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0.6℃
  • 흐림강릉 22.6℃
  • 서울 22.4℃
  • 흐림대전 27.6℃
  • 박무대구 25.3℃
  • 울산 25.1℃
  • 흐림광주 26.6℃
  • 흐림부산 26.0℃
  • 구름많음고창 27.7℃
  • 제주 25.0℃
  • 흐림강화 21.3℃
  • 흐림보은 25.7℃
  • 흐림금산 26.8℃
  • 흐림강진군 25.8℃
  • 흐림경주시 26.2℃
  • 흐림거제 27.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조선로코-녹두전" 김소현, 과부촌 단발요정 ‘동동주’ 완벽 변신! 첫 스틸 공개!

퍼펙트 ‘만찢녀’ 김소현, 과부촌 단발요정 ‘동동주’ 완벽 변신

 

‘조선로코-녹두전’ 김소현이 과부촌 단발요정 ‘동동주’로 또 한 번의 인생 캐릭터 경신에 나선다.

오는 9월 30일(월)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 측이 4일, 세상 까칠한 만년 기생 연습생 ‘동동주’로 완벽 변신한 김소현의 스틸컷을 첫 공개하며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렸다.

동명의 인기 네이버 웹툰 ‘녹두전’을 원작으로 하는 ‘조선로코-녹두전’은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장동윤 분)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김소현 분)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다. 각자의 비밀을 품고 과부촌에 입성한 여장남자 전녹두와 예비 기생 동동주의 기상천외한 로맨스가 발칙한 상상력을 덧입고 설렘과 웃음을 선사한다.

공개된 사진 속 김소현은 만화를 찢고 나온 완벽 싱크로율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고운 한복에 언밸런스한 단발머리는 김소현이 분할 ‘동동주’만의 트레이드마크. 반짝반짝 빛나는 눈빛은 불의를 참지 못하고 옳지 않은 것은 아니라고 말할 수 있는 확고한 신념과 강단을 지닌 동주의 매력을 고스란히 엿볼 수 있다. 무엇보다 웃음기를 지운 세상 까칠하고 시크한 분위기에도 숨길 수 없는 꽃비주얼이 시선을 강탈한다. 또 다른 사진 속 춤 연습에 매진하는 동주의 모습도 흥미를 유발한다. 조선시대에 흔치 않은 단발머리에 주변의 어린 동기들보다 머리 하나는 껑충 큰 최고령 예비 기생 동주의 이야기가 벌써부터 호기심을 자극한다.

반박 불가 ‘사극 여신’ 김소현이 분한 ‘동동주’는 몸치, 음치, 박치 3無를 갖춘 까칠한 만년 기생 연습생이다. 공구만 있으면 무엇이든 뚝딱 만들어내는 과부촌의 ‘금손’이자, 불의를 참지 못하는 조선 제일의 사이다 입담을 가졌다. 제 손으로 머리까지 싹둑 자를 만큼 강단 있는 ‘동주’를 그려낼 김소현의 연기 변신에 기대가 쏠린다. 김소현은 “동주는 목표를 위해 오로지 앞만 보고 살아간다. 무뚝뚝하고 서툴기도 하지만 누가 뭐라 하든 아랑곳하지 않는 뻔뻔함이 사랑스러운 인물이다. 어떤 일이든 거침없이 직진하지만 내면은 한없이 따뜻하고 부끄러움도 많다. 감정을 좀처럼 드러내지 않는 동주이기에, 진짜 동주의 속마음이 무엇일지를 생각하며 연기하고 있다”며 “답답한 마음이 시원하게 풀릴 수 있는, 보고 있으면 행복하고 즐거운 드라마로 찾아뵐 테니 ‘조선로코-녹두전’ 많이 기대해 달라”고 당부했다.

‘조선로코-녹두전’ 제작진은 “상상 속 이미지를 완벽하게 구현해낸 김소현의 ‘동동주’는 설명이 필요 없다. 김소현이 자신만의 매력을 덧입혀 탄생시킬 사랑스럽고 거침없는 ‘동주’를 기대해 달라”며 “장동윤과의 독보적 커플 케미 역시 기대 이상의 설렘과 재미를 더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조선로코-녹두전’은 국내 최대 동영상서비스 플랫폼 ‘웨이브’의 지원을 받아 제작된 최초의 드라마로 오는 9월 30일부터 KBS 2TV와 ‘웨이브’에서 밤 10시 동시 방송된다.


"조선로코-녹두전" 김소현, 과부촌 단발요정 ‘동동주’ 완벽 변신! 첫 스틸 공개!
‘조선로코-녹두전’ 김소현이 과부촌 단발요정 ‘동동주’로 또 한 번의 인생 캐릭터 경신에 나선다. 오는 9월 30일(월)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 측이 4일, 세상 까칠한 만년 기생 연습생 ‘동동주’로 완벽 변신한 김소현의 스틸컷을 첫 공개하며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렸다. 동명의 인기 네이버 웹툰 ‘녹두전’을 원작으로 하는 ‘조선로코-녹두전’은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장동윤 분)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김소현 분)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다. 각자의 비밀을 품고 과부촌에 입성한 여장남자 전녹두와 예비 기생 동동주의 기상천외한 로맨스가 발칙한 상상력을 덧입고 설렘과 웃음을 선사한다. 공개된 사진 속 김소현은 만화를 찢고 나온 완벽 싱크로율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고운 한복에 언밸런스한 단발머리는 김소현이 분할 ‘동동주’만의 트레이드마크. 반짝반짝 빛나는 눈빛은 불의를 참지 못하고 옳지 않은 것은 아니라고 말할 수 있는 확고한 신념과 강단을 지닌 동주의 매력을 고스란히 엿볼 수 있다. 무엇보다 웃음기를 지운 세상 까칠하고 시크한 분위기에도 숨길 수 없는 꽃비주얼이


영화 '애월' 9월 26일 개봉, 제주도에서 전하는 위로와 공감의 이야기! 메인 포스터 공개!
어쩌면 지친 하루를 보내고 있는 청춘 남녀들에게 작은 위로의 순간을 전하는 영화 <애월>이 9월 26일 개봉을 확정 짓고 제주도의 그림 같은 풍경이 담긴 메인 포스터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애월>은 힘들고 지친 일상을 벗어나 제주도 애월을 찾아온 ‘철이’와 죽은 연인에 대한 그리움을 잊지 못하고 애월에 남아있는 ‘소월’ 사이에서 벌어지는 소소하지만 특별한 일상을 담은 멜로 드라마 영화. 이번에 공개된 <애월>의 메인 포스터에는 제주도의 그림 같은 하늘과 푸른 바다의 풍경이 보는 이들의 지친 마음을 달래주며 기대감을 상승시킨다. 이러한 배경 밑으로, 힘겨운 삶의 무게를 내려놓고 모든 걸 잊으려 애월로 찾아온 ‘철이’ 역의 이천희와 몇 해 전 죽은 연인을 잊지 못한 채 애월에 남아있는 ‘소월’역의 김혜나의 감성적인 분위기는 보는 이들의 눈길을 끈다. 더해, 서로 다른 곳을 바라보고 있는 둘의 엇갈린 시선은 오랜 친구였던 둘 사이의 오묘한 감정 변화를 예고하며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한다. 특히, “바람을 종이삼아, 읽지 못할 편지를 띄웁니다”라는 카피는 친구보다 가깝고, 연인보다 멀 수밖에 없었던 두 청춘 남녀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