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2.1℃
  • 맑음강릉 12.0℃
  • 맑음서울 15.7℃
  • 맑음대전 13.5℃
  • 맑음대구 12.2℃
  • 맑음울산 13.8℃
  • 구름조금광주 16.1℃
  • 맑음부산 16.5℃
  • 맑음고창 13.7℃
  • 구름많음제주 19.5℃
  • 맑음강화 14.1℃
  • 구름많음보은 9.3℃
  • 구름많음금산 10.4℃
  • 구름조금강진군 14.8℃
  • 구름많음경주시 12.0℃
  • 맑음거제 15.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편스토랑' 장민호, 무명시절 '위기탈출 넘버원'부터 '가요무대'까지 무명 시절 회상

URL복사

 

‘신상출시 편스토랑’ 장민호가 무명시절을 회상했다.
 
7월 17일 방송된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대세로 떠오른 장민호의 무명 시절 이야기가 공개됐다. 24 년차 가수 장민호가 걸어온 길은 쉽지 않은 가시밭길이었다. 그러나 그런 가시밭길을 걸어온 장민호이기에, 지금의 꽃길을 만날 수 있었다.
 
이날 장민호는 오랜만에 KBS를 방문했다. KBS 이곳저곳을 걷던 장민호는 신인시절부터 친하게 지낸 가수 금잔디를 만나 노래를 부르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어 장민호는 KBS의 명물인 구름다리를 건넜다. 이곳에서 장민호는 ‘스펀지’, ‘위기탈출 넘버원’, ‘출발 드림팀’, ‘전국 노래자랑’, ‘가요무대’ 등 자신이 출연했던 많은 KBS 프로그램들을 떠올렸다. 장민호는 ‘스펀지’에서는 개구기를 낀 실험맨으로, ‘위기탈출 넘버원’에서는 계곡에서 사망하는 배우 역할로 등장했었다.
 
특히 장민호가 뭉클해하며 기억하는 KBS 프로그램은 ‘전국 노래자랑’과 ‘가요무대’였다. 장민호는 2013년 처음 ‘가요무대’에 출연했을 때를 잊을 수 없다고 했다. 장민호는 “첫 출연 전 3~4일 잠을 못 잤다. 아이돌 출신이라는 주홍글씨가 따라다녔기 때문에, 섣불리 트로트를 시작한 것이 아니라 정말 트로트를 좋아해서 나왔다는 걸 (트로트) 선배님들께 보여드리고 싶었다.”라고 털어놨다.
 
최근 ‘가요무대’에 다시 섰다는 장민호는 “울컥했다. 엔딩에 내 노래를 부를 수 있게 해주셨다. 어머니가 영상으로 찍으셨다. 내가 24년 차다. 요즘 어머니는 내가 나오는 어떤 프로그램을 봐도 울컥하신다. 지금은 너무 좋아하신다.”라고 뿌듯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장민호는 ‘내 생애 마지막 오디션’ 강승연PD와 마주쳤다. ‘내 생애 마지막 오디션’에 출연했던 장민호는 부상 투혼 끝에 기적처럼 아버지 기일에 최종 우승을 거머쥐었다. 덕분에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하기도. 그러나 그것이 마지막 무대였다고. 그야말로 ‘역전인생’을 살아온 장민호의 이야기에 ‘편스토랑’ 식구들은 “정말 몰랐다”, “진짜 대단하다”라며 놀라움과 감탄을 감추지 못했다.
 
그런가 하면 이날 장민호는 편스패밀리 진성과 만나기도. 진성은 칼질 수업과 함께 진성에게 ‘편스토랑’ 출연에 대한 다양한 조언을 건넸다. 이 과정에서 장민호는 경연 프로그램 출연 당시 심사위원인 진성을 피해 도망다녔다고 털어놓기도. 평소 “형님”이라 불렀지만 “형님”이라 부를 수 없었다고. 이에 진성은 “프로의식이다. 그걸 이겨냈기 때문에 지금 더 빛이 나는 것”이라고 칭찬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오윤아-민이 모자의 뜻깊은 재능기부 현장도 공개됐다. 주거빈곤계층을 위한 화보 촬영에 같이 도전한 것. 민이가 긴장감에 다소 어색해했던 것도 잠시, 엄마 오윤아의 장난 덕분에 한결 편안해진 모자는 즐겁게 촬영을 이어갔다. 좋은 일도 하고, 추억도 만들 수 있었던 좋은 기회였다. 오윤아는 “지금은 물론 몇 년 후에 봐도 민이가 좋아할 것 같다”며 뿌듯해했다.
 
스타들의 일상과 함께 솔직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예능. 먹방과 쿡방의 재미는 물론 선한 영향력까지 선사하는 착한 예능.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매주 금요일 밤 9시 40분 방송된다.




영화&공연

더보기
추석 극장가 사로잡을 <국제수사> 반전 매력 형님들의 비하인드 스틸 전격 공개!
추석 극장가, 지루할 틈이 없는 통쾌한 코믹 수사극을 예고하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는 영화 <국제수사>가 배우들의 빛나는 열정과 화기애애한 현장의 분위기를 고스란히 느낄 수 있는 반전 매력 비하인드 스틸을 공개했다 . 이번에 공개된 스틸은 80% 필리핀 현지 로케이션의 생생한 현장과 훈훈한 웃음이 가득한 배우들의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먼저, 곽도원은 무더운 날씨와 예측 불가한 기상 조건 속에서도 끝까지 웃음을 잃지 않으며 열정을 다했다. 글로벌 범죄에 휘말린 대한민국 촌구석 형사 ‘병수’ 캐릭터의 설정을 살리기 위해 촬영 시작 전부터 남다른 열정을 쏟아낸 곽도원은 자연스러운 코미디 연기와 새로운 매력으로 기대감을 높인다 . 또한, 졸지에 수사 파트너가 된 현지 관광 가이드 ‘만철’ 역의 김대명은 카메라를 향해 브이를 그리며 환한 웃음을 전하고 있어 보는 이도 함께 미소짓게 만든다. 이어, 김희원은 극 중 필리핀 범죄 조직의 정체불명 킬러 ‘패트릭’의 극악무도한 모습과 반대되는 훈훈한 모습으로 반전 매력을 엿보인다. 여기에 이국적인 풍광과 아름다운 자연을 배경으로 '엄지 척’ 포즈를 취하고 있는 김상호의 모습까지, 공개된 비하인드 스틸은 즐

라이프

더보기
KB손해보험, 신규 기업 PR 디지털 광고 ‘세상을 바꾸는 보험’ 론칭
KB손해보험이 신규 기업 PR 디지털 광고 '세상을 바꾸는 보험' 캠페인을 론칭했다 새롭게 제작된 이번 캠페인은 누구도 시도하지 않았던 '최초'라는 타이틀을 위해 히말라야를 등정하는 KB손해보험 원정대의 눈물겨운 도전기를 그렸다. 이를 통해 KB손해보험이 보유한 업계 최초, 업계 유일의 상품 및 서비스 등을 표현함으로써 '고객 지향적 혁신 보험사' 이미지를 전달하고자 했다. 이번 캠페인은 '기로', '무게', '도달'이라는 총 3편의 시리즈로 제작됐다. 각각 2분 정도로 구성된 3편의 시리즈를 통해 KB손해보험이 업계 최초로 도입한 병원 내 키오스크 실손보험금 간편 청구 시스템, GPS기반 긴급출동 기사 실시간 위치 안내 서비스, 보험안내문 모바일 통지 서비스 등을 히말라야 원정기에 담아 표현했다. 히말라야 원정대의 'KB손해보험 사람들' 역할에는 KB금융그룹 대표 모델인 이승기 씨가 주인공 '이 과장' 역할을 맡아 특유의 스마트한 이미지와 함께 '허당기' 있는 반전 매력을 보여 주었으며, 배우 강신일 씨가 '강 팀장' 역할로 함께 출연해 리더의 강인함으로 원정대를 이끄는 모습을 유쾌하게 표현해 줬다. KB손해보험은 이번 신규 기업 PR 디지털 광고를 통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