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3.4℃
  • 맑음강릉 9.3℃
  • 구름많음서울 3.8℃
  • 맑음대전 0.6℃
  • 맑음대구 2.5℃
  • 맑음울산 6.8℃
  • 맑음광주 3.3℃
  • 맑음부산 8.4℃
  • 맑음고창 4.5℃
  • 맑음제주 10.2℃
  • 흐림강화 4.2℃
  • 맑음보은 -1.4℃
  • 맑음금산 -0.9℃
  • 맑음강진군 2.6℃
  • 맑음경주시 4.7℃
  • 맑음거제 6.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날아라 슛돌이’ 막상막하 박빙의 경기, 고민에 빠진 감독 이동국 포착

 

‘날아라 슛돌이’ 지금껏 이런 경기는 없었다. 월드컵 뺨치는 어린이들의 박빙의 경기가 펼쳐진다.

 

2월 11일 방송되는 KBS 2TV ‘날아라 슛돌이-뉴 비기닝’ 6회에서는 2승에 도전하는 FC슛돌이의 4차 평가전이 계속된다. 지난 방송 1:4에서 3:4까지 경기 스코어를 만들며, 원주 SMC를 1점 차까지 바짝 추격한 FC슛돌이. 기세를 타고 과연 역전까지 갈 수 있을지 시청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6회 방송을 앞두고, 고민에 빠진 이동국 감독의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이날 이동국 감독은 막상막하 팽팽한 경기를 펼친 아이들로 인해, 마지막까지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었다고. 머리를 감싸며 고민하는 이동국의 모습이 생각보다 치열했던 경기를 짐작하게 해 궁금증을 더한다.

 

그런가 하면 이정원의 열정 리액션도 그라운드의 후끈한 열기를 전한다. 아깝게 슛이 빗나갈 때마다 이정원은 축구스타 손흥민 특유의 리액션을 연상케 하는 ‘입틀막’ 포즈로 코치진, 중계진의 웃음을 빵 터지게 만들었다고. 그만큼 경기에 초집중한 이정원의 모습이 기특하고 귀여워 미소를 유발한다.

 

 

이날 FC슛돌이는 마지막 공세를 쏟아냈다. 하지만 원주SMC의 경기력도 만만치 않았다. 치열하게 주고받는 공방전 속 이병진 캐스터와 박문성 해설위원 역시 목이 터지도록 중계를 펼쳤다고. 아이들의 믿기지 않는 열정에 박문성은 “이거 월드컵입니까? 뭐가 이렇게 팽팽해”라고 탄성을 쏟아냈다고 전해져, 과연 어떤 경기를 펼쳤을지 기대가 높아진다.

 

심장 쫄깃해지는 FC 슛돌이의 4차 평가전 결과는 2월 11일 화요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되는 KBS 2TV ‘날아라 슛돌이-뉴 비기닝’ 6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365 : 운명을 거스르는 1년' 이준혁 유쾌+긍정 에너지부터 카리스마까지!
‘365 : 운명을 거스르는 1년’의 이준혁이 새로운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오는 3월 23일 밤 8시 55분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MBC 새 월화드라마 ‘365 : 운명을 거스르는 1년’(연출 김경희, 극본 이서윤, 이수경, 이하 ‘365’)는 완벽한 인생을 꿈꾸며 1년 전으로 돌아간 순간, 더 알 수 없는 운명에 갇혀버린 자들의 미스터리 생존게임을 그린 드라마다. 인생 리셋이라는 흥미로운 소재를 바탕으로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서스펜스와 스릴, 그리고 오락적 재미까지 한 방에 선사하며 장르 드라마에서 느낄 수 있는 쾌감을 극대화 시킬 작품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최강의 몰입도를 자랑하는 밀도 있는 스토리와 디테일하고 섬세한 연출, 그리고 1년 전 과거로 인생을 되돌리게 된 10명의 리세터들의 치밀한 생존 게임과 심리전은 지금까지와는 차원이 다른 새로운 스타일의 장르물 탄생을 기대케 한다. 여기에 이준혁, 남지현, 김지수, 양동근 등 완성도를 담보하는 연기파 배우들의 조합은 드라마 팬들을 더욱 설레게 만들고 있어 ‘365’를 향한 관심은 나날이 뜨거워지고 있다. 무엇보다 매 작품마다 캐릭터의 매력을 더욱 돋보이게 만드는 내공 깊은 연기로 시청자들을 사로잡


영화&공연

더보기
"흑백"으로 만나는 '기생충: 흑백판' 완전 느낌 있다. 포스터 & 예고편 공개!
한국영화 최초로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골든글로브 시상식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했을뿐만 아니라 제73회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각본상, 외국어영화상,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국제 장편 영화상을 수상하며 한국 영화사에 길이 남을 발자취를 남긴 <기생충>의 흑백판이 2월 26일 개봉을 확정 짓고 포스터와 예고편을 공개했다. <기생충: 흑백판> 포스터는 배우들의 눈을 가린 파격적인 디자인으로 전 세계적인 패러디 열풍을 일으킨 오리지널 포스터의 흑백 버전으로 더 강렬하고 독특한 느낌을 자아낸다. 표정도 속내도 읽을 수 없는 극과 극 두 가족들의 모습과 한구석에 누운 의문의 다리는 두 가족 앞에 펼쳐질 걷잡을 수 없는 사건을 더욱 강렬하게 느끼게 한다. 또한, 흑백 색채감의 포스터는 봉준호 감독이 선보였던 웃음과 긴장감, 그리고 슬픔까지 담아낸 가족희비극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색다르게 즐기게 할 것을 예고한다. “흑과 백, 넘지 못할 선은 없다”라는 카피와 함께 흑과 백의 다른 색으로 눈을 가린 두 가족의 모습은 <기생충>이 가지고 있는 함축적인 메시지를 상징적으로 담아내 <기생충: 흑백판

라이프

더보기
“제로페이, 첫 결제 3000원 돌려받으세요”… 페이백 이벤트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제로페이 신규 결제 고객 대상으로 5000원 이상 결제시 3000원을 돌려주는 페이백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지난 14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에는 케이뱅크, I-ONE뱅크, 스마일페이, 하나멤버스, 썸뱅크, 비플제로페이, 코레일톡, 머니트리, 핀크 등 9개 결제사가 참여한다. 페이백 이벤트는 지난 14일부터 예산 소진시 까지다. 현금 또는 포인트를 통해 해당 금액을 돌려받을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각 결제사 앱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제로페이는 은행앱과 간편결제앱에서 이용할 수 있는 직불 결제 수단으로 30%의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다. 현금영수증과 달리 별도로 영수증을 발급받을 필요가 없어 편리하다. 사용자가 이용하는 은행 및 간편결제 앱 내의 제로페이 바코드 혹은 QR코드를 스캔하여 결제할 수 있다. 다양한 프랜차이즈에서도 제로페이를 이용할 수 있다. GS25, CU, 세븐일레븐, 이마트24, 미니스톱 등 전국의 5대 편의점과 파리바게트, 던킨도너츠, 베스킨라빈스, 이니스프리 등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다. 여기에 이마트 등 대형마트까지 제로페이로 결제할 수 있어 이벤트에 참여하고자 하는 사용자들에게 편리함을 더했다. 윤완수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