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3.6℃
  • 구름많음강릉 17.9℃
  • 박무서울 12.8℃
  • 박무대전 14.9℃
  • 박무대구 16.1℃
  • 흐림울산 17.4℃
  • 박무광주 15.4℃
  • 흐림부산 19.0℃
  • 흐림고창 13.8℃
  • 제주 17.0℃
  • 구름많음강화 12.7℃
  • 흐림보은 12.7℃
  • 흐림금산 14.2℃
  • 흐림강진군 15.4℃
  • 흐림경주시 15.4℃
  • 흐림거제 16.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그 남자의 기억법’, ‘갓띵멜로’에 ‘갓띵엔딩’ 있었다! 테마별 엔딩 베스트 5!

 

‘그 남자의 기억법’이 매회 강렬한 엔딩으로 시청자들의 심장을 강타하고 있다.

 

‘기억앓이’ 열풍을 이끌며 시청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는 MBC 수목드라마 ‘그 남자의 기억법’(연출 오현종 이수현/극본 김윤주 윤지현/제작 초록뱀 미디어)이 오는 13일(수) 종영을 앞두고 있다. 시청자들은 ‘그 남자의 기억법’을 ‘갓띵 멜로’로 불리며, 아쉬움 속에 최종화를 기다리고 있다. 특히 ‘기억커플’ 김동욱-문가영은 심장 쫄깃한 긴장감부터 설렘을 폭발시키는 달달한 엔딩까지 매회 역대급 엔딩들로 시청자들을 더욱 ‘기억앓이’에 빠져들게 만들었다. 이에 최종화의 엔딩이 어떻게 그려질지 벌써부터 관심을 치솟게 하는 가운데, 시청자들을 전율케 한 엔딩 명 장면을 테마별로 꼽아 본다. 

 

1. 충격반전 엔딩!  김동욱-문가영, ‘김동욱 母’ 길해연 첫 만남→죽음 확인!

12회, 정훈(김동욱 분)-하진(문가영 분)은 영정 사진을 통해 정훈의 어머니 미현(길해연 분)의 죽음을 마주하고 충격에 빠졌다. 특히 직전에 정훈과 하진, 미현은 첫 만남을 가지고 행복한 저녁 식사를 마쳤던 바. 과잉기억증후군인 아들을 위해 자신의 죽음을 보여주지 않으려는 미현의 마지막 배려와 어머니의 급작스러운 죽음을 확인한 정훈의 모습이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내며 더욱 반전의 슬픔을 터트리게 했다.

 

2. 심장쫄깃 엔딩!   문가영, 스토커 지일주에 대낮 납치!

18회, 하진이 스토커 지현근(지일주 분)에게 납치돼 안방극장을 발칵 뒤집었다. 특히 앞으로 펼쳐질 위험은 상상조차 하지 못한 듯 도난 당한 차량에 올라 타는 하진의 모습이 슬로우 모션으로 담기며 더욱 심장 쫄깃한 긴장감을 자아냈다. 의식을 잃고 쓰러진 하진의 모습과 함께 상황을 전해 듣고 패닉에 빠진 정훈의 표정이 차례로 담기며 손에 땀을 쥐는 긴장감을 터트리는 동시에 향후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3. 설렘폭발 엔딩!   김동욱, “옆에 있고 있어졌으니까” 문가영 향한 직진 사랑 고백과 짜릿한 첫 키스!

20회, 정훈의 직진 고백은 시청자들의 심장을 사정없이 뛰게 했다. 정훈은 “안 해요. 작별인사. 이젠 작별 인사 같은 거 안 할 거예요. 옆에 있고 싶어 졌으니까. 그러니까 불안해하지 않아도 되요”라며 뜨거운 첫 키스를 전해 보는 이들의 심장을 터질 듯 뛰게 만들었다. 이는 두 사람의 쌍방 로맨스의 시작을 알린 동시에 하진을 향한 정훈의 단단한 마음이 드러난 역대급 설렘 엔딩이었다.

 

4. 애틋재회 엔딩!  문가영, “나 그냥 앵커님 옆에 있으면 안 돼요?” 김동욱 향한 그리움 드러난 빗속 재회 포옹!

26회, 정훈과 하진의 빗속 포옹이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먼저 작별인사 해놓고 보고 싶어 미치겠는데 못 본다고 생각하니까 숨도 잘 안 쉬어 지는데. 나 그냥 앵커님 옆에 있으면 안 돼요?”라며 눈물을 흘리는 하진과 그를 말없이 꼭 끌어안아주는 정훈의 모습이 애틋한 감정을 더욱 폭발케 했다. 특히 서로를 그리워했던 두 사람의 절절한 마음이 고스란히 느껴지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더욱 울리게 한 엔딩이었다.

 

 

5. 강렬여운 엔딩!   김동욱-문가영 이별 후 2년만에 스치듯 만남!

30회, 정훈과 하진 그리고 서연의 관계가 세상에 알려지며 큰 파장이 일게 됐고, 끝내 이별하기에 이른다. 하지만 2년 뒤 정훈과 하진이 4차선 도로 한복판에서 운명적으로 다시 마주해 심장을 멎게 했다. 특히 이때 정훈의 표정 변화가 시청자들의 심장을 세차게 뛰게 했다. 하진을 보고 믿기지 않는다는 듯 놀라움을 금치 못하던 정훈은 이내 기쁨과 반가움, 안도감에 뒤섞인 미소로 설렘을 유발한 것. 이에 두 사람이 다시 재회할 것이 예고되며 더욱 강렬하고 심장 떨리는 여운을 남기게 했다.

 

이처럼 ‘그 남자의 기억법’은 정훈과 하진의 감정에 깊이 몰입하게 하는 동시에 다음 회에 대한 궁금증을 치솟게 하는 엔딩들로 시청자들을 끌어 당기고 있다. 이에 오는 13일(수) 최종화를 남겨둔 ‘그 남자의 기억법’이 어떤 엔딩으로 시청자들의 기억에 강렬하게 각인될지 기대감을 높인다.

 

MBC 수목드라마 ‘그 남자의 기억법’은 오는(13일) 밤 8시 55분에 최종회가 방송한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저녁 같이 드실래요' 송승헌-서지혜, 바닷가에서 마주친 두 남녀! 우연인가 운명인가
송승헌과 서지혜가 그림 같은 바닷가 앞에서 심상치 않은 만남을 가진다. 오늘(25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되는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저녁 같이 드실래요’(극본 이수하/ 연출 고재현, 박봉섭/ 제작 빅토리콘텐츠)에서 송승헌과 서지혜의 심상치 않은 인연이 시작,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전개가 이어질 예정이다. ‘저녁 같이 드실래요’는 이별의 상처와 홀로(Alone) 문화로 인해 사랑 감정이 퇴화된 두 남녀가 ‘저녁 식사’를 함께하며 썸 타듯 서로의 매력에 빠지게 되는 맛있는 한 끼 로맨스 드라마다. 누구나 겪어봤을 법한 ‘현실 연애’ 스토리뿐만 아니라, 유쾌 발랄한 매력으로 김해경, 우도희 역을 그려갈 송승헌과 서지혜의 ‘로코’ 케미에도 시선이 집중된다. 극 중 송승헌은 카리스마 넘치는 음식 심리 전문 정신과 의사 김해경 역을, 서지혜는 통통 튀는 ‘병맛’ 콘텐츠 기획자 우도희 역을 맡아 열연한다. 전혀 다른 두 사람에게 어떤 앞날이 기다리고 있을지 예측할 수 없는 가운데, 공개된 사진에는 제주도의 바닷가 앞에서 서로를 발견한 김해경(송승헌 분)과 우도희(서지혜 분)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온 몸을 던지는 김해경과 갯바위 위에 해탈한 듯 멍하니 서있는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