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1.8℃
  • 흐림강릉 22.1℃
  • 흐림서울 22.5℃
  • 박무대전 23.1℃
  • 흐림대구 24.4℃
  • 울산 23.6℃
  • 흐림광주 23.5℃
  • 부산 22.5℃
  • 흐림고창 23.8℃
  • 제주 21.5℃
  • 흐림강화 22.5℃
  • 흐림보은 21.8℃
  • 흐림금산 23.8℃
  • 흐림강진군 23.2℃
  • 흐림경주시 24.7℃
  • 흐림거제 21.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 CHOSUN ‘아내의 맛’ 필연담 첫 가족 완전체, 위풍당당 외출! 이필모, 팔불출 모드 작동!

URL복사

  

‘아내의 맛’ 이필모-서수연 부부가 아들 이담호의 첫 돌을 맞아 ‘셀프 돌잔치’를 준비, 시청자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28일(오늘) 방송될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 108회에서는 이필모-서수연 부부가 아들 담호의 첫 생일을 특별하게 추억하기 위해 어려운 시국 속 ‘셀프 돌잔치’를 준비하는 과정을 속속들이 공개한다. 

  

지난 주 ‘아내의 맛’에 첫 등장하면서 이슈의 중심으로 우뚝 선 ‘연애의 맛’ 1호 커플이자 1호 부부, 이필모-서수연 부부는 아들 이담호의 돌잔치 준비에 돌입했다. 필연부부는 담호의 꼬까옷을 구매하기 위해 담호와 함께 첫 백화점 나들이에 나서며, ‘필연담’ 가족의 첫 완전체 외출을 감행했다. ‘필연담’ 외출에 텐션이 한껏 올라간 이필모는 ‘팔불출 모드’를 작동시킨 채 담호 자랑을 한바탕 쏟아내면서 백화점 순회공연을 돌아 웃음을 안겼다. 

  

특히 담호는 백화점에서도 전혀 울지 않는, ‘역대급 순둥이’ 면모를 뽐내 백화점 직원들의 인정을 받았다. 육아 중에서 고난도 레벨인 ‘슈트 입히기’에도 담호가 미동조차 없이 의젓함을 폭발시켰던 것. 하지만 동복과 하복을 가리지 않고 ‘최연소 회장님 포스’를 발산하던 담호는 남다른 발육으로 인해 두 돌과 맞먹는 사이즈로 옷을 고르는 것부터 난항을 겪는 등 ‘자이언트 베이비’다운 ‘슈퍼 슈트핏’을 선보였다. 

  

그런가 하면 이필모는 한참동안 담호의 꼬까옷 쇼핑에 매진하던 중 갑작스레 핑크색 발레복과 새빨간 구두에 관심을 가져 의문을 안겼다. 게다가 담호의 옷을 고르다 말고 뜬금없이 여자아이 구두를 구매하는 이필모의 행동이 포착되면서, 혹시 담호에게 여동생이 생기는 것은 아닐지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제작진은 “이필모-서수연 부부가 ‘아내의 맛’을 통해 현실에서 부딪힐 수 있는 초보 부모들의 좌충우돌 상황들을 고스란히 공개하며 뜨거운 공감을 자아내고 있다”며 “결혼 2년 차인 필연 부부가 담호와 함께 필연담 가족으로 성장해나가는 이야기에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 108회는 28일(오늘) 밤 10시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사생활' 고경표-서현-김효진-김영민. 사기꾼 별 매력 포인트 한 눈에 정리
JTBC ‘사생활’ 고경표, 서현, 김효진, 김영민의 본캐와 부캐가 밝혀지면서, 벌써부터 사기 전쟁 못지 않은 최애 사기꾼 원픽 전쟁이 벌어지고 있다. JTBC 새 수목드라마 ‘사생활’(극본 유성열, 연출 남건, 제작 도레미엔터테인먼트)은 스파이, 생활형 사기꾼, 상위 1% 사기꾼, 킹 메이커라는 ‘본캐’를 숨기고 살아가는 이정환(고경표), 차주은(서현), 정복기(김효진), 김재욱(김영민)을 중심으로 펼쳐지는 사기 플레이 드라마다. 각 인물별로 설정돼 있는 촘촘한 서사가 예고된 가운데, 이들의 각기 다른 개성과 매력, 여기에 차별화된 사기술은 결정장애를 유발하는 포인트. 이에 ‘원픽’을 원하는 시청자들을 위해, ‘사생활’의 사기꾼별 매력포인트를 한 눈에 정리해봤다. #. 원픽 후보 1: 미스터리한 남자 이정환(고경표) 정환은 스마트한 두뇌와 빠른 일처리로 회사 내에서도 능력을 인정받아 젊은 나이에 팀장 자리까지 올랐다. 심지어 한 눈에 호감을 사는 비주얼과 수트핏이 잘 어울리는 피지컬까지 갖췄다. 마치 현실에 없을 것 같은 완벽한 ‘사기캐’가 바로 그다. 그러나 사실 회사원이라는 신분 안에 ‘스파이’라는 본캐를 숨기고 있다. 고경표가 내세운 정환의 핵심 사기


영화&공연

더보기
[소식 쓰윽] 20여년을 하루같이 딸의 행방을 쫓는 이야기, #찾을수있다 '증발'
<증발>은 20년 전 사라진 여섯 살 딸의 행방을 쫓는 아빠와 그 가족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로 지난해 제45회 서울독립영화제(2019) 최우수 장편상, 제11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2019) 한국경쟁 심사위원 특별상, 젊은 기러기상 등을 수상하며 강렬한 임팩트 다큐멘터리의 탄생을 알린 작품이다. 영화<증발>은 주로 극영화에서 다뤄진 ‘실종아동’ 소재를 다큐멘터리로 2000년 4월 4일 실종된 아동 최준원과 남겨진 가족에게 찾아온 17년 만의 재수사 과정을 생생히 담았다. 담당 수사관인 강성우 경장(서울경찰청 여청수사대 장기실종수사팀 반장)의 적극적인 협조로 나이 변환 AI 기술을 활용한 몽타주 대조 수사부터 과학 수사까지 국내 최초로 장기실종아동을 찾는 다양한 수사 방식을 스크린을 통해 공개한다. 영화 속 장기실종수사팀은 준원을 찾기 위해 실종 당시 인적사항을 가지고 범위를 좁힌 후, 비슷한 또래에 출생신고가 늦어진 케이스 혹은 국내외 입양 사례 리스트를 확보하고 사진을 대조한 후 준원과 유사한 인물들의 가정에 직접 방문해 DNA 검사를 설득하는 일까지 마다하지 않는다. DNA 자료나 사진, 국내외 입양기록까지 끈질기게 추적하는 장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