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7.9℃
  • 흐림강릉 11.6℃
  • 서울 9.5℃
  • 대전 9.6℃
  • 흐림대구 9.5℃
  • 천둥번개울산 11.9℃
  • 박무광주 10.4℃
  • 구름많음부산 13.0℃
  • 구름많음고창 10.8℃
  • 구름많음제주 17.9℃
  • 구름많음강화 8.9℃
  • 흐림보은 7.8℃
  • 구름많음금산 8.1℃
  • 구름조금강진군 11.7℃
  • 흐림경주시 10.3℃
  • 구름조금거제 14.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동백꽃 필 무렵" ‘할크러쉬’고두심, 옹산의 투머치토커 김선영 웃음케미 기대↑

어제 16일 선공개된 5분 하이라이트 영상!

 

‘동백꽃 필 무렵’이 사람냄새로 정겨운 고두심, 김선영, 김미화, 이선희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함께 선공개된 5분 하이라이트 영상에도 드러난 이들의 활약이 기대를 한껏 솟아오르게 한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의 주요 배경인 옹산에는 지역 명물인 게장골목을 중심으로 떡집, 백반집, 야채집, 생선집, 정육점, 철물점 등이 늘어서 있다. 그 중에서도 옹산을 주름 잡고 있는 사람들이 있으니, 바로 ‘백두할매 게장’ 곽덕순(고두심)을 필두로, ‘3대째 며느리게장집’ 박찬숙(김선영), ‘떡집’ 김재영(김미화), ‘백반집’ 정귀련(이선희)이 그들이다.

대체로 튼실하고 힘쓰는 일을 전담하는 이들에겐 쌀 포대를 어깨에 이고, 삼층이나 되는 배달쟁반을 머리에 이는 건 누워서 떡 먹기. 넘쳐나는 힘처럼 골목시장도 꽉 쥐고 있다. 준기모 박찬숙을 중심으로 한 게장골목 3인방은 샘도 많고 텃세도 있어 동네여론을 주도하는 실세지만 일단 친해지고 나면 찰싹 붙어 안 떨어지는 약간 귀찮은 스타일이라고.

하지만 옹산을 휘어잡는 진짜 대장은 따로 있었으니, 바로 용식(강하늘)의 엄마 곽덕순(고두심). “백두게장 덕순”이라는 한 마디로 골목을 정리할 수 있는 카리스마 넘치는 인물이다. 겉보기에는 억척스럽고 퉁명스런 ‘할크러쉬’이지만, 천성이 엄마라 동네 배고픈 애들 잡아다 뭐든 먹이고 보는 정 많은 인물이다. 그렇게 품은 애들 중엔 동백(공효진)과 필구(김강훈)도 있다. 동네북인 동백의 유일한 편이자 든든한 ‘빽’이 돼주는 것.

옹산을 쥐락펴락하는 게장골목실세 4인방은 마음만 맞으면 환상의 ‘티키타카’, 마음이 안 맞으면 투닥투닥 ‘서로까기’ 일쑤지만, 사람냄새 폴폴 나는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매우 인간적인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들의 웃음폭격은 대본 연습 현장에서부터 시작됐던 바. 지난 16일 선공개된 하이라이트 영상에서도 동백이 옹산으로 이사 온 이후부터 꾸준히 텃세도 부리고, ‘투 머치 토크’로 골목을 사람 사는 곳처럼 만드는 등 적재적소에서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들 베테랑 감초연기자들이 옹산 한 가운데 투척할 웃음폭탄이 벌써부터 기대되는 이유기도 하다.

한편, ‘동백꽃 필 무렵’은 ‘쌈, 마이웨이’의 임상춘 작가와 ‘함부로 애틋하게’, ‘너도 인간이니’의 차영훈 감독이 ‘백희가 돌아왔다’ 이후 3년여 만에 다시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겨울연가’, ‘해를 품은 달’, ‘닥터스’, ‘쌈, 마이웨이’, ‘사랑의 온도’ 등 수많은 히트작을 선보인 ‘드라마 명가’ 팬엔터테인먼트가 제작을 맡았다. 오는 9월 18일 수요일 10시 KBS 2TV에서 첫 방송된다.


tvN ‘신서유기7’ ‘레트로 특집’! 박진영 비닐바지부터 ‘겨울연가’ 준상이, 붉은 악마까지…
업그레이드 된 게임들로 매회 레전드 장면을 탄생시키고 있는tvN ‘신서유기7(연출:나영석,박현용)’이 이번에는‘레트로 특집’으로 시청자를 찾는다. 이번‘신서유기7’에서 멤버들은 첫 회부터 다양한 도사로 변신,묘한이,지니,간달프 등 역대급 분장으로 큰 웃음을 선사한 바 있다.오늘(8일,금)방송되는3회에서는1990년대 세기말과2000년대 감성을 느낄 수 있는‘레트로 특집’으로 꾸며져 반가움을 더 할 예정이다. 본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을 살펴보면 시대를 앞서 간 패션으로 손꼽히는 박진영의1994년 비닐바지 패션차림을 완벽하게 소화한 강호동과2002년 열기를 고스란히 느낄 수 있는‘붉은 악마’송민호의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이어 세기말1999년 연말을 뜨겁게 달궜던 이정현의‘와’무대 의상으로 변신한 이수근, 2003년 비의‘태양을 피하는 방법’을 완벽하게 재현한 은지원의 모습도 눈길을 끈다.이 밖에도 규현은‘겨울연가’배용준의 준상 캐릭터로,피오는‘미안하다,사랑한다’속 임수정의 송은채 캐릭터로 완벽 빙의한 것.과연 이번‘레트로 특집’에서는 또 어떤 레전드 장면들이 등장할지 관심이 모아진다. 뿐만 아니라 강호동의 특별한‘소믈리에’도전이 펼쳐질 예정이다.바로


뮤지컬 ‘웃는 남자’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 명화 연상시키는 드라마틱한 캐릭터 포스터 공개!
EMK 오리지널 뮤지컬 ‘웃는 남자’의 드라마틱한 캐릭터 포스터가 공개됐다. 7일 EMK뮤지컬컴퍼니(이하 EMK)측이 뮤지컬 ‘웃는 남자’의 극 중의 한 장면을 포착한 듯한 드라마틱한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공개된 포스터는 뮤지컬 ‘웃는 남자’의 주인공 그윈플렌부터 앤 여왕까지의 주요 배역을 총 망라하였으며, 극적인 순간을 포착하여 작품의 서사를 오롯이 담아낸 총 15장의 캐릭터 포스터는 오는 1월 장대한 막을 올릴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수직 상승시킨다. 캐릭터 포스터 촬영에 사용된 세트와 의상, 그리고 소품은 모두 실제로 극 중 사용되는 것으로 뮤지컬 ‘웃는 남자’만을 위해 섬세하게 제작된 만큼 작품의 서사는 물론 리얼리티까지 고스란히 담아내 단 한 장의 사진만으로 보는 이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는다. 뮤지컬 ‘웃는 남자’에서 지울 수 없는 웃는 얼굴을 가진 채 유랑극단에서 광대 노릇을 하는 관능적인 젊은 청년 ‘그윈플렌’ 역으로 무대에 오를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는 파란만장한 인생을 살아가는 캐릭터의 다채로운 면모를 그대로 담아냈다. 이석훈은 턱을 괴고 공허한 눈빛으로 하늘을 바라보고 있어 채워지지 않는 고독감을 가진

대한전선, 미국에서 또 수주… 총 1000억원대 규모 19년 누적 2700억 수주
대한전선이 미국 동부에서 지중 전력망 구축 턴키 프로젝트를 두 건 연달아 수주했다고 지난 30일 밝혔다. 각각 690억원, 360억원 규모의 대형 프로젝트로 총 1050억원이다. 이는 9월 미국에서 410억원 규모의 프로젝트를 수주한 이후 한 달 만에 이룬 값진 성과다. 두 건의 프로젝트는 모두 뉴욕 맨하튼에 인접한 롱아일랜드 지역에 안정적으로 전력을 공급하기 위해 신규 지중 전력망을 구축하는 건이다. 미국에서는 이례적으로 제품 공급과 전기 공사뿐 아니라 토목 공사와 준공 시험까지 일괄적으로 수행하는 풀 턴키 방식으로 진행된다. 특히 발주처의 사양에 맞춰 가격을 제시하는 단순 입찰이 아니라 발주처에 기술 및 시공 공법 등을 제안하는 입찰 방식으로 진행되었다는 점에서 중요한 의미를 가진다. 대한전선의 기술력과 엔지니어링 능력, 프로젝트 수행력 등이 미국 시장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대목이기 때문이다. 대한전선은 풀 턴키로 진행되는 대규모 프로젝트에서 미국 현지 업체뿐 아니라 한국, 유럽, 일본 등 주요 전선업체들을 제치고 당당히 수주에 성공했다며 대한전선이 그간 선보여온 고객 맞춤 솔루션과 기술력이 미국 전력망 시장에서 인정받아 주요 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