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4.1℃
  • 맑음강릉 16.5℃
  • 맑음서울 13.2℃
  • 맑음대전 14.7℃
  • 맑음대구 14.6℃
  • 맑음울산 15.9℃
  • 맑음광주 16.0℃
  • 맑음부산 15.8℃
  • 맑음고창 15.9℃
  • 맑음제주 15.3℃
  • 맑음강화 12.8℃
  • 맑음보은 13.1℃
  • 맑음금산 15.2℃
  • 맑음강진군 15.8℃
  • 맑음경주시 15.5℃
  • 맑음거제 14.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해피투게더4' 안일권 "전현무, 여자에게도 질 것 같다" 신랄 평가 '폭소'

 

해투4’ 유재석, 전현무, 조세호, 조윤희 몸 개그가 폭발한다.
 
8월 22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주먹이 운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세계를 매료시킨 파이터 정찬성, 준프로급 격투 실력과 피지컬을 지닌 줄리엔강, 다양한 스포츠를 섭렵한 최여진, 액션 신스틸러 배우 장진희, 자칭 연예계 주먹 서열 1위 안일권, 트레이너계 일타강사 양치승이 출연, 무더위를 날려줄 시원한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각종 운동 분야에서 내로라하는 게스트들의 등장에 유재석-전현무-조세호는 앞다퉈 누가 싸움을 가장 잘할 것 같은지 평가를 요청했다고. 그중 세계 랭킹 6위에 빛나는 UFC 선수 정찬성이 MC들의 싸움 실력에 대한 거침없는 평가가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물들였다는 후문. 과연 정찬성의 평가는 어땠을까.
 
여기에 다른 출연진들이 입을 모아 “전현무가 가장 운동을 못할 것”이라 평가했다고 전해져 호기심을 자극한다. 특히 안일권이 “전현무는 여자에게도 질 것 같다”고 덧붙여 모두를 폭소하게 만들었다고 한다. 이토록 신랄한 평가가 전현무를 향한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이 커진다.
 
특히 여러 운동 능력을 가진 게스트들이 모두 모인 만큼 각종 격투기 기술부터 다양한 운동법을 선보이는 시간이 분위기를 더욱 후끈하게 만들었다. 이 과정에서 몸치로 소문난 MC들이 뜻밖의 몸 개그를 대방출해 현장을 발칵 뒤집었다고 한다. 과연 ‘해투4’에서 쉽게 볼 수 없는 MC들의 몸 개그는 얼마나 빵빵 터지는 웃음을 안겨줄지, 정찬성이 평가하는 유재석-전현무-조세호의 싸움 실력은 어떨지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가 커진다.
 
한편 최고의 스타들과 함께하는 마법 같은 목요일 밤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오늘(22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OCN '루갈' 인간병기 형사 최진혁, 절대 빌런 박성웅과 숨 막히는 한판승부
‘루갈’ 최진혁과 박성웅이 숨 막히는 한판승부를 펼친다. 오는 28일(토) 첫 방송되는 OCN 새 토일 오리지널 ‘루갈’(연출 강철우, 극본 도현,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리옌엔터테인먼트) 측은 18일, 박진감 넘치는 1회 예고편을 공개했다. 절대 악 황득구(박성웅 분)를 좇으며 날카롭게 벼르는 강기범(최진혁 분)의 모습이 짜릿한 긴장감과 함께 ‘루갈’의 시작을 알린다. ‘루갈’은 바이오 생명공학 기술로 특별한 능력을 얻은 인간병기들이 모인 특수조직 루갈이 대한민국 최대 테러집단 아르고스에 맞서 싸우는 사이언스 액션 히어로 드라마다. 잔혹한 범죄조직 아르고스에 의해 두 눈과 사랑하는 아내를 잃고 루갈로 다시 태어난 엘리트 경찰의 복수를 그린 작품. 특수경찰조직 루갈과 범죄조직 아르고스의 숨 막히는 한판승부가 박진감 넘치게 펼쳐진다. 여기에 OCN의 레전드 작품을 함께한 최진혁, 박성웅, 조동혁부터 정혜인, 한지완, 김민상, 박선호까지 ‘액션 최적화’ 배우들이 완성해나갈 ‘한국형 액션 히어로물’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피투성이가 된 채 실려 온 강기범이 깨어나면서 ‘루갈’의 이야기는 시작된다. “살아있는 것 자체가 치욕”이라며 괴로워하는 강기범에게 최근철


영화&공연

더보기
"흑백"으로 만나는 '기생충: 흑백판' 완전 느낌 있다. 포스터 & 예고편 공개!
한국영화 최초로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골든글로브 시상식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했을뿐만 아니라 제73회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각본상, 외국어영화상,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국제 장편 영화상을 수상하며 한국 영화사에 길이 남을 발자취를 남긴 <기생충>의 흑백판이 2월 26일 개봉을 확정 짓고 포스터와 예고편을 공개했다. <기생충: 흑백판> 포스터는 배우들의 눈을 가린 파격적인 디자인으로 전 세계적인 패러디 열풍을 일으킨 오리지널 포스터의 흑백 버전으로 더 강렬하고 독특한 느낌을 자아낸다. 표정도 속내도 읽을 수 없는 극과 극 두 가족들의 모습과 한구석에 누운 의문의 다리는 두 가족 앞에 펼쳐질 걷잡을 수 없는 사건을 더욱 강렬하게 느끼게 한다. 또한, 흑백 색채감의 포스터는 봉준호 감독이 선보였던 웃음과 긴장감, 그리고 슬픔까지 담아낸 가족희비극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색다르게 즐기게 할 것을 예고한다. “흑과 백, 넘지 못할 선은 없다”라는 카피와 함께 흑과 백의 다른 색으로 눈을 가린 두 가족의 모습은 <기생충>이 가지고 있는 함축적인 메시지를 상징적으로 담아내 <기생충: 흑백판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