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2.0℃
  • 구름많음강릉 24.8℃
  • 흐림서울 23.6℃
  • 구름많음대전 25.1℃
  • 박무대구 24.6℃
  • 구름많음울산 27.7℃
  • 흐림광주 24.9℃
  • 흐림부산 27.6℃
  • 흐림고창 25.5℃
  • 흐림제주 28.0℃
  • 흐림강화 23.1℃
  • 구름많음보은 24.9℃
  • 구름많음금산 23.6℃
  • 구름많음강진군 26.4℃
  • 구름많음경주시 24.8℃
  • 구름많음거제 27.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net '퀸덤' (여자)아이들, 'LATATA' 주술사 컨셉트로 첫 경연 최종 1위

 

'퀸덤' (여자)아이들이 첫 번째 사전 경연에서 최종 1위에 올랐다.

 

지난 5일 오후 방송된 Mnet '퀸덤'에서는 첫 번째 사전 경연인 히트곡 무대가 펼쳐졌다. 

 

(여자)아이들은 데뷔곡이자 첫 차트인, 첫 음악 프로그램 1위 그리고 첫 신인상을 안겨준 'LATATA(라타타)'를 선곡해 역대급 무대를 예고했다. 리더 전소연의 카리스마 넘치는 리더십에 멤버 민니의 태국어 사랑의 주문이 더해지며 독보적인 주술사 버전의 'LATATA(라타타)'가 탄생했다.

 

네 번째 순서로 무대에 오른 (여자)아이들은 '퀸덤'의 막내임에도 불구하고 긴장보다는 여유를, 부담감보다는 "목표는 1등"이라는 자신감으로 무장해 경연 무대를 더욱 기대케 했다.

 

붉은 레이저와 민니의 몽환적인 태국어 주문으로 분위기를 압도한 (여자)아이들은 신비롭고 묘한 주술사 콘셉트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박수갈채를 받았다.

 

무대 후 전소연은 "후련하다. 멤버들이 잘 해내줘서 너무 재미있었다"라고 소감을 전했고, 선배 그룹 멤버들은 "멋있다", "전소연은 천재인 것 같다"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여자)아이들은 아이돌 연습생으로 구성된 스페셜 평가단에게 가장 많은 표를 획득하며 2,000점을 독식, 유리한 위치를 선점했다. 이어 공개된 자체 평가 투표와 관객 평가단 투표를 합산한 결과 (여자)아이들이 최종 1위에 오르는 기쁨을 누렸다.   (여자)아이들은 "앞으로 더 멋있는 모습을 보여달라는 의미로 알고 항상 더 노력하고 열심히 하겠다. 감사하다"라는 감동의 소감을 전했다.

 

최종 1위에 오른 (여자)아이들은 두 번째 '커버곡' 경연의 상대팀을 우선 지목할 수 있는 선택권을 얻어 박봄을 선택, 2차 경연에 나서게 됐다. 방송 후반에는 다음 경연의 큐시트 작성권을 갖게 된 (여자)아이들이 직접 무대의 순서를 결정하는 모습이 그려질 것으로 예고돼 긴장감을 높였다.

 

한편, (여자)아이들이 출연하는 Mnet '퀸덤'은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된다.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김소현, 더욱 깊어진 감정선으로 싱크로율 200% 완벽 연기
배우 김소현이 5년 만에 돌아온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에서 한층 깊어진 감정선으로 ‘마리 앙투아네트’의 삶을 드라마틱하게 그려내며 찬사를 받고 있다. 2014년 ‘마리 앙투아네트’ 초연 당시 18세기 프랑스 왕비의 화려하면서도 기품 있는 캐릭터를 200% 소화한 김소현은 출중한 연기력과 가창력을 바탕으로 ‘완벽한 캐스팅‘이라는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초연에 이어 다시 한 번 ‘마리 앙투아네트’역으로 돌아온 김소현은 초연에서 보여준 섬세한 감정선은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비극적 마지막을 향해 가며 점차 성장하는 ‘마리 앙투아네트’의 인간적 면모를 입체적으로 표현해내 작품의 깊이를 더했다. 한층 다각화된 캐릭터 해석은 물론, 깊은 이해와 공감을 바탕으로 마리 앙투아네트의 변화하는 감정선을 디테일하게 표현한 김소현은 극의 드라마틱한 서사를 더욱 극대화하며 마리 앙투아네트의 삶을 오롯이 담아내 또 한 번 독보적 존재감을 발휘했다. 김소현은 특유의 기품으로 화려하면서도 우아한 프랑스 왕비의 면모뿐만 아니라, 페르젠의 향한 사랑과 그에 따른 외로움, 그리고 한 가정의 어머니로의 모성애적 감정선까지 생생하게 담아내며 그녀만의 완벽한 ‘마리 앙투아네트’를 탄생시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