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2.1℃
  • 맑음강릉 17.3℃
  • 박무서울 13.3℃
  • 박무대전 14.0℃
  • 박무대구 13.2℃
  • 맑음울산 16.5℃
  • 박무광주 13.7℃
  • 맑음부산 16.3℃
  • 흐림고창 11.9℃
  • 박무제주 14.9℃
  • 맑음강화 11.1℃
  • 흐림보은 13.4℃
  • 구름조금금산 9.2℃
  • 흐림강진군 13.3℃
  • 맑음경주시 14.6℃
  • 맑음거제 15.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LG전자, 최신 트렌드 담은 실속형 스마트폰 2종 공개

모델명은 ‘LG K50S’, ‘LG K40S’… 실속형 ‘LG K시리즈’ 한 번 더 업그레이드

 

 

LG전자가 대화면, 후면 멀티카메라, 대용량 배터리 등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실속형 스마트폰 2종(LG K50S, LG K40S)을 선보인다.

신제품은 LG전자가 올 초 MWC 19서 선보인 ‘LG K시리즈’를 업그레이드한 제품이다. 출고가 200달러 이하 실속형임에도 고객들이 선호하는 최신 트렌드를 두루 반영하며 경쟁력을 높였다. 동급 최고 수준의 대화면 디스플레이, 고화질 전면카메라, 후면 멀티카메라, 대용량 배터리 등이 특징이다.

● 몰입감은 높이고 사용시간은 더 늘리고… 대화면 디스플레이, 대용량 배터리

신제품 2종은 6.5인치(LG K50S)와 6.1인치(LG K40S) 크기 풀비전 디스플레이를 적용했다. 두 제품 모두 화면 위쪽 전면카메라에 가려지는 부분을 최소화해 몰입감을 높였다.

LG전자는 LG K50S에 4000mAh, LG K40S에 3500mAh 용량 배터리를 탑재했다. 두 제품 모두 전작 대비 배터리 용량을 500mAh 늘렸는데, 충전 걱정 없이 스마트폰을 더 오래 사용하고 싶어하는 고객 니즈를 반영했다. 일반적인 사용환경을 감안하면 한 번 충전으로 하루 이상 사용하기에 충분하다.

● ‘셀피’족 겨냥 고화질 전면카메라… 후면은 멀티 카메라로 다양한 앵글 촬영도 가능

두 제품은 실속형임에도 전면에 1300만 화소 고화질 카메라를 탑재했다. 후면카메라 못지않은 화질에 피사체를 강조하고 배경을 흐리게 처리하는 아웃포커스도 가능해 셀피 기능을 자주 이용하는 고객들에게 제격이다.

LG K50S는 후면에 각각 1300만, 500만, 200만 화소의 표준, 광각, 심도 등 3개 카메라를 탑재했다. LG K40S는 1300만, 500만 화소의 표준, 광각 카메라를 탑재했다. 멀티 카메라는 다양한 화각을 한 번에 촬영할 수 있어 인물과 배경에 맞는 사진들을 한 번에 찍을 수 있도록 돕는다.

주변 환경에 맞춰 자연스러운 색감을 잡아내는 것은 물론, 비추기만 하면 피사체를 분석해 최적의 화질과 구도를 제시해주는 ‘AI 카메라’도 장점이다.

● ‘밀스펙’ 충족하는 탄탄한 내구성은 기본… 다양한 고객 편의기능도 탑재

신제품은 미국 국방부 군사표준규격 ‘MIL-STD 810G’, 일명 ‘밀스펙’에서 고온, 저온, 열충격, 습도, 진동, 충격 등 6개 항목을 충족해 내구성도 뛰어나다.

또 신제품 2종은 모두 구글 인공지능 서비스 ‘구글 어시스턴트’도 탑재했다. 고객들은 구글 어시스턴트 바로가기 버튼을 누르거나 “오케이 구글”이라고 호출한 후 알람 설정, 검색, 문자메시지 전송 등을 말로 할 수 있다.

특히 고급 이어폰 없이도 최대 7.1채널 입체음향을 즐길 수 있는 ‘DTS:X’도 탑재했다. 영화를 볼 때 대사가 더 또렷하게 들릴 뿐만 아니라 게임을 할 때 생생한 공간감을 연출할 수 있어 몰입감이 높아진다.

LG전자는 9월 초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9에서 신제품 2종을 첫 공개하고 10월부터 유럽, 중남미, 아시아 등 글로벌 시장에 순차 출시할 계획이다. 색상은 뉴오로라블랙, 뉴모로칸블루 2종이다.

LG전자 MC사업본부 단말사업부장 이연모 전무는 “대화면, 후면 멀티카메라, 대용량 배터리 등 최신 트렌드를 담아낸 경쟁력 있는 실속형 제품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혀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연예&스타

더보기
‘다재다능’ 세븐틴, 예능에서도 빛난 존재감…‘오 나의 파트너’서 유쾌 에너지 선사!
그룹 세븐틴이 ‘만능돌’의 면모를 뽐내며 대체불가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지난 9일 밤 방송된 MBC ‘오! 나의 파트,너’에 세븐틴이 출연해 예리한 추리부터 완벽한 하모니에 이르기까지 남다른 예능감은 물론 독보적인 음악성을 가감 없이 펼치며 맹활약, 더해 이날 새롭게 탄생한 ‘Home’ 무대는 이목을 매료시켜 호응과 찬사가 계속되고 있다. 세븐틴은 13명 완전체 출연으로 뜨거운 화제 속에 등장한 가운데, 멤버 승관은 “저도 ‘누가 누가 잘하나’ 출신이다”라며 자신감을 보여 기대를 더했을 뿐만 아니라 성대모사 요청에도 흔쾌히 응하는 등 세븐틴은 특유의 기분 좋은 에너지를 발산하며 토요일 밤을 웃음으로 채웠다. 파트너 선정 과정에서 세븐틴은 이들만의 유닛 체제를 적극 활용, 로테이션 방식은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신선함으로 눈길을 끌었다. 열띤 회의와 막강한 추리력을 십분 발휘한 세븐틴은 모든 라운드에서 단번에 목소리의 주인공을 찾아냈다. 세븐틴은 파트너의 개인곡 무대에 대해 진심 어린 감상평을 전하는가 하면, 무대에 푹 빠져 즐기는 모습을 보여 시청자들의 마음을 대변하며 공감을 불러일으켰다. 특히 세븐틴은 파트너와 함께한 파이널 무대로 화룡점정을 찍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LG전자, CJ푸드빌 빕스 매장에 ‘LG 클로이 셰프봇’ 추가 도입
LG전자가 CJ푸드빌이 운영하는 패밀리 레스토랑 ‘빕스’에 음식을 만드는 ‘LG 클로이 셰프봇’을 확대 적용한다. LG전자는 이번 주까지 패밀리 레스토랑 빕스 광주 광천점, 안양 비산점, 인천 예술회관역점에 클로이 셰프봇을 도입한다. 앞서 2019년 말 빕스 1호점인 등촌점에 클로이 셰프봇을 처음 선보였다. LG전자와 CJ푸드빌은 레스토랑에서 위험하거나 단순하고 반복적인 조리 는 클로이 로봇이 맡고 직원들은 고객에게 좀 더 가치 있는 경험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집중할 수 있도록 로봇 도입을 확대하고 있다. 클로이 셰프봇 외에 자율주행하며 음식을 나르는 ‘LG 클로이 서브봇’도 추가 도입을 검토하고 있다. 또 양사는 CJ푸드빌 매장에서 셰프봇과 서브봇을 운영하며 쌓은 경험을 제품 개발에 적용하는 등 레스토랑에서 활용할 수 있는 로봇 솔루션을 함께 개발하고 있다. 요리로봇인 클로이 셰프봇은 직접 국수를 만든다. 고객이 국수 코너에서 원하는 재료를 그릇에 담아 셰프봇에 건네면 셰프봇은 뜨거운 물에 국수 재료를 넣어 삶는다. 삶은 재료를 건져내 물기를 탁탁 털어 다시 그릇에 담고 육수를 부어 요리를 완성한다. LG전자는 셰프봇이 실제 요리사처럼 움직일 수 있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