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0.8℃
  • 흐림강릉 13.8℃
  • 맑음서울 13.3℃
  • 맑음대전 13.5℃
  • 맑음대구 16.0℃
  • 맑음울산 13.0℃
  • 맑음광주 13.5℃
  • 맑음부산 14.5℃
  • 맑음고창 12.0℃
  • 맑음제주 17.5℃
  • 맑음강화 13.7℃
  • 맑음보은 10.9℃
  • 맑음금산 11.5℃
  • 맑음강진군 14.4℃
  • 구름많음경주시 13.2℃
  • 맑음거제 13.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송가인이 내 옆에서 노래하는 느낌 ‘송가인 THE DRAMA’, 2월 설연휴 대개봉

URL복사

 

오는 설 명절 송가인 영화 ‘송가인 THE DRAMA’가 개봉된다.
 
송가인의 콘서트를 스크린에서 보고 싶다는 요청이 쇄도하여 제작된 영화 ‘송가인 THE DRAMA’(송가인 더 드라마)가 2월 극장을 강타한다. 가수 송가인의 첫 번째 단독콘서트 ‘가인이어라’ 실황과 어디서도 본 적 없는 미공개 영상 그리고 송가인의 진솔한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지난 2019년 다시금 꽃피운 송가인의 가수 인생을 돌아보는 ‘리와인드’ 영화라 팬들의 관심이 크다.
 
송가인 측은 영화의 관전 포인트를 2가지로 꼽았다. 첫 번째, 콘서트장 못지않은 현장감. 송가인의 콘서트를 직접 관람하지 못하는 아쉬움을 영화관의 고화질 스크린과 압도적인 5.1 채널 음향으로 실제 콘서트장에 있는 듯한 압도적 몰입감을 느끼게 한다. 팬들에게는 100% 오감만족 콘텐츠가 될 것이다.
 
두 번째, 비하인드와 인터뷰 대방출, 각종 예능, 인터뷰 등 송가인이 지금까지 어디서도 밝히지 않은 콘서트와 정규 앨범 제작에 대한 솔직담백한 그의 소회가 담겨 영화의 재미를 더한다. “내숭 부릴 게 뭐가 있어요. 이게 바로 저예요”라는 영화 속 송가인의 말에서 과연 지금까지 숨겨온 그의 진심은 무엇인지 기대감을 한껏 높이고 있다.
 
영화 시사를 마친 한 관계자는 “영화 내내 소름이 돋았다”며, 손에 잡힐 듯 생생한 콘서트 현장과 영화관을 가득 채우는 송가인의 폭발적인 가창력이 관객들을 충분히 울릴 만 하다고 전했다.
 
재미와 감동으로 가득한 송가인의 진솔한 이야기, 여기에 눈과 귀를 사로잡는 송가인의 음악까지. 코로나19로 막힌 콘서트 관람 문화의 아쉬움을 채워주기 위해 열과 성을 다해 제작한 영화라 송가인 측은 마지막까지 만전을 가하는 중이다.
 
설 명절, 따뜻한 선물이 될 송가인의 첫 번째 영화 ‘송가인 THE DRAMA’는 설 연휴 전국 메가박스에서 상영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미스트롯2’ 4월의 하트퀸 김태연, 양지은, 김다현 기부 인증샷 공개
‘미스트롯2’ 4월의 하트퀸 김태연, 양지은, 김다현이 기부 인증샷을 공개했다. ‘하트퀸’은 미스&미스터트롯 모바일 앱에서 매달 가장 많은 응원을 받은 아티스트에게 선사하는 별칭으로 1위부터 3위까지를 ‘하트퀸’ 후보로 선정해 해당 아티스트의 이름으로 기부를 진행한다. 이에 더해 1위를 한 ‘월간 하트퀸’에겐 옥외 광고가 리워드로 제공된다. 이번엔 ‘4월 하트퀸’으로 선정된 김태연과 2, 3위를 차지한 양지은, 김다현의 이름으로 기부가 이어졌다. 기부처는 아티스트의 희망에 따라 선정되는데 김태연은 장애인 단체에게, 양지은은 보육원 아이들에게, 김다현은 소아암 환우에게 기부하겠다는 뜻을 밝혀 각각 한국장애인재단, 상록보육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기부가 진행됐다. 김태연, 양지은, 김다현의 기부 인증 사진이 공개되자 팬들의 열띤 반응이 이어졌다. “태연이의 순수한 기부로 많은 사람들이 행복해졌으면 좋겠습니다. 우리 태연이 화이팅!”, “지은님을 통해 좋은 일에 동참할 수 있어 행복합니다.”, “마음씨 고운 다현님, 좋은 일 했네요. 팬으로서 뿌듯합니다.” 등 댓글로 기부를 축하했다. 한편 5월을 얼마 남겨두지 않은 상황에서 ‘하트퀸’ 자리를 두고 양지은



라이프

더보기
카카오페이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 ‘묵향’ 신간 단독 선연재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로 불리는 전동조 작가의 ‘묵향’ 신간(36권)을 6월 9일까지 카카오페이지에서 단독 선연재 한다. 2년간의 휴재를 끝내고 팬들의 기대 속에 돌아온 ‘묵향’은 국내 장르 문학의 전성기를 열어젖힌 기념비적 작품으로 평가받는다. ‘묵향’이 처음 선보인 1990년대 당시는 비슷한 양산형 무협 작품이 즐비하던 때로, 평면적 이야기와 캐릭터를 벗어난 다채로운 상상력에 힘입어 PC통신에서 공개된 1999년부터 20여년간 꾸준한 사랑을 받았다. 카카오페이지에서 136만명이 읽은 대표 밀리언페이지 작품 중 하나이기도 하다. 소설의 주인공은 어릴 적부터 암살자로 길러진 살수 출신의 묵향. 무공에 대한 일념으로 궁극의 경지를 위해 매진하던 묵향은 일련의 음모에 빠지면서 무림과 서구 대륙을 넘나들게 된다. 이처럼 동양 무협 세계관과 서양 판타지의 시공간을 결합한 ‘묵향’은 현재 장르 문학의 주류 중 하나인 이세계물과 퓨전 판타지의 원조 격으로 거론된다. 대학생 시절 스트레스를 풀고자 무협과 판타지 소설을 즐겨 읽던 전동조 작가는 ‘묵향’의 줄거리를 불현듯 떠올리고 PC통신에 연재를 시작했다고 알려져 있다. ‘웹소설의 웹툰화’로 콘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