·JTBC 스튜디오) 측은 13회 방송을 앞둔 29일, 한준혁(황정민 분)과 박명환(김재철 분) 사장의 은밀한 작전 타임을 포착했다. 한준혁의 의미심장한 미소 너머 서늘한 눈빛이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지난 방송에서는 한준혁과 이지수(임윤아 분)의 숨겨진 이야기부터 사회부 기자 최경우(정준원 분), 매일한국 사장 박명환의 충격적 실체까지 드러났다. 한준혁은 이지수를 위해 ‘15층’의 문을 열어 도움의 손길을 건네면서도, ‘노게인 노페인’ 지우기에 막판 스퍼트를 올리는 이중적 태도를 유지했다. 여기에 박명환 사장의 감춰둔 퍼즐이었던 정계 진출 계획도 밝혀지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준혁은 아슬아슬한 줄타기를 펼치며 기획조정실의 ‘실세’로 등극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서도 그는 박명환 사장을 쥐락펴락하는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뿜어낸다. 박사장의 초조한 눈빛과 달리 한준혁은 기세가 등등하다. 앞선 예고편을 통해 오수연(경수진 분)의 동생 오성연(정지환 분)이 매일한국을 소송했다는 소식이 전해진바, 이들의 엇갈린 반응이 궁금증을 배가시킨다. 이어진 사진에는 박사장의 기자회견 현장도 포착됐다. 무겁게 가라앉은 분위기 속에서 말문을 여는 박사장, 그리고 먼발치서 예의주시하는 한준혁의 무념 무상한 표정이 심상치 않다. ‘15층’ 입성 이후 수차례 위기마다 남다른 기지를 발휘하며 박사장의 신임을 얻었던 한준혁. 이번에는 어떤 전략으로 새로운 판을 짜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오늘(29일) 방송되는 13회에서는 매일한국이 변화의 급물살을 탄다. 또한 한준혁은 박사장을 배후 조종하며 의뭉스러운 행보를 이어갈 전망. ‘허쉬’ 제작진은 “한준혁과 박명환 사장이 같은 듯 다른 ‘동상이몽’ 빅픽처를 그리고 있다. 매일한국과 박명환 사장의 운명을 가를 한준혁의 결정적 한 방을 기대하셔도 좋다”고 전했다.

 

한편, ‘허쉬’ 13회는 오늘(29일) 밤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tvN '철인왕후' 신혜선, 수라간에서 꿀단지?! 항아리 품은 신혜선 주먹 불끈 ‘환호’
‘철인왕후’ 신혜선이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tvN 토일드라마 ‘철인왕후’(연출 윤성식, 극본 최아일, 제작 STUDIO PLEX, 크레이브웍스) 측은 16회 방송을 앞둔 31일, 수라간에서 기쁨을 만끽하고 있는 김소용(신혜선 분)의 모습을 공개해 호기심을 자극했다. ‘매의 눈’ 중전 김소용이 탐내는 대령숙수 만복(김인권 분)의 숨겨진 필살기는 무엇일지, 수라간 사제의 특훈 현장이 궁금증을 더한다. 지난 방송에서는 김소용과 철종(김정현 분)의 화끈한 의기투합이 그려졌다. 김소용은 자신을 위험에 빠뜨린 이들에게 통쾌한 반격을 날렸고, 철종 역시 강인하게 자신의 뜻을 저돌적으로 밀고 나갔다. 같은 방향을 바라보며 걷게 된 두 사람. 김소용은 철종에게 두근거리는 마음의 정체를 알고자 일종의 테스트를 감행했다. 그런 김소용에게 8년 전 자신을 구해준 소녀냐고 묻는 철종의 모습은 두 사람의 관계 변화에 궁금증을 높였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또 다른 도전에 나선 김소용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매의 눈으로 수상한 만복의 행동을 지켜보는 김소용과 그런 중전의 눈빛에 깜짝 놀란 만복이 웃음을 유발한다. 만복의 작은 손짓 하나라도 놓치지 않겠다는 듯 초집중은 물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카카오페이지 '기다리면 무료 플러스' 하루 두 번 최대 10개까지 무료 열람! 레전드 작품 무료로 즐긴다
카카오페이지의 대표적인 서비스 ‘기다리면 무료(이하 기다무)’의 업그레이드판 ‘기다리면 무료 플러스(이하 기다무 플러스)’가 새롭게 론칭한다. ‘기다무 플러스’는 매일 자정 12시, 정오 12시마다 5개의 무료 이용권을 지급함으로써 독자들이 ‘기다무 플러스’를 통해 제공되는 웹툰과 웹소설 작품을 마음껏 볼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이다. ‘기다무 플러스’ 작품이라면 어떤 작품이든 볼 수 있는 자유이용권이다. 5개의 이용권은 12시간 이내 사용 가능하며, 한 번에 보유할 수 있는 이용권은 최대 5개를 넘을 수 없다. 예를 들어 오전에 지급된 5개 이용권에서 2개를 사용하더라도, 남은 3개가 누적되는 것은 아니며 오후에 5개 이용권이 새롭게 충전된다. 따라서 이용권을 오전 오후에 5개씩 모두 사용할 경우 하루 최대 10개의 이용권을 사용할 수 있다. 기존의 ‘기다무’와 새로운 서비스인 ‘기다무 플러스’는 이용권 지급 주기와 작품 적용 범위에서 차이를 갖는다. ‘기다무’는 이용권 지급 주기가 12시간, 24시간, 48시간 등으로 작품에 따라 다르며, 독자가 작품을 열람한 시간을 기준으로 주기가 계산된다. 반면 ‘기다무 플러스’는 독자 작품 열람 시간과는 무관하게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