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8℃
  • 구름많음강릉 0.4℃
  • 구름많음서울 0.9℃
  • 구름많음대전 0.7℃
  • 구름많음대구 1.7℃
  • 구름많음울산 3.0℃
  • 맑음광주 4.8℃
  • 구름조금부산 5.0℃
  • 흐림고창 0.8℃
  • 흐림제주 8.6℃
  • 흐림강화 -2.1℃
  • 구름많음보은 -3.1℃
  • 흐림금산 -1.4℃
  • 흐림강진군 1.3℃
  • 구름많음경주시 0.7℃
  • 구름많음거제 3.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초콜릿' 윤계상X하지원, 인생의 ‘단맛’ 찾은(?) 윤계상X하지원, 쌍방 멜로 눈빛 장착!

 

JTBC 금토드라마 ‘초콜릿’(연출 이형민, 극본 이경희, 제작 드라마하우스·JYP 픽쳐스) 측은 13회 방송을 앞둔 10일, 달달함으로 꽉 찬 이강(윤계상 분)과 문차영(하지원 분)의 완도 데이트 현장을 포착했다. 서로에게 향하는 짙고 달달한 눈빛은 완도에서 싹튼 로맨스의 출발을 암시하며 설렘의 온도를 달군다.

 

‘초콜릿’은 이강과 문차영의 감정을 깊고 단단하게 쌓아 올리며 결이 다른 감성을 자극해왔다. 자각할 틈도 없이 서로에게 물들었고, 숨길 수 없이 새어 나오던 감정들은 깊은 설렘으로 여운을 남겼다. 운명처럼 함께 완도로 향하게 된 두 사람은 오랜 인연의 시작점인 완도 바다식당에서 기억의 퍼즐 조각을 맞췄다. 애틋하게 쌓아온 감정의 정점에서 떠올린 기억은 이강과 문차영의 새로운 시작을 예고했다.

 

완도에서 둘만의 시간을 갖게 된 이강과 문차영은 분위기부터 달라졌다. 어머니의 죽음 이후 모든 것이 ‘쓴맛’ 같았던 이강에게 ‘단맛’이 찾아온 듯 한결 부드러워 보인다. 문차영도 시름을 잊고 편안해진 얼굴이다. 잠든 이강을 숨죽인 채 바라보는 문차영의 눈빛에는 떨림과 설렘이 고스란히 서려있다. 이어진 사진에는 옅은 웃음을 띤 채 나란히 앉아있는 이강과 문차영도 담겨있다. 두 사람 사이에 흐르는 따스하고 달달한 공기가 설렘을 유발한다. 한층 깊고 단단해진 눈빛으로 문차영을 붙잡은 이강. 그를 바라보는 문차영의 애틋한 표정이 궁금증을 자극하는 동시에 기대감을 더한다.

 

인연의 시작이었던 완도에서 새로운 변화가 찾아온다. 이강은 어린 시절의 문차영을 기억하지 못했다. 이끌림을 자각한 후에도 권민성(유태오 분)을 핑계로 애써 벽을 세우고 선을 그었다. 문차영도 오랜 시간 이강을 마음에 품었지만, 그가 그어둔 선 안으로 다가가지 않았다. 행복한 기억을 복기시키며 가슴 속 깊이 묻어둔 감정을 끄집어낸 이강과 문차영. 줄곧 평행선을 걷던 두 사람의 마음이 드디어 만났다. 이강과 문차영이 온전히 진심을 나눌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초콜릿’ 제작진은 “오랫동안 마음을 쌓아오기만 했던 이강과 문차영이 비로소 서로에게 향하게 된다. 더이상 숨길 수 없이 깊어진 마음을 서로에게 전할 수 있을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JTBC 금토드라마 ‘초콜릿’ 13회는 오늘(10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Olive 오리지널 '호동과 바다' 다큐멘터리에 첫 도전한 강호동
오는 28일(화) 저녁 7시 50분에 첫 방송되는 Olive ‘호동과 바다(연출 김관태, 곽지혜)’는 바다를 품고 있는 사람들과 바다가 품고 있는 보물들을 찾으러 겨울 바다로 떠나는 사람내음 푸드다큐. 소셜 다이닝을 주제로 색다른 힐링을 선사한 Olive ‘모두의 주방’ 제작진과 강호동이 다시 한번 의기투합해 입에서 입으로 전해지는 바닷마을 음식 이야기를 풀어낸다. 그간 예능에서 종횡무진 활약했던 강호동은 푸드 다큐멘터리 ‘호동과 바다’를 통해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다. 한 폭의 그림 같은 겨울 바다에서 바닷마을 사람들이 품은 이야기를 통해 제철 음식들을 소개하는 것. 특유의 소탈한 매력으로 바닷마을 사람들의 보석 같은 이야기를 이끌어내는 강호동의 인간미와 참신한 맛 표현이 매회의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첫 방송이 다가올수록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높아지는 가운데 강호동은 다큐멘터리에 도전한 이유로 ‘바다’, ‘음식’을 꼽았다. “에너지와 낭만, 추억을 주는 푸르른 바다와 생각만으로도 행복해지는 음식은 내가 가장 좋아하는 '최애' 단어들이다. 이 두 가지가 조합된다는 것만으로도 출연해야 할 이유는 충분했다. 해안가에서만 접할 수 있는 음식이나 제철 식재료를


영화&공연

더보기
뮤지컬 ‘웃는 남자’ 개막 D-3,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의 연습 현장
오는 9일(목) 개막을 앞둔 뮤지컬 '웃는 남자'가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연습 현장을 공개했다. 한층 견고한 짜임새의 서사와 속도감 있는 전개로 더욱 업그레이드된 재연 개막을 3일 남겨둔 EMK 오리지널 뮤지컬 '웃는 남자'의 연습 현장 사진이 공개돼 시선을 집중시킨다. 얼마 남지 않은 개막을 위해 연습에 몰두하고 있는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 민영기, 양준모, 신영숙, 김소향, 강혜인, 이수빈. 마치 본 공연에 오른 듯 각자의 캐릭터에 몰입하고 있는 배우들의 연기와 숨 죽이고 볼 수밖에 없는 압도적인 분위기는 얼마 남지 않은 개막에 기대감을 불어넣고 있다. 먼저, 지울 수 없는 웃는 얼굴을 가진 채 유랑극단에서 광대노릇을 하는 관능적인 젊은 청년 그윈플렌 역을 맡은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 이번 재연 무대에 뉴캐스트로 참여해 캐스팅 소식부터 화제를 일으킨 이석훈과 규현은 반짝이는 눈빛과 순수한 표정만으로도 극 중 그윈플렌을 단번에 연상시킨다. 2018년 초연에서 호평을 받았던 박강현과 수호의 깊은 연기력 역시 사진을 통해서도 오롯이 느껴진다. 여기에 호소력 짙은 넘버까지 더해져 새롭게 탄생할 네 명의 그윈플렌은 각각 어떤 매력을 지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