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2.0℃
  • 맑음강릉 27.6℃
  • 구름조금서울 23.1℃
  • 구름조금대전 26.2℃
  • 맑음대구 29.3℃
  • 구름조금울산 23.7℃
  • 구름많음광주 25.8℃
  • 구름조금부산 23.2℃
  • 구름조금고창 25.5℃
  • 구름많음제주 26.3℃
  • 맑음강화 20.0℃
  • 구름조금보은 25.0℃
  • 맑음금산 25.5℃
  • 구름많음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6.6℃
  • 구름조금거제 24.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안녕? 나야!' 최강희X김영광, 세상 귀여움 다 가진 천진난만 오징어탈 메인 포스터 공개

URL복사

 

오징어 껌딱지 재벌남이 떴다?!
 
‘안녕? 나야!’가 만화책을 뚫고 나온 듯 세상 귀여움을 다 가진 최강희와 김영광을 담은 메인포스터를 공개하며 본방송에 대한 기대치를 높이고 있다.
 
2021년 봄 내가 나를 위로하는 셀프 힐링 메시지의 강력한 힘으로 안방극장에 촉촉한 위로를 전할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안녕? 나야!’(극본 유송이/ 연출 이현석/ 공동제작. 비욘드제이,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측은 25일 최강희-김영광의 찰떡 케미가 돋보이는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안녕? 나야!’는 연애도 일도 꿈도 모두 뜨뜻미지근해진 37살의 주인공 반하니(최강희 분)에게 세상 어떤 것도 두렵지 않았고 모든 일에 뜨거웠던 17살의 내(이레 분)가 찾아와 나를 위로해주는 판타지 성장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 ‘바람피면 죽는다’ 후속으로 오는 2월 17일 밤 9시 30분 첫 방송을 확정했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에는 오징어 탈을 쓴 37살 하니와 그런 그녀에게 몸을 기댄 재벌남 한유현(김영광 분)의 천진난만한 모습이 담겨 눈길을 사로잡는다. 만화책 속 한 장면을 고스란히 포착해낸 듯 한 두 사람의 이 같은 모습은 ‘오징어 껌딱지 재벌남’ 수식어를 연상케 하며 코믹하면서도 로맨틱한 분위기로 본방송에 대한 관심도를 높인다.
 
37살, 인생의 무게를 알기에 오징어탈을 기꺼이 쓸 수 있는 하니와, 영원히 철들지 않는 자유로운 영혼의 재벌2세 유현의 만남이 서로의 인생에 어떤 스파크를 튀게 할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그런가하면, 공개된 또 다른 버전의 포스터에는 하니와 유현의 소년소녀미로 충만한 모습이 풋풋한 분위기를 자아내 이목을 집중시킨다. 하니는 교복 차림의 17살의 하니와 함께 구성되어 있어 특별함을 더한다. 결국 37살의 하니와 17살의 하니 모두에게 열쇠고리를 건네는 유현의 해맑은 미소는 폴라로이드 필름 속 감각적인 연출로 구현되며 열쇠고리에 담긴 의미를 주목케 한다.
 
제작진은 “오징어 탈을 쓴 하니와 그녀에게 해맑게 기댄 유현의 모습을 통해 언뜻 보면 인생의 비수기를 살고 있는 평범한 30대 여자와 한없이 철없는 피터팬 같은 남자지만 사실은 누군가가 온전히 기댈 정도로 단단한 내면의 가능성을 지닌 하니와 상대방의 얼어붙은 마음을 녹일 만큼 순수하고 따뜻한 마음을 가져 훗날 진정한 어른으로 성장하게 될 유현의 모습을 담고 싶었다”며 “살아온 방식과 배경이 극과 극으로 다른 하니와 유현에게 어떤 인연의 끈이 연결되어 있는지, 또 그런 두 사람이 서로에게 어떤 위로와 힘이 되어줄 수 있는지 지켜봐 달라”는 말로 포스터에 담긴 제작 의도를 밝혔다.
 
그 누구도 아닌 내가 나를 위로하며 얻게 될 온전한 용기와 자기 긍정이라는 온화하지만 힘 있는 메시지로 안방극장에 잔잔한 변화를 일으킬 ‘안녕, 나야!’는 고른 연령층에서 신뢰와 지지를 얻고 있는 감성연기의 달인 최강희와, 남성미에서 소년미까지 다양한 매력을 갖춘 김영광의 케미로 눈길을 끈다.
 
또한 어린 나이를 잊을 만큼 다양한 작품에서 인상적인 필모그라피를 써 내려가고 있는 이레, 출연하는 작품마다 미친 캐릭터 소화력으로 주목받는 음문석의 조합으로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2021년 KBS 기대작이다.
 
한편, 최강희, 김영광, 이레, 음문석이 함께하는 ‘안녕? 나야!’는 ‘바람피면 죽는다’ 후속으로 2021년 2월 17일 KBS 2TV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유리 아들 젠, 200일 기념 곤룡포부터 보스 베이비까지 사진 촬영 현장 공개
‘슈퍼맨이 돌아왔다’ 젠이 200일 사진 촬영에 도전한다. 6월 20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87회는 ‘어느 멋진 날 우리가 만나’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중 사유리는 젠의 200일 사진 촬영에 도전할 예정이다. 세’젠’귀 젠의 깜찍한 모습이 많은 랜선 이모-삼촌들에게 행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젠은 신나는 점프로 하루를 시작했다. 젠의 다리 근육 발달을 위해 매일같이 점프 놀이를 하는 사유리는 젠의 점프에 특별한 아이디어를 떠올렸다고. 바로 점프를 하는 젠의 밑에 누워 마사지를 받는 것. 이에 사유리의 전용 ‘족타’ 마사지사가 된 젠은 놀라운 기술까지 선보였다고 해 기대를 더한다. 이어 사유리는 젠과 함께 스튜디오에 갔다. 이는 젠의 200일 사진을 위한 것으로, 이를 위해 사유리는 사진 촬영용 의상을 하나하나 직접 골랐다고. 또한 이날 사진 촬영 현장에는 사유리와 ‘미녀들의 수다’때부터 인연을 맺어 온 남희석이 사진작가로 함께했다고 한다. 젠은 곤룡포부터 보스 베이비, 스님, 타잔까지 사유리가 준비한 옷을 모두 찰떡같이 소화하며 현장 모두의 미소를 자아냈다는 후문. 특히 남희석은 사진 찍는 내내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