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9.8℃
  • 구름많음강릉 16.1℃
  • 황사서울 11.2℃
  • 구름많음대전 12.2℃
  • 맑음대구 16.5℃
  • 구름많음울산 16.0℃
  • 황사광주 12.2℃
  • 구름많음부산 17.9℃
  • 맑음고창 12.9℃
  • 구름조금제주 15.7℃
  • 흐림강화 11.7℃
  • 맑음보은 12.0℃
  • 맑음금산 11.8℃
  • 구름많음강진군 13.7℃
  • 구름많음경주시 16.0℃
  • 맑음거제 16.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채널A '요즘육아 - 금쪽같은 내새끼' 정형돈 1월 1일 복귀 한층 밝아진 얼굴로 녹화!

URL복사

 

오는 1월 1일 방송 예정인 채널A ‘요즘 육아 - 금쪽같은 내새끼’에서는 한동안 자리를 비웠던 MC 정형돈이 돌아온다.


한층 밝아진 얼굴로 돌아온 정형돈은 오랜만에 복귀하며 시청자들을 향해 “건강이 최고”라며 새해 인사를 건넸다. 건강하게 돌아온 정형돈의 모습 덕분에 현장 분위기가 한층 더 화기애애 했다는 후문.


이어 정형돈은 스튜디오에서 자가격리 중인 홍현희와 즉석 영상통화를 연결해 그동안의 안부를 전했다. 한 달 여의 공백이 무색하게 “셀카봉 없느냐, 얼굴이 너무 가깝다”라며 장난스런 핀잔과 함께 투닥거리며 여전한 ‘찐 남매’ 케미를 과시해 모두를 웃게 만든다.


한편, 제작진은 정형돈의 복귀에 대해 “(정형돈은) 실제 쌍둥이를 키우는 평범한 아빠이면서 동시에 냉철한 분석력과 관찰력을 갖춰 오은영 박사 마저도 깜짝 놀라게 했던 출연자로 활약해왔다”라며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온 정형돈을 반겼다. 제작진은 “(정형돈은) 우리 프로그램에 꼭 필요한 존재”라며 “자칭 정박사가 2021년에도 크게 활약하는 모습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 달 여의 공백에서 돌아온 쌍둥이 아빠 정형돈의 모습은 오는 1월 1일 (금) 저녁 8시 채널A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구해줘! 홈즈' 방송인 이혜성 “독립 3년차! 더블 역세권의 원룸에서 거주 중”
내일 18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연출:임경식,이민희 /이하 ‘홈즈’)에서는 방송인 이혜성과 공간 디자이너 서재원이 연령대가 다양한 5인 가족의 단독 주택 찾기에 나선다. ​ 이날 방송에서는 가족 구성원 연령대가 다양한 5인 가족이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10대, 20대, 30대 세 자매를 둔 50대 부부는 미국 유학 생활을 마치고 돌아오는 큰 딸의 귀국을 계기로 단독 주택으로 이사를 결심했다고 한다. 지역은 아버지 직장이 있는 일산에서 30분 이내의 곳으로 파주와 김포 일대를 희망했다. 세대와 취향이 제각각인 딸들을 위해 방 4개, 화장실 2개 이상을 원했으며, 반려견이 뛰놀 수 있는 야외 공간도 바랐다. 또, 중학생 셋째 딸을 위해 자차 10분 이내 중,고등학교가 있길 원했다. 예산은 매매가 6~7억 원대를 희망했으며, 집이 좋다면 최대 8억 원대 초반까지도 가능하다고 밝혔다. ​ 덕팀에서는 방송인 이혜성이 인턴코디로 출격했다. 이혜성은 독립 3년차로 원룸에서 살고 있다고 고백한다. 그는 자신의 원룸 중 가장 마음에 드는 점으로 지하철 2호선과 9호선이 다니는 더블 역세권과 스세권을 꼽는다. 또, 지하철역에서 도보 30초면 집에 도착한다고 밝혀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