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9.7℃
  • 구름많음강릉 15.3℃
  • 흐림서울 11.5℃
  • 흐림대전 12.8℃
  • 흐림대구 12.9℃
  • 구름많음울산 13.2℃
  • 구름많음광주 13.4℃
  • 흐림부산 14.6℃
  • 구름많음고창 11.1℃
  • 구름조금제주 15.0℃
  • 흐림강화 7.8℃
  • 구름많음보은 7.3℃
  • 구름많음금산 9.6℃
  • 구름많음강진군 12.5℃
  • 흐림경주시 11.6℃
  • 흐림거제 15.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2 "조선로코-녹두전" 김소현, ‘만찢녀’ 변신에 '시선 강탈'! 과부촌 '단발 요정' 등극!

무섭게 발랄한 ‘동동주’ 김소현 캐릭터 티저 영상 공개
‘만찢녀’ 김소현의 변신은 옳다! 과부촌 단발 요정 ‘시선 강탈’

시크한 걸크러쉬부터 귀염뽀짝 러블리 매력까지!

김소현, 과부촌의 해결사, 예비 기생 ‘동동주’로 완벽 빙의

‘여장남자’ 녹두와 기상천외 로맨스 케미 ‘기대감 ↑’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 청춘 로코’의 탄생

‘조선로코-녹두전’ 김소현이 시크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만년 기생 연습생 ‘동동주’로 완벽 빙의했다.

오는 9월 30일(월)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 측이 지난 9일, 무섭게(?) 발랄한 과부촌의 단발요정 ‘동동주’로 변신해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김소현의 캐릭터 티저 영상을 공개하며 기대를 한껏 끌어올렸다.

동명의 인기 네이버 웹툰 ‘녹두전’을 원작으로 하는 ‘조선로코-녹두전’은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장동윤 분)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김소현 분)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다. 각자의 비밀을 품고 과부촌에 입성한 여장남자 전녹두와 예비 기생 동동주의 기상천외한 로맨스가 색다른 청춘 사극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이날 공개된 3차 캐릭터 티저 영상은 곱게 땋은 머리를 제 손으로 거침없이 잘라내는 동동주의 비범한 모습으로 시작된다. 그 누구의 눈도 의식하지 않고 단발머리로 과부촌을 누비는 자유로운 영혼 동주의 ‘걸크러시’ 매력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어딘가를 향해 활시위를 당기는 동주의 당찬 눈빛에서는 불의를 참지 못하는 그의 성격을 고스란히 느끼게 한다. 조선 제일의 사이다 입담과 까칠 매력을 장착한 동동주가 과부촌의 해결사로 어떤 활약을 펼칠지 벌써부터 기대가 쏠린다. 이어진 영상 속 남장을 한 동동주의 모습도 포착돼 호기심을 더욱 자극한다. 무엇보다 비밀을 품고 과부촌에 잠입한 ‘여장남자’ 녹두(장동윤 분)와의 신박한 케미스트리가 기대되는 대목. 여기에 “왜냐? 난 너한테 관심이 전혀 없으니까”라며 입덕 부정기를 겪는 듯한 동주의 모습은 웃음을 자아내며 녹두와의 기상천외한 로맨스에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김소현은 몸치, 음치, 박치 3無를 갖춘 까칠한 만년 기생 연습생 ‘동동주’로 분해 비주얼 천재다운 ‘만찢’ 싱크로율을 선보인다. ‘동동주’는 무엇이든 뚝딱 만들어내는 과부촌의 ‘금손’이자, 불의를 참지 못하는 조선 제일의 사이다 입담의 소유자다. 제 손으로 머리까지 싹둑 자를 만큼 강단 있는 성격을 지닌 동동주으로 완벽 변신한 김소현의 하드캐리 활약에 귀추가 주목된다.

김소현의 캐릭터 티저 영상이 공개되자 시청자들의 열띤 반응이 이어졌다. “김소현 아닌 동주를 상상할 수 없다. 까칠한데 귀엽고 사랑스럽기까지!”, “티저만 봐도 너무 재미있다. 까칠한 예비 기생 동주의 과부촌 활약 벌써 기대된다”, “김소현 능청 연기에 티저 영상에서 헤어 나올 수가 없다. 10번을 봐도 새롭고 재밌다”, “9월 30일! 디데이 세고 있다. 시간 왜 이렇게 안가 빨리 시작했으면” 등의 뜨거운 호응을 전했다.

한편, ‘조선로코-녹두전’은 국내 최대 동영상서비스 플랫폼 ‘웨이브’의 지원을 받아 제작된 최초의 드라마로 오는 9월 30일부터 KBS 2TV와 ‘웨이브’에서 밤 10시 동시 방송된다.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 공중에서 펼쳐지는 액션 끝판왕! '무삭제 액션 영상' 공개
개봉과 동시에 전체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하며 흥행 돌풍 중인 영화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가 실관람객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무삭제 액션 영상’을 최초 공개했다. <데드풀>을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았던 팀 밀러 감독은 땅과 바다, 하늘을 넘나드는 초대형 액션 스케일에 특유의 강렬하고 독창적인 연출력으로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를 올해 최고의 액션 블록버스터로 탄생시키며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무삭제 액션 영상’은 공중에서 펼쳐지는 압도적 액션 스펙터클로 시선을 집중시킨다. 새로운 인류의 희망 ‘대니’를 제거하려는 최강의 적 ‘Rev-9’부터 ‘대니’를 지키기 위해 싸우는 ‘사라 코너’와 ‘T-800’까지, 캐릭터들이 총출동해 액션 대격돌을 펼치는 공중 액션씬은 가장 스케일이 큰 장면 중 하나로 손꼽힌다. 특히, 시리즈의 상징 ‘사라 코너’와 ‘T-800’이 비행기에 나란히 서서 ‘Rev-9’을 향해 폭격을 날리는 모습은 그 자체만으로도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기에 충분하다. 여기에 거침없이 쏟아지는 공격에도 끄떡없이 이륙하는 비행기까지 ‘대니’를 쫓아오는 최첨단 터미네이터 ‘

대한전선, 미국에서 또 수주… 총 1000억원대 규모 19년 누적 2700억 수주
대한전선이 미국 동부에서 지중 전력망 구축 턴키 프로젝트를 두 건 연달아 수주했다고 지난 30일 밝혔다. 각각 690억원, 360억원 규모의 대형 프로젝트로 총 1050억원이다. 이는 9월 미국에서 410억원 규모의 프로젝트를 수주한 이후 한 달 만에 이룬 값진 성과다. 두 건의 프로젝트는 모두 뉴욕 맨하튼에 인접한 롱아일랜드 지역에 안정적으로 전력을 공급하기 위해 신규 지중 전력망을 구축하는 건이다. 미국에서는 이례적으로 제품 공급과 전기 공사뿐 아니라 토목 공사와 준공 시험까지 일괄적으로 수행하는 풀 턴키 방식으로 진행된다. 특히 발주처의 사양에 맞춰 가격을 제시하는 단순 입찰이 아니라 발주처에 기술 및 시공 공법 등을 제안하는 입찰 방식으로 진행되었다는 점에서 중요한 의미를 가진다. 대한전선의 기술력과 엔지니어링 능력, 프로젝트 수행력 등이 미국 시장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대목이기 때문이다. 대한전선은 풀 턴키로 진행되는 대규모 프로젝트에서 미국 현지 업체뿐 아니라 한국, 유럽, 일본 등 주요 전선업체들을 제치고 당당히 수주에 성공했다며 대한전선이 그간 선보여온 고객 맞춤 솔루션과 기술력이 미국 전력망 시장에서 인정받아 주요 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