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6.7℃
  • 맑음강릉 18.0℃
  • 맑음서울 20.3℃
  • 맑음대전 18.1℃
  • 맑음대구 19.9℃
  • 맑음울산 19.5℃
  • 맑음광주 19.8℃
  • 맑음부산 21.6℃
  • 맑음고창 18.3℃
  • 맑음제주 21.4℃
  • 맑음강화 15.0℃
  • 맑음보은 13.7℃
  • 맑음금산 15.9℃
  • 맑음강진군 18.6℃
  • 맑음경주시 16.2℃
  • 맑음거제 17.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OCN '트레인' 사랑하는 사람을 잃은 아픔, 감정에 북받친 윤시윤!

URL복사


OCN 토일 오리지널 ‘트레인’ 윤시윤이 절망과 그리움에 이어 후회로 격변하는, ‘3단 격변 눈빛’ 현장이 공개됐다.

  

OCN 토일 오리지널 ‘트레인’(극본 박가연/ 연출 류승진, 이승훈/ 제작 두프레임)은 살인사건이 있던 밤, 순간의 선택으로 갈라진 두 세계에서 소중한 사람을 지키기 위해 연쇄살인에 개입하는 형사의 ‘평행세계 미스터리’ 드라마다.

  

‘트레인’에서 윤시윤은 물불 안 가리고 온몸 던져 범인을 잡아내는 무경경찰서 강력 3팀 팀장 서도원 역을 맡았다. 12년 전, 자신의 아버지가 한서경(경수진)의 아버지를 죽인 사건으로 인해 A세계 서도원은 평생 죄책감으로 속죄의 삶을 선택한 반면, B세계 서도원은 타락의 길을 선택하고 위태로운 삶을 살아간다. 지난 2회 엔딩에서는 A세계 서도원이 평생을 목숨 바쳐 지키고자 했던 한서경의 충격적인 죽음을 목격한 후 애통한 절규를 터트리는 가운데, 살벌한 눈빛의 B세계 서도원이 첫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와 관련, 윤시윤이 비극적인 운명을 마주한 후 후회 가득한 표정으로 사진 한 장을 들여다보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관심을 불러일으킨다. 극중 A세계 서도원이 한서경의 방을 찾아 그녀와의 추억을 그리워하는 장면. 서도원은 바닥에 털썩 주저앉은 채 허망한 눈빛으로 한서경과의 추억이 담긴 사진에만 시선을 고정시킨다. 마치 모든 희망을 잃은 듯 비참하고 절망적인 표정을 지은 서도원에게서 한서경을 향한 애절함이 다시 한번 드러나는 것. 과연 A세계 서도원은 한서경을 죽인 범인이 누구인지 밝힐 수 있게 될지, 품 안에 총을 숨겼던 B세계 서도원과 한서경의 죽음이 관계가 있을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그런가 하면 윤시윤은 한서경을 향한 그리움이 증폭되는 중요한 감정신인 ‘3단 눈빛 변화’ 촬영에서 평소의 쾌활함을 잠시 접어둔 채 순식간에 감정에 빠져드는 높은 몰입도를 드러냈다. 촬영 전부터 상황에 오롯이 집중하던 윤시윤은 절망감으로 뒤덮인 서도원의 심적 고통을 고스란히 표현, 현장을 숨죽이게 만들었다는 후문. 자신의 세상을 다 잃은 듯 아픔을 드러낸 A세계 서도원이 앞으로 어떤 행보를 펼칠지 귀추가 주목된다.

  

‘트레인’ 제작진은 “윤시윤은 밀도 높은 감정 열연으로 극중 서도원의 감정선을 오롯이 발산, 보는 이들의 흡입력을 높이고 있다”며 “사랑하는 사람을 잃은 서도원이 앞으로 어떠한 변화를 겪게 될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OCN 토일 오리지널 ‘트레인’은 매주 토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tvN '청춘기록' 차분 박보검 VS 멘붕 신동미, 극과 극 표정 눈길
‘청춘기록’ 박보검은 배우로 비상할 수 있을까. tvN 월화드라마 ‘청춘기록’(연출 안길호, 극본 하명희, 제작 팬엔터테인먼트, 스튜디오드래곤) 측은 20일, 사혜준(박보검 분)과 이민재(신동미 분)의 심상치 않은 모습을 포착했다. 존재감을 드러내기 시작하며 배우와 매니저로 꽃길만 가득할 것만 같았던 두 사람에게 어떤 다이내믹한 사건이 일어난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지난 방송에서 사혜준은 포기할 수 없는 ‘배우’의 꿈에 다시 도전하기로 했다. 작은 배역이지만 영화 출연을 결심, 인생의 터닝포인트를 맞았다. 하루아침에 일상이 바뀌지는 않았지만, 하고 싶은 일을 마음껏 할 수 있게 된 사혜준은 누구보다 빛났다. 다섯 신밖에 등장하지 않음에도 자신의 모든 것을 걸고 최선을 다한 사혜준. 헛된 꿈이라며 포기를 종용한 차가운 시선, 자신을 가로막는 답답한 현실에 카운트펀치를 날리는 사이다 엔딩은 심박수를 높였다. 사혜준의 도전에 뜨거운 응원이 쏟아지는 가운데 공개된 사진에는 평소와 다른 사혜준의 심각한 표정이 담겨있어 호기심을 자극한다. 차분히 가라앉은 눈으로 매니저 이민재를 응시하는 사혜준. 그의 눈빛을 애써 피하는 이민재의 모습도 흥미롭다. 현실을 직시하고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