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1.8℃
  • 흐림강릉 23.0℃
  • 구름많음서울 22.4℃
  • 대전 21.3℃
  • 대구 21.5℃
  • 울산 20.7℃
  • 광주 22.6℃
  • 부산 22.3℃
  • 구름조금고창 22.2℃
  • 흐림제주 23.9℃
  • 구름많음강화 21.9℃
  • 구름많음보은 20.2℃
  • 흐림금산 20.3℃
  • 구름많음강진군 22.4℃
  • 흐림경주시 21.2℃
  • 구름많음거제 22.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선진, 2019 하반기 신입, 경력사원 공개채용 실시

지난 21일(월)부터 11월 3일(일)까지 2주간 접수 가능 ‘변화와 혁신’에 도전할 청년 축산 인재들의 지원 기대

 

 

선진이 지난 21일(월)부터 11월 3일(일)까지 하반기 신입, 경력 사원 공개채용을 실시한다.

이번 선진 공채는 영업, 생산관리, 경영지원, R&D, IT·기술부문 등 총 7개 분야 19개 세부 부문에서 진행된다. 지원자격은 4년제 대학 졸업생 및 졸업예정자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입사 지원은 선진 채용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접수 가능하며, 서류전형, 인·적성 검사와 1·2차 면접, 건강검진의 5단계 전형을 거쳐 선발된다. 단 선진에서 주관하는 ‘농·축산 ICT 아이디어 공모전’ 입상자 및 ‘선진 리더십 프로그램’ 수료자의 경우 서류 전형 통과의 특전이 부여된다. 최종 합격자는 2020년 1월 1일부터 정식 입사하게 된다.

이번 선진 공채에서는 특히 다양한 전공/지망생들의 선택의 폭이 넓어졌다. 두드러지는 채용 분야는 영업 및 R&D 분야다. 영업은 사료, 양돈, 육가공, 축우ICT제품, 양돈ICT제품 등 5개 부문, R&D는 육종, 수의, 양돈컨설팅 등 4개 부문으로 선진의 사업 전 부문에 걸쳐 있기에 문/이과 전공생 누구라도 자신에게 맞는 지원부문을 선택할 수 있다.

선진은 농업부문 최초 대기업인 하림그룹의 6대 계열사 중 하나로, 현재 5개국 22곳의 생산거점을 확보하며 글로벌 축산기업으로 도약하고 있다. 이에 힘입어 2018년까지 연간 매출 1조4000억원을 돌파하며 꾸준한 성장을 보여주고 있으며, 최근에는 국내에서 가장 발빠르게 첨단 스마트 축산 기술을 도입하여 선도하고 있는 한국 축산업계의 대표 기업이다.

선진의 이범권 총괄사장은 “선진은 국내에서 가장 선도적인 축산기업인 만큼, 변화와 혁신을 두려워하지 않을 당돌한 인재들을 기다린다”며 “대한민국 축산업을 스스로 만들어가고 싶은 청년이라면, 주저없이 지원해주길 바란다”고 지원을 독려했다.

1973년 제일종축을 모태로 시작한 선진은 46년간 양돈을 비롯해 사료, 식육, 육가공 생산 및 유통에 이르는 사업체제를 갖춘 축산전문기업이다. 83년부터 꾸준한 연구를 통해 한국의 기후풍토에 잘 적응하고 한국인의 입맛에 맞는 국내 최초 한국형 종돈을 개량해 냈으며, 1992년에는 국내 최초 브랜드돈육 1호 ‘선진포크’를 출시, 뛰어난 맛과 품질로 20년 이상 소비자들의 꾸준히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97년부터는 필리핀을 시작으로 베트남, 중국, 미얀마 총 4개국으로 글로벌 사업을 전개하며 대한민국의 우수한 축산기술을 세계적으로 널리 알리고 있다. 현재 축산ICT 사업분야를 포함한 4차 산업혁명에 부합하는 스마트 축산 모델의 개발에 과감한 투자를 진행 중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2 '영혼수선공' 중환자실 간호사는 왜 죽음을 선택했나!
KBS2‘영혼수선공’ 은강병원이 간호사 태움 문제로 발칵 뒤집힌다. 병원은 책임을 전가할 가해자 찾기에 몰두하고, 신하균과 태인호 등 정신과 의사들은 안타까운 사건이 다시 발생하지 않길 바라는 마음으로 병원 측과 대립한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KBS 2TV 수목드라마 ‘영혼수선공’(극본 이향희 / 연출 유현기 / 제작 몬스터 유니온)은 마음이 아픈 사람을 ‘치료’하는 것이 아닌 ‘치유’하는 것이라고 믿는 정신의학과 의사들의 이야기를 담은 마음처방극이다. ‘영혼수선공’ 지난 방송에서 이시준(신하균 분)과 인동혁(태인호 분) 등 은강병원 정신과 의사들은 화제 현장이 남긴 트라우마 때문에 외상후스트레스장애(PTSD)를 겪는 백소방관(오륭 분) 치료에 나섰다. 시준은 한우주(정소민 분)가 연극치료를 위해 준비한 대본을 통해 ‘소환법’을 떠올렸고, 덕분에 백소방관은 인생에서 제일 행복했던 기억과 다시 마주하며 치료의 희망을 봤다. 앞서 지하철 기관사(13-16회) 에피소드를 통해 안방극장에 묵직한 울림을 선사했던 ‘영혼수선공’은 소방관의 고충을 조명하며 시민의 편의와 안전을 위해 애쓰는 이들의 사연을 소개해 호평을 이끌었다. 이번 주 방송될 21-22회, 23-2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배우들에게도 기묘한 이야기 '사라진 시간'
'사라진 시간'(제작: ㈜비에이엔터테인먼트/㈜다니필름)은 개봉 전부터 배우 정진영이 감독을 맡는다는 사실이 알려져 화제를 모았다. 그는 어렸을 때 부터 연출을 꿈꿨지만, 배우의 길을 걷다가 33여년이 지난 지금에서야 감독으로서 꿈을 펼치게 되었다고 했다. '사라진 시간'은 의문의 화재 사건을 수사하던 형사 형구(조진웅 분)가 지금까지 믿었던 모든 것이 사라지는 충격적인 상황과 마주하면서 자신의 삶을 찾아 나서는 이야기를 담는다. 조진웅은 형사 형구 역을, 배수빈은 초등학교 선생님 수혁 역을, 정해균은 비밀을 품고 있는 마을 주민 해균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배우 정진영 감독은 기존 영화의 틀에서 벗어나기 위해 예측할 수 있는 장르로 한정짓지 않다보니 마지막까지 다소 나해하기도 하다. 호로물로 시작하여 코데디, 멜로, 판타지, 미스테리까지 가다가 선문답으로 끝나고 말았다. 연기를 한 배우들 조차 무슨 이야기를 하는지 모르고 촬영이 끝났다고 한다. 영화를 다 보고 나가는 관객들 모두가 결론에 대한 의구심을 가지길 바라는 정진영 감독은 "타인이 규정하는 삶과 자신이 바라보는 삶, 그 부조리한 간극 속에 놓인 한 사람의 고독과 외로움을 통해 오늘을 살아가는 모든

라이프

더보기
KB손해보험, 업계 최초 ‘모바일통지 서비스’ 도입
KB손해보험이 KT와 제휴하여 고객 알림 서비스 향상을 위한 ‘모바일통지 서비스’를 보험업계 최초로 도입한다고 지난 8일 밝혔다. 이번에 도입되는 ‘모바일통지 서비스’는 보험계약자의 정보와 통신사의 최신 휴대폰 가입정보를 매칭하여 모바일 안내장을 발송하는 방식으로 안내장이 타인에게 잘못 전달되거나 분실될 가능성을 최소화함으로써 고객들은 손쉽고 안전하게 KB손해보험에서 발송하는 안내장을 받아볼 수 있다. 이 서비스는 KT 이용 고객뿐만 아니라 SK텔레콤, LG유플러스 이용 고객도 별도의 앱 설치 없이 서비스 제공에 대한 동의 여부만 선택하면 전자문서로 된 안내장을 받아볼 수 있다. 또한 문서 발송에 관한 정보는 한국인터넷진흥원의 유통증명을 받을 수 있어 기존 등기우편과 동일한 법적 도달효력을 가지게 됨으로써 통지문 도달 여부 증명에 대한 분쟁 또한 대폭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KB손해보험은 7월부터 우선 자동차보험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납입최고 및 해지 안내문을 ‘모바일통지 서비스’를 통해 발송할 예정이며 점차 서비스를 확대 적용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를 통해 비대면 금융 서비스를 강화하고 KB금융그룹의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경영정책에 부합하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