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4.0℃
  • 구름조금강릉 2.3℃
  • 맑음서울 -0.9℃
  • 흐림대전 -0.9℃
  • 맑음대구 3.1℃
  • 구름조금울산 2.6℃
  • 구름많음광주 2.5℃
  • 맑음부산 4.1℃
  • 흐림고창 -0.1℃
  • 맑음제주 5.8℃
  • 맑음강화 -3.4℃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3.3℃
  • 흐림강진군 1.5℃
  • 구름많음경주시 2.9℃
  • 구름조금거제 5.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SBS '펜트하우스' 김소연X엄기준, 위험한 밀회 즐기던 두 사람이 심각한 표정 짓고 있는 이유는?

URL복사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
 
SBS ‘펜트하우스’ 김소연과 엄기준이 매회 위험한 밀회를 즐기며 긴장감을 폭발시키고 있는 가운데, 격양된 분위기의 ‘한밤중 회동’ 현장이 공개됐다.
 
‘펜트하우스’에서 김소연은 원하는 것은 어떻게든 손에 넣어야 하는 욕망과 허영의 결정체 천서진 역, 엄기준은 건축회사 대표이자 부동산에도 천부적인 재능을 가지고 있는, 강박증 심한 완벽주의자 주단태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무엇보다 천서진과 주단태는 둘만의 세상에 놓인 듯 거침없이 밀회를 즐기는 모습으로 안방극장에 충격을 일으키고 있는 상황. 그러나 민설아(조수민)가 천서진과 주단태의 밀회 장면을 핸드폰으로 촬영했는가 하면, 주단태의 아내 심수련(이지아)이 두 사람의 밀회 장면을 목격하고, 지난 7회에서는 천서진의 남편 하윤철(윤종훈)까지 천서진의 외도를 의심하기 시작하면서 극의 긴장감을 배가시키고 있다.
 
이와 관련 김소연과 엄기준이 차가운 분위기 속에서 심각하게 대화를 주고받는 ‘한밤중 회동’ 모습이 포착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극중 그릇된 사랑으로 세상 부러울 것 없이 밀회를 즐기던 천서진과 주단태가 위기에 놓인 듯 초조한 눈빛과 손짓을 드러내고 있는 장면. 특히 천서진은 그동안 주단태를 바라보던 눈빛과는 결이 다른 날카로운 시선을 건네고, 주단태 역시 싸늘하게 가라앉은 표정으로 목이 타는 듯 술을 들이켜고 있다. 급기야 두 사람이 일어선 채 격양된 느낌의 대화를 나누는 것. 두 사람이 위험을 무릅쓰고 둘만의 회동을 하게 된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그런가 하면, 김소연과 엄기준은 촬영을 준비하는 잠깐의 쉬는 시간에도 스태프들, 감독과 끊임없이 소통하는 섬세함과 집중력을 드러내 열기를 끌어올렸다. 더욱이 극중 분위기와는 달리, 스틸 사진을 담는 카메라 앞에서 다정하게 브이 포즈를 취하며 밝은 분위기를 드러내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만들었다. 그러나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하자 불안-초조-떨림-분노에 이르기까지 세밀한 감정선으로 ‘4색 눈빛’을 드리우며 천서진과 주단태를 완벽 표현, 현장의 몰입도를 한껏 끌어올렸다.
 
제작진은 “김소연과 엄기준은 감정 표현이 까다로울 수 있는 장면들을 한 장면 한 장면 세밀하게 머리를 맞대면서 밀도 높게 완성시켜가고 있다”며 “천서진과 주단태의 위험한 밀회가 어디까지 이어지게 될지, 그로 인해 또 어떤 파장이 일어날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SBS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극본 김순옥/연출 주동민/제작 초록뱀미디어)는 100층 펜트하우스의 범접불가 ‘퀸’ VS 모든 것을 집어삼키는 욕망의 ‘프리마돈나’ VS 상류사회 입성을 향해 질주하는 ‘여자’가 채워질 수 없는 일그러진 욕망으로 집값 1번지, 교육 1번지에서 벌이는 부동산과 교육 전쟁을 담은 드라마 8회는 오는 23일(월) 밤 10시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마동석-정경호-오나라-오연서, ‘성형 메카’ 압구정의 전성기 '압구정 리포트'(가제) 크랭크업!
강남 일대 ‘성형 메카’의 전성기를 다룬 영화 '압구정 리포트'(가제)가 4개월 간의 촬영을 모두 마치고 크랭크업했다. '압구정 리포트'(가제)는 가진 건 오지랖뿐인 압구정 토박이 ‘대국’(마동석 분), 믿을 건 실력뿐인 까칠한 성형외과 의사 '지우'(정경호 분)가 강남 일대 성형 비즈니스의 전성기를 여는 이야기다.  충무로를 넘어 ‘월드 스타’로 활약 중인 마동석부터 ‘흥행작 제조기’ 정경호, 개성 넘치는 연기로 ‘대세’가 된 오나라, 장르를 넘나들며 매력을 발산해 온 오연서까지 신선한 캐스팅 조합으로 뜨거운 관심을 얻어 온 '압구정 리포트'(가제)는 지난 11월 20일 크랭크업했다. 불타는 오지랖을 자랑하는 압구정 토박이이자 동네 백수 '대국'을 연기한 마동석은 “정말 즐겁게 촬영한 만큼, 배우들의 신선한 호흡을 기대해주셔도 좋을 것 같다”며 “어려운 시기를 함께 보내며 촬영한 영화라서 저에게는 더욱 특별하게 느껴지는 작품이다. 모두 꼭 건강하시길 바란다”고 크랭크업 소감을 전했다. 실력만은 최고인 성형외과 의사 '지우’ 역을 맡은 정경호는 “'압구정 리포트'(가제)의 촬영 현장에 갈 때마다 너무 즐거웠다. 스태프들, 감독님, 배우 선배님들까지 모두 완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