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1.3℃
  • 흐림강릉 21.3℃
  • 서울 22.5℃
  • 대전 19.7℃
  • 대구 18.9℃
  • 울산 19.3℃
  • 광주 19.6℃
  • 부산 18.5℃
  • 흐림고창 20.0℃
  • 흐림제주 25.8℃
  • 흐림강화 21.2℃
  • 흐림보은 17.7℃
  • 흐림금산 16.9℃
  • 흐림강진군 20.6℃
  • 흐림경주시 19.8℃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빈센조' 송중기가 악당보다 '독'한 '다크 히어로' 마피아 변호사 ‘빈센조 까사노’ 役

URL복사

 

‘빈센조’ 송중기가 악당보다 ‘독’한 다크 히어로로 돌아온다.

 

‘철인왕후’ 후속으로 오는 2월 20일(토) 첫 방송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빈센조’(연출 김희원, 극본 박재범,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로고스필름) 측은 25일, 겉은 달콤하고 속은 냉혹한 마피아 변호사 ‘빈센조 까사노’의 캐릭터 스틸컷을 공개했다. 한계 없는 ‘인생캐 메이커’ 송중기의 이유 있는 변신이 기대심리를 자극한다.

 

2021년 상반기 최고의 기대작으로 손꼽히는 ‘빈센조’는 조직의 배신으로 한국에 오게 된 이탈리아 마피아 변호사가 베테랑 독종 변호사와 함께 악당의 방식으로 악당을 쓸어버리는 이야기를 그린다. 법으로는 절대 징벌할 수 없는 변종 빌런들에 맞선 다크 히어로들의 지독하고 화끈한 정의구현이 카타르시스를 선사한다. ‘왕이 된 남자’, ‘돈꽃’ 등에서 감각적인 연출을 선보인 김희원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열혈사제’, ‘김과장’, ‘굿닥터’, ‘신의 퀴즈’ 등 탄탄한 필력과 위트로 절대적 신뢰를 받는 박재범 작가가 집필을 맡아 드라마 팬들의 기대를 고조시킨다. ‘히트 메이커’ 제작진의 만남에 송중기, 전여빈, 옥택연, 유재명, 김여진, 곽동연, 조한철 등 설명이 필요 없는 배우들이 가세해 스케일이 다른 ‘쾌감버스터(쾌감+블록버스터)’의 탄생을 예고한다.

 

 

무엇보다 송중기의 변신에 뜨거운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그런 가운데 마피아 콘실리에리로 완벽 빙의한 송중기의 강렬한 아우라가 기대를 더욱 달군다. 서재에 앉아 와인잔을 들고 생각에 잠긴 빈센조. 품위 있고 정갈한 슈트 차림에서 ‘까사노 패밀리’의 전략가다운 절제된 카리스마가 느껴진다. 시선을 홀리는 매혹적인 겉모습과 달리, 누군가에게 총을 겨누는 그는 감정이 배제된 싸늘한 얼굴로 긴장감을 드리운다. 협상의 판을 주도하는 여유로운 미소와 예리하게 빛나는 눈빛에서도 그의 비범함을 엿볼 수 있다. 완벽한 전략으로 가차 없이 일을 처리하는 빈센조는 상대를 가리지 않는 승부사. 달콤함과 서늘함을 오가는 거부할 수 없는 매력이 그의 활약을 기대케 한다.

 

송중기가 연기하는 ‘빈센조 까사노’는 이탈리아 마피아 ‘까사노 패밀리’의 변호사다. 탁월한 협상 능력을 지닌 냉철한 전략가이자, 당한 것은 몇 배로 되갚아주는 철저한 복수주의자로 한번 물면 절대 놓치지 않는다. 그런 그가 이제껏 경험하지 못했던 한국형 변종 빌런의 카르텔을 마주하면서 악의 방식으로 악당들을 처단하는 ‘다크 히어로’로 변모한다. 빌런들을 잠재울 짜릿하고 통쾌한 ‘빈센조식’ 악당 처단법과 함께, 유일무이한 캐릭터를 완성할 송중기의 색다른 활약에 이목이 집중된다.

 

송중기는 “대본을 처음 접하고 쾌감을 느꼈다. 예상 가능한 권선징악 스토리가 아닌, 악을 처단하는 방식이 굉장히 새롭고 신선하게 느껴졌다. 시청자분들도 같은 쾌감과 카타르시스를 느낄 수 있으리라 생각했다”며 “빈센조는 겉모습은 한국인이지만 뼛속까지 이탈리아의 정서를 가지고 있다. 평생 음지에서 이방인으로 살아왔기 때문에 가까운 사이에도 속내를 터놓지 못하는 외로운 존재다. 그런 빈센조가 변화해나가는 모습은 흥미로운 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tvN 새 토일드라마 ‘빈센조’는 오는 2월 20일(토) 밤 9시 첫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티빙 새 오리지널 이별한 커플들의 연애 정거장 '환승연애' 티저 영상 공개
티빙 새 오리지널 '환승연애'에서 티저 영상을 최초 공개했다. 오는 25일 금요일 첫 공개를 앞두고 있는 티빙 새 오리지널 '환승연애'가 감각적인 티저 영상으로 전무후무한 연애 리얼리티를 예고하고 있다. '환승연애'는 전 연인과 재회하거나 새로운 사람을 만나는 등 누구나 한 번쯤 겪어보는 이별에 대해 공감대를 형성할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윤식당', '삼시세끼', '꽃보다 청춘' 등 메가히트작들을 만들어낸 이진주 PD의 새로운 신작으로 티빙에서 오리지널로 첫 선을 보인다. 공개된 티저 영상 속에서는 감각적인 일러스트가 시작부터 시선을 단박에 사로잡는다. 저녁 노을빛이 지는 시간, 어디론가 달려가는 지하철 안에서는 “이번 역은 환승연애, 환승연애입니다. 새로운 사랑을 찾으실 분들은 이번 역에서 내리시기 바랍니다”라며 다음 역을 알리는 안내 방송이 흘러나온다. 이어 달리던 지하철의 속도가 줄면서 환승연애 역에 도착하자 창가에 비쳐진 벽면에는 이전 역은 'eX', 그 다음 역은 'New'라고 표시 돼 있어 눈길을 끈다. 서서히 문이 열리자 '당신의 마음이 향하는 곳은 어디입니까'라는 질문이 등장하며 마무리, 일생일대의 기로에 놓일 인물들과 그들의 선택을 보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카카오페이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 ‘묵향’ 신간 단독 선연재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로 불리는 전동조 작가의 ‘묵향’ 신간(36권)을 6월 9일까지 카카오페이지에서 단독 선연재 한다. 2년간의 휴재를 끝내고 팬들의 기대 속에 돌아온 ‘묵향’은 국내 장르 문학의 전성기를 열어젖힌 기념비적 작품으로 평가받는다. ‘묵향’이 처음 선보인 1990년대 당시는 비슷한 양산형 무협 작품이 즐비하던 때로, 평면적 이야기와 캐릭터를 벗어난 다채로운 상상력에 힘입어 PC통신에서 공개된 1999년부터 20여년간 꾸준한 사랑을 받았다. 카카오페이지에서 136만명이 읽은 대표 밀리언페이지 작품 중 하나이기도 하다. 소설의 주인공은 어릴 적부터 암살자로 길러진 살수 출신의 묵향. 무공에 대한 일념으로 궁극의 경지를 위해 매진하던 묵향은 일련의 음모에 빠지면서 무림과 서구 대륙을 넘나들게 된다. 이처럼 동양 무협 세계관과 서양 판타지의 시공간을 결합한 ‘묵향’은 현재 장르 문학의 주류 중 하나인 이세계물과 퓨전 판타지의 원조 격으로 거론된다. 대학생 시절 스트레스를 풀고자 무협과 판타지 소설을 즐겨 읽던 전동조 작가는 ‘묵향’의 줄거리를 불현듯 떠올리고 PC통신에 연재를 시작했다고 알려져 있다. ‘웹소설의 웹툰화’로 콘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