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6.0℃
  • 구름조금강릉 25.2℃
  • 구름많음서울 28.2℃
  • 맑음대전 27.6℃
  • 맑음대구 25.9℃
  • 맑음울산 25.3℃
  • 맑음광주 28.7℃
  • 맑음부산 27.5℃
  • 맑음고창 28.4℃
  • 구름많음제주 25.4℃
  • 구름많음강화 26.2℃
  • 맑음보은 25.7℃
  • 맑음금산 26.4℃
  • 맑음강진군 27.5℃
  • 구름조금경주시 26.5℃
  • 맑음거제 27.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조선 '아내의 맛' 함진부부 “이번엔 금융 전문가 ‘돈쌤’을 만난다!”

 

“‘짠소원’ 함소원이 악착같이 돈을 모으는 이유는?”

  

TV CHOSUN ‘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부부가 금융 전문가를 만나 재무 상담을 나누던 중 전 재산이 깜짝 공개된다.

  

지난 10일 방송된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 63회에서 함소원, 진화는 추석을 맞아 처가로 향했다. 특히 진화는 장모님의 사위 사랑을 독차지하는 첫째 형님 뒤를 쫓아다니며 사랑받는 방법을 모색했고, 이후 장모님에게 복권 명당에서 구입한 복권을 드리며 당첨금을 모두 드리겠다고 선언, 고운 마음씨로 장모님에게 일등 사위로 거듭나는 쾌거를 이뤘다.

  

이와 관련 17일(오늘) 방송되는 ‘아내의 맛’ 64회에서는 재무 상담을 받으러 간 함진 부부의 재산과 관련해 놀라운 사실들이 밝혀진다. ‘아내의 맛’ 공식 짠순이 함소원이 평소 돈 관리에 관심 없는 진화를 위해 함께 금융 전문가를 찾아갔던 상황. 그러나 진화는 잘 꾸며져 있는 인테리어 소품에만 눈독을 들인 채 상담 의욕은 제로인 상태를 보여 함소원의 속이 새까맣게 타들어 가게 만들었다. 함진 부부가 제대로 된 재무 상담을 시작할 수 있을지, 또 한 번 불안감이 드리워졌다.

  

반면 함소원은 금융 전문가 돈쌤과 마주 앉은 재무 상담에서 물 만난 물고기처럼 술술 이야기를 풀어나갔다. 하지만 이내 돈쌤으로부터 돈을 쓸 줄은 모르고 모으기만 한다며 일침을 당했던 것. 더욱이 전문가는 잘 쓰고, 잘 모아야, 잘사는, 일명 현명하게 쓰는 사람들에게는 비법이 있다며 특급 노하우를 전해 함진 부부를 집중하게 만들었다. 

  

무엇보다 상담 도중 그동안 함소원에게 진화가 숨겨왔던 재산이 밝혀지면서, 함진 부부의 재산이 공개되는 초유의 상황이 펼쳐졌던 터. 함소원이 악착같이 돈을 모으는 이유는 무엇일지, 함진 부부의 ‘돈의 맛’ 방송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제작진은 “‘아내의 맛’ 공식 ‘짠소원’으로 등극한 함소원이 재무 상담을 통해 현명하게 돈 쓰고 돈을 모으는, 재테크 비법을 알게 되는 유용한 시간을 갖게 된다”며 “함진 부부의 금융 전문가 만남을 통해 대 방출될, 부부 재산 관련 꿀팁들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은 매주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TV조선 '아내의 맛' 함진부부 “이번엔 금융 전문가 ‘돈쌤’을 만난다!”
“‘짠소원’ 함소원이 악착같이 돈을 모으는 이유는?” TV CHOSUN ‘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부부가 금융 전문가를 만나 재무 상담을 나누던 중 전 재산이 깜짝 공개된다. 지난 10일 방송된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 63회에서 함소원, 진화는 추석을 맞아 처가로 향했다. 특히 진화는 장모님의 사위 사랑을 독차지하는 첫째 형님 뒤를 쫓아다니며 사랑받는 방법을 모색했고, 이후 장모님에게 복권 명당에서 구입한 복권을 드리며 당첨금을 모두 드리겠다고 선언, 고운 마음씨로 장모님에게 일등 사위로 거듭나는 쾌거를 이뤘다. 이와 관련 17일(오늘) 방송되는 ‘아내의 맛’ 64회에서는 재무 상담을 받으러 간 함진 부부의 재산과 관련해 놀라운 사실들이 밝혀진다. ‘아내의 맛’ 공식 짠순이 함소원이 평소 돈 관리에 관심 없는 진화를 위해 함께 금융 전문가를 찾아갔던 상황. 그러나 진화는 잘 꾸며져 있는 인테리어 소품에만 눈독을 들인 채 상담 의욕은 제로인 상태를 보여 함소원의 속이 새까맣게 타들어 가게 만들었다. 함진 부부가 제대로 된 재무 상담을 시작할 수 있을지, 또 한 번 불안감이 드리워졌다.


피아니스트 안인모, ‘낭만살롱-고독하지만 자유롭게’ 개최
피아니스트 안인모가 18일 세종체임버홀에서 플레이북 콘서트 ‘낭만살롱-고독하지만 자유롭게’로 대중과 만난다. 이번 공연은 10월 출간 예정인 본인의 동명의 책과 연계된 콘서트로서 이색적인 무대로 꾸며질 예정이다. 안인모는 팟캐스트 시장에서 독보적 음악 콘텐츠로 자리 잡은 ‘클래식이 알고싶다(누적 히트 700만)’의 진행자이기도 하다. 이번 공연은 ‘클래식이 알고싶다’의 2주년 기념, 방송 500회 특집, 책 출간 축하의 의의가 있다. 이 공연은 말 그대로 책을 연주하는 콘서트다. 낭만 시대를 풍미한 브람스, 클라라, 슈만, 쇼팽, 리스트, 슈베르트의 삶과 음악을 쉬우면서도 밀도 있게 담아낸 책의 주요 내용을 다양한 음악 프로그램과 구성을 통해 입체적으로 표현할 예정이다. 자칫 어렵게 느껴질 수 있는 클래식 음악과 그 내용을 관객, 시청자, 청취자에게 쏙쏙 이해하게 만드는 피아니스트 안인모의 능력은 타의 추종을 불허한다. 본인의 유튜브를 통해 때로는 친근하게 ‘클래식 언니’로 다가오고, 깊이 있는 주제의 강연을 통해 어떤 때는 ‘클래식 연구가’로 다가온다. 세련되고 감성적인 터치와 강렬한 카리스마의 연주력까지 더해져 그녀의 모든 공연은 지적 자극을 주고 감

하림, 에어프라이어 제품군 강화로 전용 닭고기 제품 추천
하림이 에어프라이어 시장 성장에 맞춰 전용 제품군 강화하고 에어프라이어 전용 닭고기 제품을 추천한다고 밝혔다. 에어프라이어 시장이 급속도로 커짐에 따라 식품 업계의 대응도 빨라지고 있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2017년 15만대 수준이던 국내 에어프라이어 시장 규모는 2018년 100만대를 돌파했으며 2019년에는 150만대로 성장할 전망이다. 에어프라이어 보급률이 높아지면서 기름에 튀기거나 굽지 않아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에어프라이어 전용 제품도 계속 확대되고 있다. 종합식품기업 하림은 가정에서 간편하게 조리해 맛있게 즐길 수 있는 에어프라이어 전용 닭고기 제품군을 강화하고 있다. 에어프라이어에 넣고 익히면 닭고기 특유의 담백한 풍미와 부드러운 육질을 맛볼 수 있어 아이들 간식은 물론이고 술안주나 야식으로도 안성맞춤인 제품들을 다양하게 선보이고 있다. ‘하림 자연실록 IFF 치킨 스테이크’는 갓 잡은 닭고기를 영하 35도 이하에서 40분간 개별 급속 동결시켜 육질의 신선함을 그대로 맛볼 수 있는 제품이다. 180도로 예열한 에어프라이어에 3분간 조리한 다음 타지 않게 뒤집어 추가로 15분 익히면 완성된다. 양파와 마늘, 사과퓨레, 레드와인 등을 넣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