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9.7℃
  • 맑음강릉 26.7℃
  • 맑음서울 21.4℃
  • 박무대전 21.9℃
  • 맑음대구 23.4℃
  • 맑음울산 21.4℃
  • 맑음광주 21.3℃
  • 맑음부산 22.1℃
  • 맑음고창 20.1℃
  • 맑음제주 25.2℃
  • 맑음강화 20.8℃
  • 맑음보은 19.3℃
  • 맑음금산 19.7℃
  • 맑음강진군 17.7℃
  • 맑음경주시 19.9℃
  • 맑음거제 19.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오 마이 베이비’ 철벽 고준心에 싹 틔운 나라매직 24시간 밀착 데이트→심쿵 눈맞춤

 

tvN ‘오 마이 베이비’ 장나라, 고준이 꿀이 뚝뚝 떨어지는 눈빛과 서로에게 과감하게 다가서는 키스 일보 직전 엔딩으로 시청자에게 심장이 터질 듯한 설렘을 안겼다. 서로를 향한 마음을 온전히 드러내며 설렘의 스케일이 다른 과속 필수 로맨스의 시작을 알렸다.

 

지난 27일(수)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오 마이 베이비’(연출 남기훈/극본 노선재/기획&제작 스튜디오앤뉴, 스튜디오드래곤)(이하. ‘오마베’) 5회에서는 달달 로맨스를 싹 틔운 장하리(장나라 분), 한이상(고준 분) 커플의 달달함이 안방극장을 심쿵으로 물들였다.

 

한이상은 장하리가 손등에 찍어준 ‘참 잘했어요’ 칭찬 도장 이후 모든 신경이 장하리로 향했다. 행여나 자신의 마음을 들킬까 매사에 노심초사했지만, 장하리 이름 세 글자는 물론 그가 누군가와 단둘이 있다는 이야기에도 반사적으로 반응하는 등 장하리와 관련된 것에는 매우 투명한, 본인 빼고 다 아는 하리앓이로 웃음을 안겼다. 급기야 한이상은 술에 취한 채 무장해제된 귀여운 모습을 장하리에게 들켰고, 장하리는 “같이 한잔 해요. 더 보고 싶은데”라며 만취한 한이상에게 어린아이 같은 순수한 매력을 느끼는 등 두 사람 사이에 모락모락 피어나는 핑크빛 기운이 시청자를 절로 미소 짓게 만들었다.

 

그런 가운데 장하리, 한이상의 썸이 불타오르는 사건이 발생했다. 장하리가 ‘더 베이비’를 대표해 ‘무릉시 관광 홍보 타이업’이라는 특명을 받았고, 한이상이 아픈 남수철(조희봉 분)을 대신해 장하리의 파트너로 나서게 된 것. 이후 비행기가 이륙한 순간부터 밤까지 24시간 함께 붙어있게 된 두 사람은 매 순간 서로를 의식하며 심쿵한 모습으로 쫄깃한 긴장감을 높였다. 급기야 기상악화로 무릉시에 고립되는 위기(?)에 맞닥뜨리며 이들의 로맨스가 급물살을 타기 시작했고, 이에 시청자는 환호성으로 화답했다.

 

더욱이 두 사람은 단 하나 남은 민박집의 독채를 빌리게 된 데 이어 “그래서 한이상씨 사진이 따뜻하구나. 사진이 한이상씨 같아요”, “저는 당장 오늘이 궁금한데 우리가 이 밤을 어떻게 보낼지”라며 서로에게 고백 아닌 고백을 하고, 벽을 사이에 두고 쉽게 잠을 못 이룰 만큼 밤잠 설치는 등 안방극장의 설렘을 폭주 시켰다. 특히 방송 말미 장하리, 한이상은 더더욱 불타올랐다. 갈대밭에서 함께 철새떼를 촬영하던 중 마주친 두 사람의 시선이 사뭇 깊어진 것. 급기야 입술이 닿을 듯 가까이 다가가는 장하리, 한이상의 직진모드는 본격적으로 펼쳐질 이상하리 커플의 로맨스에 신호탄을 쏘며 기대를 높였다.

 

그런가 하면 ‘남사친’ 윤재영(박병은 분), ‘연하남’ 최강으뜸(정건주 분)도 장하리를 신경쓰기 시작했다. 윤재영은 장하리가 한이상과 단둘이 출장 갔다는 소식을 듣고 사소한 일에도 전화를 걸어 둘만의 시간을 방해하고, 1분 1초마다 “무슨 일 나면 어떡해요?”라며 전전긍긍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최강으뜸 또한 장하리와 정자 기증에 대한 심도 깊은 대화를 나누던 중 “차장님 아이라면 차장님이 엄마라서 좋을 것 같아요”라며 따뜻하게 격려했고, 건강 검진 결과 본인이 의사도 칭찬하는 보기 드문 훌륭한 케이스라고 자랑하며 “차장님께 공여할까요? 착한 아저씨 해드릴게요”라고 돌발 제안하는 등 장하리를 사이에 둔 한이상, 윤재영, 최강으뜸의 미묘한 관계 변화를 예고, 궁금증을 배가시켰다.

 

또한 장하리가 엄마(김혜옥 분)에게 자발적 비혼맘을 선언하게 된 계기를 전하는 특별한 고백이 눈길을 끌었다. 장하리는 “할 수 있을 때 다 해봐야 돼. 그래서 내가 애를 낳으려고 하는 거거든. 자궁내막증이라 수술하면 애 더 낳기 힘들다고 해서. 애는 낳으면 되고 내막증은 수술하면 되고”라며 엄마와 딸이기에 당연했고, 가까이 있기에 오히려 나누지 못했던 비밀을 공유했다. 이 같은 장하리의 고백으로 그간 몰랐던 딸의 아픔을 알게 된 이옥란이 향후 어떻게 딸을 응원할지 모녀에게 찾아올 변화를 기대하게 했다. 딸 걱정으로 가득한 엄마를 더 이상 신경 쓰게 하고 싶지 않은 듯한 장하리의 덤덤한 말투에 담긴 애틋한 진심이 시청자에게 훈훈한 기류를 불어넣었다.

 

‘오마베’ 5회 방송 이후 각종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장나라-고준 간잘간질하네. 운명이네 운명”, “장나라-고준 로맨스를 위해 온 우주가 돕네”, “장나라-고준 질투하는 박병은 귀엽다”, “장나라-고준-박병은 세 어른이 썸 타는 모습 왜 이렇게 귀여워?”, “서사+연기 합+비주얼 합 완벽”, “장나라-고준 손 크기 덩치 크기 차이 너무 좋다”, “장나라-고준 39살 어른이들 썸이 이렇게 풋풋해도 되나요?” 등 반응이 이어졌다.

 

한편 tvN ‘오 마이 베이비’는 결혼은 건너뛰고 아이만 낳고 싶은 솔직 당당 육아지 기자 장하리와 뒤늦게 그녀의 눈에 포착된 세 남자의 과속 필수 로맨스. 오늘(28일) 밤 11시 6회가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tvN '사이코지만 괞찬아' 믿보배 오정세, 서예지 바라기 순수 청년 문상태로 완벽 변신
믿고 보는 배우 오정세가 순수 청년 문상태로 완벽 변신, 시청자들의 힐러로 나선다. tvN 새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연출 박신우, 극본 조용/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스토리티비, 골드메달리스트)는 버거운 삶의 무게로 사랑을 거부하는 정신 병동 보호사 문강태(김수현 분)와 태생적 결함으로 사랑을 모르는 동화 작가 고문영(서예지 분)이 서로의 상처를 보듬고 치유해가는 한 편의 동화 같은 사랑에 관한 조금 이상한 로맨틱 코미디다. 다양한 장르에서 본인만의 색을 가진 연기로 대중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아온 오정세(문상태 역)는 이번 작품에서 문강태의 친형이자 자폐 스펙트럼(ASD)을 가진 순수 청년 문상태로 열연한다. 놀라운 암기력과 타고난 그림 실력을 갖춘 것은 물론 동화작가 고문영의 열성팬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오정세는 “전문가의 조언을 얻기도 하며 최대한 순수하게 표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이어 “그동안 미처 몰랐던 부분들을 상태를 만나 하나씩 깨닫고 배워가고 있다”고 해 보다 섬세하게 캐릭터를 이해하고 표현하기 위해 남다른 애정을 쏟고 있음을 짐작케 했다. 호불호가 확실한 문상태 캐릭터는 그림, 공룡, 고길동, 줄무늬 셔츠 그리고 고문영에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가족이란 이름의 '침입자'
‘침입자’(제작 비에이엔터테인먼트)는 감독의 개인적인 경험이 촉발한 질문에서 출발한 작품이다. 8년 전 아이를 낳은 감독은 ‘나의 기대와 다른 아이로 성장한다면?’ ‘과연 가족이란 이름으로 받아줄 수 있을까?’라는 질문을 품었다고 했다. 알려졌다시피 손원평 감독은 일본에서 베스트셀러가 된 소설 '아몬드'의 작가이기도 하다. 소설 '아몬드'와 영화 '침입자'의 주제는 같지만 다른이야기를, 다른 장르로 풀어내려 했다. ‘침입자’는 25년 전 실종된 동생을 찾았다는 연락을 받는 건축가 서진(김무열)의 이야기로 시작한다. 6개월 전 뺑소니 교통사고로 아내를 잃고 홀로 어린 딸을 키우는 그는 갑자기 나타나 가족에 헌신하는 동생 유진(송지효)이 낯설지만 딱히 문제를 찾아내지도 못한다. 부모는 물론 딸까지 유진에게 빠져들면서 서진의 의문은 커지고, 우울증으로 정신과 치료를 받아온 그의 강박과 의심 또한 커진다. 손원평 감독의 데뷔작이다 보니 연출력이 조금 아쉽다. 초반에 평화로운 가족관계를 지루하게 얘기하다보니 빠르게 진행되는 요즘 트렌드와 맞지 않아 집중도가 떨졌다. 영화는 후반으로 갈 수록 한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전개로 미스터리 스릴러의 강점을 발휘한다. 실종된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