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32.4℃
  • 구름많음강릉 28.3℃
  • 구름많음서울 33.6℃
  • 구름조금대전 34.2℃
  • 구름조금대구 33.2℃
  • 구름조금울산 28.6℃
  • 구름조금광주 33.4℃
  • 맑음부산 31.1℃
  • 구름조금고창 33.8℃
  • 맑음제주 29.6℃
  • 구름많음강화 31.3℃
  • 맑음보은 31.1℃
  • 구름많음금산 32.9℃
  • 구름많음강진군 32.4℃
  • 구름많음경주시 30.9℃
  • 구름조금거제 30.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한국민속촌, kt wiz 야구단과 업무 제휴 협약 체결

야구장, 테마파크 인프라 활용해 티켓 할인 혜택 및 공연 교류 등 다양한 마케팅 제휴 활동 진행

 

 

전통문화 테마파크 한국민속촌이 kt wiz 야구단과 업무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6월 11일 오전 수원 KT 위즈 파크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한국민속촌 김영천 전무와 kt wiz 송해영 경영기획실장 등 양 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 사는 즐길 거리와 볼거리가 가득한 야구장과 테마파크의 인프라를 활용해 티켓 할인 혜택 제공과 공연 교류 등 다양한 마케팅 제휴 활동을 진행하게 된다.

이번 협약으로 kt wiz 어린이 시즌 회원은 한국민속촌을, 한국민속촌 어린이 연간 회원은 수원 KT 위즈 파크를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또 kt wiz 홈 경기 입장권 소지자와 한국민속촌 관람권 소지자를 대상으로 상호 할인 혜택을 제공해 관람객들에게 즐거움을 배가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한국민속촌의 인기 캐릭터 연기자들이 수원 KT 위즈 파크에서 시구를 하고 특별 퍼포먼스를 펼치는 등 공연 교류도 이루어지며 외야에는 한국민속촌 홈런 존이 설치되어 운영된다.

양 사는 해당 홈런 존으로 날아온 홈런 1개당 50만원을 적립해 시즌 종료 후 지역 사회 단체에 기부할 예정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채널A '금쪽같은 내새끼' 금쪽이의 뇌전증 때문에 ‘군인’이 된 엄마?!
오늘(29일) 저녁 8시 채널A ‘요즘 육아 - 금쪽같은 내새끼’에서는 ‘뇌전증으로 기름을 먹어야 사는 아들’의 사연이 공개된다. 관찰된 일상에서는 금쪽이의 점심 식사를 준비하는 엄마의 모습이 보인다. 팬에 아보카도를 굽고, 견과류와 각종 기름을 통에 담는 특이한 식단에 출연자들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를 지켜보던 오 박사는 케톤 식이요법에 대해 언급한다. “생명을 유지하면서 필요한 에너지의 90% 가까이 지방에서 얻는 것”이라고 설명하며 “나머지 탄수화물이나 단백질은 10% 최소로 하는 식단”이라고 덧붙여 금쪽이가 특수한 상황에 놓여있음을 짐작게 한다. 또 다른 일상에서는 금쪽이의 뇌전증 검사를 위해 병원에 방문한 금쪽 가족의 일상이 그려진다. 아빠는 “케톤 식이요법을 지킨 지 두 달 만에 처음 받는 검사”라며 긴장감을 내비치고 엄마는 “금쪽이가 정상에 가까운 뇌파라는 소리를 듣고 싶다”고 말해 보인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한편, 진찰실에서 뇌파 검사를 하는 금쪽이의 모습이 보인다. 순조롭게 검사가 끝나는 듯했으나, 여전히 금쪽이에게 발작파가 보인다는 충격적인 진단 결과가 내려진다. “금쪽이가 정상인 사람에 비해서 심하냐”는 엄마의 물음에 의사 선생님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