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8.9℃
  • 구름많음강릉 28.2℃
  • 구름조금서울 29.5℃
  • 구름많음대전 30.1℃
  • 구름조금대구 29.9℃
  • 구름많음울산 28.2℃
  • 구름조금광주 30.1℃
  • 흐림부산 28.1℃
  • 맑음고창 29.4℃
  • 흐림제주 27.7℃
  • 맑음강화 28.1℃
  • 구름많음보은 28.6℃
  • 구름많음금산 29.4℃
  • 흐림강진군 25.9℃
  • 구름많음경주시 28.5℃
  • 구름많음거제 28.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저스티스’ 최진혁X나나의 공조, 손현주 → 박성훈, 수사 타깃 확장!

장엔터 사건으로 소중한 가족을 잃은 최진혁X나나, 두 사람의 공조 수사는 진실의 종을 울릴 수 있을까.

 

 

‘저스티스’ 최진혁과 나나의 공조에 마지막까지 기대가 모이고 있다. 손현주에서 박성훈까지 타깃을 확장한 빈틈없는 공조로 진실에 다가서고 있기 때문.

KBS 2TV 수목드라마 ‘저스티스’에서 장엔터 연습생 장영미(지혜원)의 납치 이후 본격적으로 공조를 시작한 이태경(최진혁)과 서연아(나나). 그동안 성상납 장소로 사용돼오던 남원식당의 실체와 그 배후에 송우용(손현주) 회장이 있다는 사실까지 밝혀냈다. 그리고 지난 주, 영미가 탁수호(박성훈)의 집에 갇혀있다고 확신하면서 종영까지 남은 2주 동안 공조의 힘이 어떻게 발휘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시작부터 순탄하지만은 않았던 태경과 연아의 공조. 장엔터 사건의 키를 쥐고 있는 영미가 실종되자, 태경은 이태주(김현목)가 영미를 만난 다음날 사망했다는 사실을 처음으로 밝히면서 연아와 손을 잡았다. 영미의 일기장과 CCTV 분석을 통해 조현우(이강욱)가 영미를 납치했고, 지금까지 남원식당에서 송회장과 커넥션이 있는 고위층들에게 접대를 해왔다는 진실을 파헤쳤다. 두 사람 사이에 묘한 텐션까지 일으킨 공조가 남원식당 영상을 입수하면서 진실이 수면 위로 드러나는 줄 알았지만, 위기는 예상치 못한 곳에서 벌어졌다. 장엔터 연습생 정해진(이서안)이 연아의 아버지 서동석(이호재)를 VIP로 지목한 것.

연아는 존경하는 아버지와 자신이 알고 있는 진실 사이에서 깊은 갈등을 겪었고, 태경은 그런 연아를 진심으로 걱정했다. 결국 아버지 대신 진실을 택한 연아는 태경이 남원식당 멤버들을 한 자리에 불러낸 사이 현장을 급습해 그들을 긴급 체포했다. 진실에 한 발짝 더 다가갔다고 생각했지만, 태경과 연아의 공조는 동석이 스스로 목숨을 끊으며 또 한 번 휘청거렸다. 그러나 딸이 자신을 버리고 수사를 할 수 있도록 칼을 쥐어주고 떠난 아버지의 마음을 이해했고, 끝까지 포기하지 않았다. 정진그룹 옥상에서 투신한 동석의 ‘정진 탁수호 조심해’라는 의미심장한 유언을 토대로 송회장에 이어 탁수호까지 수사 타깃을 확장했다.

누군가 탁수호의 집에 갇혀있다고 경찰에 신고했지만 그 기록이 지워져있는 점, 영미를 납치해간 조현우 역시 탁수호의 집에 있는 점을 파악해 영미가 그의 집에 감금돼있다 확신한 태경과 연아는 곧장 행동으로 옮겼다. 연아는 자신에게 호감을 보이는 탁수호에게 맞장구를 쳐주면서 집으로 들어갔고, 태경은 수사팀을 집 근처에 배치했다. 하지만 감시용 CCTV가 가득한 지하 방으로 몰래 들어간 연아의 뒤로 서늘한 기운을 내뿜으며 등장한 탁수호. 이들의 공조 수사는 예측불가한 전개를 맞이했다.

송회장과 탁수호가 벌이고 있는 악행 때문에 소중한 가족을 잃고, 서로에 대한 애틋한 감정을 갖고 있는 태경과 연아. 두 사람의 스마트한 수사력과 저돌적인 추진력이 만난 공조가 송회장에서 탁수호까지 수사 타깃을 넓혔다. 태경과 연아의 공조 수사는 끝까지 눈부신 활약을 펼쳐 진실의 종을 울릴 수 있을까. ‘저스티스’ 매주 수, 목 밤 10시 KBS 2TV 방송.


KBS ‘저스티스’ 최진혁X나나의 공조, 손현주 → 박성훈, 수사 타깃 확장!
‘저스티스’ 최진혁과 나나의 공조에 마지막까지 기대가 모이고 있다. 손현주에서 박성훈까지 타깃을 확장한 빈틈없는 공조로 진실에 다가서고 있기 때문. KBS 2TV 수목드라마 ‘저스티스’에서 장엔터 연습생 장영미(지혜원)의 납치 이후 본격적으로 공조를 시작한 이태경(최진혁)과 서연아(나나). 그동안 성상납 장소로 사용돼오던 남원식당의 실체와 그 배후에 송우용(손현주) 회장이 있다는 사실까지 밝혀냈다. 그리고 지난 주, 영미가 탁수호(박성훈)의 집에 갇혀있다고 확신하면서 종영까지 남은 2주 동안 공조의 힘이 어떻게 발휘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시작부터 순탄하지만은 않았던 태경과 연아의 공조. 장엔터 사건의 키를 쥐고 있는 영미가 실종되자, 태경은 이태주(김현목)가 영미를 만난 다음날 사망했다는 사실을 처음으로 밝히면서 연아와 손을 잡았다. 영미의 일기장과 CCTV 분석을 통해 조현우(이강욱)가 영미를 납치했고, 지금까지 남원식당에서 송회장과 커넥션이 있는 고위층들에게 접대를 해왔다는 진실을 파헤쳤다. 두 사람 사이에 묘한 텐션까지 일으킨 공조가 남원식당 영상을 입수하면서 진실이 수면 위로 드러나는 줄 알았지만, 위기는 예상치 못한 곳에서 벌어졌다. 장엔터 연습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신동엽, 옹알스 부코페 성화봉송 꿀잼 보장
제 7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이하 '부코페')'의 성화 봉송 최초, 최종 주자로 거침없는 입담을 자랑하는 개그맨 신동엽과 넌버벌 코미디 팀 '옹알스'가 선정됐다. 23일(금) 개최될 '부코페'가 제 7회를 맞이하며 한층 업그레이드 된 웃음을 예고하고 있는 가운데, 축제의 메인 행사인 성화 봉송의 첫 번째 주자로 개그맨 신동엽이, 마지막 주자로 '옹알스(조수원, 조준우, 채경선, 최기섭, 하박, 이경섭, 최진영)'가 선정돼 보다 특별한 성화 봉송 이벤트를 선보이며 다채로운 볼거리 제공한다. 대체불가 국민 MC 신동엽은 특유의 익살스러움으로 그 누구도 상상하지 못한 방법의 채화를 진행, 말 그대로 ‘핫’한 채화 현장을 선보이며 부산 앞바다를 들썩이게 만들 예정이다. 앞서 제 7회 '부코페'개최에 축하의 목소리를 높였던 바, 그에 걸맞게 아주 뜨거운 채화 현장을 선보였다고. 이어 마지막 주자인 ‘옹알스’는 멤버인 조수원이 봉송대를 들고 나머지 멤버들은 저글링을 하며 입장, '뼈그맨(뼈 속까지 개그맨)' 다운 발상으로 보기만 해도 즐겁고, 기억에 남는 개막식을 선물한다. 이렇듯 부산을 물들일 웃음 폭탄을 날릴 예정인 국민 MC 신동엽과 언어장벽을 넘어선

이브자리, 여름철에도 구스 침구 인기
이브자리는 올해 여름 침구 판매 분석 결과 ‘여름구스’ 판매량이 급증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브자리가 올해 6~7월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여름구스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76% 증가했다. 대표적인 겨울 침구 소재라는 예전 인식과는 달리 최근에는 에어컨을 사용하는 가정이 늘면서 여름에도 구스를 찾는 사람들이 늘고 있는 것이다. 이브자리는 이러한 소비자 니즈에 맞춰 특히 이브자리 대표 여름구스 침구인 ‘시그니처 여름구스'의 인기가 두드러졌다고 설명했다. 이브자리 ‘시그니처 여름구스(리버사이드)’는 300g 내외 중량의 여름용으로 가벼우면서도 구스 본연의 기능을 살렸다. 구스 소재는 수분을 흡수하고 발산시키는 능력이 뛰어나 여름철 사용시 눅눅하지 않고 쾌적한 숙면을 돕는다. 또 이불 속을 수면 적정 온도로 일정하게 유지시켜 냉방기기와 함께 사용하기에 적합하다. 이브자리 ‘시그니처 여름구스 (리버사이드)’는 면모달(면30%, 모달 70%)의 자연 소재 커버를 사용해 구스의 기능을 극대화하고 초고밀도로 제직해 삼출현상(털 빠짐 현상)을 최소화했다. 이 밖에도 천연성분을 활용한 항균 가공처리로 집먼지진드기의 서식을 차단했다. 또한 이브자리 여름 침구 중 ‘인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