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4.6℃
  • 흐림강릉 5.3℃
  • 맑음서울 7.4℃
  • 맑음대전 8.0℃
  • 맑음대구 6.9℃
  • 맑음울산 6.1℃
  • 구름조금광주 7.7℃
  • 맑음부산 7.3℃
  • 맑음고창 3.2℃
  • 구름많음제주 10.5℃
  • 맑음강화 2.7℃
  • 맑음보은 4.6℃
  • 맑음금산 7.2℃
  • 구름많음강진군 6.7℃
  • 맑음경주시 3.6℃
  • 구름많음거제 8.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LS전선, 아프리카 첫 공장 준공

이집트 전력청 케이블 공급

URL복사

 

 

 

LS전선이 이집트에 아프리카 첫 케이블 공장을 준공했다고 13일 밝혔다.

LS전선은 2020년 1월 카이로시 인근 산업도시에 현지 케이블 전문 시공업체인 만과 합작법인을 설립했다. 주로 발전소와 변전소 간 철탑에 가설되는 가공 송전선을 생산한다.

LSMC는 최근 이집트 전력청과 신도시 전력망 구축을 위한 케이블 공급 계약을 체결, 공장 준공과 함께 양산에 들어갔다.

명노현 LS전선 대표는 '전 세계적으로 지역별 경제 블록화로 수출 장벽이 높아지고 있다'며 '주요 거점 국가에 직접 투자해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집트 케이블 시장은 신행정수도 건설, 인구 증가에 따른 신규 수요와 기존 전력망의 노후화로 인한 교체 수요가 겹쳐 매년 평균 5% 이상 성장하고 있다.

LS전선은 이집트를 비롯, 아프리카 지역은 전력 케이블의 수요가 많은데도 약 20%의 관세와 물류비로 수출 장벽이 높았다며 현지 생산으로 가격 경쟁력을 확보하고 파트너사의 고객 네트워크를 활용, 사업을 빠른 시일 내 안착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LS전선은 이집트가 자유무역협정을 맺고 있는 동아프리카와 중동 국가로 시장을 확대할 계획이다.

LS전선은 이집트 법인의 준공으로 미국과 중국, 베트남, 폴란드 등 해외에 총 11개의 생산법인을 운영하게 됐다.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한돈자조금, 롯데푸드 로스팜 수출 통해 한돈 캔햄 우수성 세계 확산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이하 한돈자조금)는 100% 한돈으로 만든 캔햄인 롯데푸드의 '로스팜'이 지날달 25일부터 싱가포르로 수출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싱가포르로 수출되는 로스팜은 2020년 11월 국내 출시된 신제품 'K-로스팜'을 수출형으로 변경한 모델이다. 로스팜은 전국 한돈 농가와 상생하고 품질 좋은 국내산 돈육을 알리기 위해 한돈자조금과의 협업을 통해 우리 돼지 '한돈'으로 만든 것이 특징이다. 한돈을 100% 사용해 신선하고 깊은 풍미와 탱글탱글한 식감을 살렸으며 돼지고기 함량은 국내 캔햄 중 최고 수준인 95.03%에 달한다. 제품 패키지에는 한돈 마크를 표시해 소비자의 신뢰도를 높였다. 이번 싱가포르 수출은 로스팜 4만8000캔이 1차 분량으로 선적하면서 본격적으로 시작됐으며 2021년에만 약 80만캔이 싱가포르로 수출될 예정이다. 2월 출시 3개월 만에 누적 판매량 100만캔을 돌파한 데 이은 괄목할 만한 성과다. 한돈자조금은 최근 돼지고기 적재량으로 고통받는 한돈 농가를 위해 국내 다수의 식품 기업과 다양한 제휴마케팅 사업을 추진하며 한돈 소비 촉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이번 계기를 통해 품질 좋은 우리 한돈을 활용한 제품이 국내뿐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