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7.5℃
  • 흐림강릉 18.0℃
  • 흐림서울 19.3℃
  • 대전 19.1℃
  • 대구 18.0℃
  • 울산 18.5℃
  • 광주 18.9℃
  • 흐림부산 18.6℃
  • 흐림고창 19.2℃
  • 흐림제주 20.7℃
  • 구름많음강화 19.4℃
  • 흐림보은 17.9℃
  • 구름조금금산 18.2℃
  • 구름많음강진군 19.0℃
  • 흐림경주시 18.7℃
  • 흐림거제 18.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사이코지만 괜찮아' 서예지, 늘어난 티셔츠+헝클어진 머리, 분한 눈빛은 덤! 대체 무슨 일?


김수현과 서예지 사이에 서늘한 냉기류가 포착됐다.


내일(4일) 밤 9시에 방송될 tvN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연출 박신우, 극본 조용/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스토리티비, 골드메달리스트)에서 고문영(서예지 분)이 잔뜩 화가 난 채 문강태(김수현 분)를 응시하고 있는 모습이 공개돼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문강태와 고문영은 각자가 품고 있는 아픔을 알게 되면서 좀 더 서로에게 깊숙이 스며들었다. 어릴 적 엄마의 사랑이 고팠던 문강태에게 고문영은 “예쁨 받고 싶어 하는 게 보여”라며 마음을 읽었고, 문강태는 감정을 느끼지 못하는 고문영의 내면을 그녀의 동화책을 통해 이해했다. 


비로소 자신의 상처와 결핍을 오롯이 드러낸 채 마주 선 두 사람은 살포시 서로를 껴안으며 그토록 원했던 따스함을 나눴다. 그 어느 때보다 애틋한 감정을 불러일으킨 이 장면은 두 사람의 핑크빛 꽃길을 기다리는 이들을 애타게 만들었다. 


이런 가운데 따스한 온기는 사라지고 냉랭한 기운이 감도는 문강태와 고문영의 대치 상황이 호기심을 일으킨다. 특히 공개된 사진 속에는 문강태를 향한 장난기 가득한 눈빛은 사라지고 억울하고 분한 감정이 잔뜩 서려 있는 고문영과 메마른 얼굴로 그녀를 바라본 채 뒤돌아선 문강태의 모습이 담겨 있어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예감케 한다. 


뿐만 아니라 평소 고문영 답지 않은 옷차림 역시 눈길을 끈다. 화려한 의상과 헤어스타일로 시선강탈을 일으켰던 그녀였기에 사진 속 목 늘어난 티셔츠와 헝클어진 머리, 잔뜩 화가 난 표정은 누군가와 큰 싸움을 벌인 것은 아닌지 추측 돼 시청자들의 추리 본능을 무한 자극하고 있다. 


이에 빗속에서 극적 재회한 후 서로간의 간격이 좁혀진 듯했던 문강태와 고문영 사이에 대체 어떤 일이 벌어진 것인지 내일(4일) 밤 9시 tvN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가 더욱 기다려진다.  


한편, tvN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버거운 삶의 무게로 사랑을 거부하는 정신 병동 보호사 문강태와 태생적 결함으로 사랑을 모르는 동화 작가 고문영이 서로의 상처를 보듬고 치유해가는 한 편의 판타지 동화 같은 사랑에 관한 조금 이상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매주 토, 일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TV CHOSUN ‘아내의 맛’ “금쪽같은 우리 혜정이의 공격적 성향을 고쳐라!” 육아 전문가 오은영에게 SOS!
‘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부부가 공격적인 성향을 보이는 혜정이의 상태에 육아 전문가 오은영에게 SOS를 호소, 매콤 살벌한 부모의 맛을 선보인다. 14일(오늘) 방송될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 106회에서는 함진 부부가 마스크 쓰기를 거부하고, 공격적인 성격을 드러낸 혜정이를 육아 전문가 오은영 박사에게 상담한 후, 특별 솔루션을 받는 내용이 담겨 부모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킬 전망이다. 어린이집에서 또 다시 친구를 깨물었다는 전화를 받은 함진 부부는 딸 혜정에 대한 깊은 고민 끝에 특단의 조치를 내렸다. 혜정이가 공격적인 된 정확한 원인을 알기 위해 육아 전문가 오은영 박사를 찾아갔던 것. 혜정이를 유심히 관찰하던 오은영 박사는 ‘아이가 이렇게 된 이유가 부모에게 있다’는 말과 함께 공격적인 아이를 다루는 특별한 솔루션을 제시,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혜정이는 유독 아빠 진화를 피해 진화에게 서운함을 안겼던 터. 하지만 아빠를 거부하는 혜정이의 행동에 숨은 이유가 있었음이 드러나 모두를 놀라게 했다. 또한 마스크 쓰기를 심하게 기피하는 혜정이에게 오은영 박사는 특별한 조치를 내려, ‘마스크를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강렬한 하드보일드 추격액션을 담은 2차 예고편 공개
마지막 청부살인 미션 때문에 새로운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인남(황정민)과 그를 쫓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의 처절한 추격과 사투를 그린 하드보일드 추격액션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가 더욱 강렬해진 액션과 팽팽한 긴장감으로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2차 예고편을 공개하며 예비 관객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2차 예고편은 마지막 임무를 수행하는 처절한 암살자 ‘인남’(황정민)의 강렬한 모습으로 시작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어 복수를 예고하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가 등장, 리얼한 액션 비주얼이 교차되며 서늘한 카리스마를 발산해 집요하게 인남을 쫓는 면모를 확인케 한다. 이들은 함께 등장하는 장면마다 한 치의 양보 없는 액션 대결을 펼치며 팽팽한 긴장감을 자아낸다. 특히 “난 너와 연관된 인간들을 모두 죽일 거야”는 레이의 대사와 “더 이상 쫓아오면 넌 내 손에 죽는다”는 인남의 대사는 서로 다른 목적으로 쫓고 쫓기는 이들의 관계를 보여주며 점차 강렬해지는 추격이 어떻게 흘러갈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여기에 ‘멈출 수 없는 두 남자의 지독한 추격이 시작된다’는 카피와 함께 등장하는 치열한 추격의 하드보일드 액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