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8℃
  • 구름많음강릉 2.4℃
  • 구름많음서울 -0.3℃
  • 구름조금대전 -0.8℃
  • 구름조금대구 0.8℃
  • 구름많음울산 3.8℃
  • 맑음광주 0.9℃
  • 맑음부산 5.5℃
  • 맑음고창 -1.4℃
  • 맑음제주 6.1℃
  • 구름많음강화 -3.2℃
  • 맑음보은 -4.1℃
  • 구름조금금산 -3.2℃
  • 맑음강진군 1.3℃
  • 구름많음경주시 2.1℃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나의 나라' 양세종X우도환 카메라 안팍 절친모드부터 김설현 카리스마까지!

 

‘나의 나라’가 탄생시킨 또 하나의 명장면, ‘왕자의 난’은 뒷모습까지 뜨거웠다.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연출 김진원, 극본 채승대·윤희정, 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나의나라문화산업전문회사) 측은 12일, 강렬하고 비장했던 ‘왕자의 난’ 촬영장 비하인드를 전격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는 ‘나의 나라’의 포문을 열었던 ‘왕자의 난’이 마침내 베일을 벗었다. 남전(안내상 분)을 향한 복수를 다짐하며 서로 다른 길을 선택한 서휘(양세종 분)와 남선호(우도환 분), 권력을 사이에 두고 돌아올 수 없는 강을 건넌 이방원(장혁 분)과 이성계(김영철 분), 남전의 대립은 ‘왕자의 난’에서 폭발하며 뜨거운 몰입감을 선사했다. 힘있게 극을 이끌어가면서도 절정적인 순간 감정선을 살리는 배우들의 열연과 김진원 감독 특유의 세밀한 연출이 어우러져 길이 남을 명장면을 탄생시켰다.

 

제작진과 배우들이 공들여 만든 명장면인 만큼 공개된 비하인드도 강렬하다. ‘왕자의 난’이 가진 의미를 알기에 열정을 쏟아부었던 배우들의 진정성이 담겨있다. 촬영 직전까지 합을 맞추며 대화에 여념이 없는 양세종과 우도환은 카메라 밖에서도 서휘, 남선호 못지않은 동갑내기 ‘절친 모드’를 보여준다. 훈훈한 웃음을 짓다가도 촬영에 돌입하면 금세 진지하게 몰입하고, 꼼꼼하게 모니터를 하면서 오점 없는 완성도를 만들어나간다. 그렇게 탄생한 ‘왕자의 난’ 미공개 컷도 눈길을 끈다. 절절한 감정을 터뜨리며 열연을 보여준 양세종과 우도환의 모습은 보는 이들을 사로잡는다.

 

‘이화루’의 행수로 ‘왕자의 난’이라는 판을 영민하게 읽어 과감한 결단을 보여준 한희재의 활약도 인상적이었다. 왕의 앞을 막아선 한희재의 강단처럼, 이를 연기하는 김설현 역시 남다른 카리스마를 발산한다. ‘왕자의 난’의 중심에서 무게감을 이끈 장혁은 찰나의 빈틈도 허용하지 않고 이방원에 몰입한 상태. 이방원과 이성계의 관계가 ‘1차 왕자의 난’의 시작과 끝을 알렸던 만큼, 장혁의 역할은 그 무엇보다 중요했다. 내면에 존재하는 애처로움과 외면에 드러나는 냉철함을 동시에 그려낸 장혁의 연기는 이방원 캐릭터를 입체적으로 완성했다.

 

그런가 하면 촬영장의 훈훈한 분위기를 엿볼 수 있는 비하인드 컷도 함께 공개됐다. 장렬한 최후를 맞은 남전 역의 안내상은 범접할 수 없는 존재감으로 긴장감을 자아냈지만, 카메라 앞에선 브이 포즈를 선보이며 반전 매력을 발산한다. 그와 꼭 닮은 우도환의 브이 인증샷은 애증의 부자 관계였던 두 사람의 호흡을 보여주는 듯 훈훈하다.

 

완성도 높은 신을 그려낸 배우들의 특별한 시너지는 앞으로의 이야기에 더욱더 관심을 불러일으킨다. 친우였으나 다른 길 앞에서 서로에게 칼을 겨눠야했던 서휘와 남선호, 끝내 등을 지게 된 이성계와 이방원, 마지막에서야 애틋한 시선을 주고받은 남전과 남선호 등 복잡하게 얽혀있는 관계와 감정들은 ‘왕자의 난’의 비장함 위에 덧입혀지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가장 결정적인 변곡점이었던 ‘1차 왕자의 난’을 넘어선 이들 앞에 어떤 길이 펼쳐지게 될까. 끝나지 않은 운명의 소용돌이에 귀추가 주목된다.

 

‘나의 나라’ 제작진은 “‘1차 왕자의 난’이 극 중에서 갖는 의미가 컸고, 시청자들의 기대 또한 뜨거운 장면이었기에 제작진과 배우들이 더욱 고심해서 촬영했다”라고 전하며, “이제 4회만을 남겨두고 있다. 2차 왕자의 난을 비롯해 예상하지 못했던 반전이 있을 것”이라며 기대감을 자아냈다.

 

한편, ‘나의 나라’ 13회는 오는 15일(금) 밤 10시 50분 JTBC에서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더 게임: 0시를 향하여’ 옥택연X이연희X임주환! 새롭고 강렬한 메인 포스터 공개!
'더 게임: 0시를 향하여’가 이제껏 본 적 없는 새롭고 강렬한 장르 드라마의 탄생을 알리는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하자있는 인간들’ 후속으로 오는 1월 22일(수)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드라마 ‘더 게임: 0시를 향하여’(극본 이지효, 연출 장준호, 노영섭, 제작 몽작소)가 각각 다른 날카로운 눈빛을 발산하는 옥택연, 이연희, 임주환의 메인 포스터를 공개해 단숨에 시선을 압도한다. ‘더 게임: 0시를 향하여’(이하 ‘더 게임’)는 죽음 직전의 순간을 보는 예언가와 강력반 형사가 20년 전 ‘0시의 살인마’와 얽힌 비밀을 파헤쳐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죽음을 보는 남자 태평(옥택연), 죽음을 막는 여자 준영(이연희), 그리고 죽음이 일상인 남자 도경(임주환)의 관계를 통해 살인사건이 발생하고 범인을 잡는 과정 안에 있는 인간의 심리를 치밀하게 쫓는 장르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전작 ‘시간’ 등을 통해 감각적인 영상미와 섬세한 감정묘사, 그리고 디테일하고 세련된 연출로 호평을 받았던 장준호 감독과 참신하고 탄탄한 필력을 인정받은 이지효 작가가 의기투합해 이제껏 본 적 없는 새로운 스타일의 장르물의 새 지평을 열 것으로 기대가 나날이 높


영화&공연

더보기
뮤지컬 ‘웃는 남자’ 개막 D-3,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의 연습 현장
오는 9일(목) 개막을 앞둔 뮤지컬 '웃는 남자'가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연습 현장을 공개했다. 한층 견고한 짜임새의 서사와 속도감 있는 전개로 더욱 업그레이드된 재연 개막을 3일 남겨둔 EMK 오리지널 뮤지컬 '웃는 남자'의 연습 현장 사진이 공개돼 시선을 집중시킨다. 얼마 남지 않은 개막을 위해 연습에 몰두하고 있는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 민영기, 양준모, 신영숙, 김소향, 강혜인, 이수빈. 마치 본 공연에 오른 듯 각자의 캐릭터에 몰입하고 있는 배우들의 연기와 숨 죽이고 볼 수밖에 없는 압도적인 분위기는 얼마 남지 않은 개막에 기대감을 불어넣고 있다. 먼저, 지울 수 없는 웃는 얼굴을 가진 채 유랑극단에서 광대노릇을 하는 관능적인 젊은 청년 그윈플렌 역을 맡은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 이번 재연 무대에 뉴캐스트로 참여해 캐스팅 소식부터 화제를 일으킨 이석훈과 규현은 반짝이는 눈빛과 순수한 표정만으로도 극 중 그윈플렌을 단번에 연상시킨다. 2018년 초연에서 호평을 받았던 박강현과 수호의 깊은 연기력 역시 사진을 통해서도 오롯이 느껴진다. 여기에 호소력 짙은 넘버까지 더해져 새롭게 탄생할 네 명의 그윈플렌은 각각 어떤 매력을 지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