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0 (월)

  • 구름많음동두천 20.6℃
  • 흐림강릉 18.3℃
  • 흐림서울 20.4℃
  • 흐림대전 22.7℃
  • 구름많음대구 22.2℃
  • 구름많음울산 19.1℃
  • 흐림광주 21.2℃
  • 흐림부산 20.7℃
  • 흐림고창 21.1℃
  • 구름많음제주 21.1℃
  • 흐림강화 22.3℃
  • 흐림보은 20.1℃
  • 흐림금산 21.2℃
  • 흐림강진군 22.2℃
  • 흐림경주시 20.1℃
  • 흐림거제 21.7℃
기상청 제공


해치, ‘영조’ 정일우, 활인서 행차! 역병 위기 속 영조의 첫 임무!


SBS 월화드라마 ‘해치’에서 정일우의 활인서(조선시대 도성내의 병인을 구료하는 업무를 관장했던 관서) 행차 모습이 포착됐다. 영조 즉위 후 혼란의 조선을 잠재울 첫 업무로 그의 향후 활약에 관심이 모아진다.

한 치 앞을 예측할 수 없는 다이내믹 전개와 배우들의 열연으로 동시간 대 1위를 차지, 월화 최강자의 자리를 확고히 하고 있는 SBS 월화드라마 ‘해치’ 측이 15일 정일우(영조 역)가 역병에 걸린 백성들을 다독이기 위해 활인서를 방문한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는 이금(=영조, 정일우 분)이 보위에 오르며 영조로 즉위했다. 동시에 이인좌(고주원 분)가 밀풍군(정문성 분)-위병주(한상진 분)의 탈주를 돕고 이들과 반란을 도모하는 모습이 그려져 긴장감을 높였다. 특히 의문의 사내가 우물에 수상한 액체를 타고 이와 함께 원인을 알 수 없는 역병 바이러스가 조선을 발칵 뒤집는 등 향후 펼쳐질 전개에 대한 관심을 수직 상승시켰다.

이와 관련 공개된 스틸에는 정일우가 활인서에 행차한 모습이 담겨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는 정일우가 삽시간에 퍼진 역병으로 혼란에 빠진 민심을 안정시키기 위해 직접 나선 모습인 것. 정일우는 고통에 몸부림 치는 백성들의 모습을 안타깝게 바라보고 있는데, 그의 흔들림 없는 눈빛에 ‘역병을 꼭 진압하겠다’는 군주의 굳은 의지가 깃들여 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정일우는 앞서 살주 소녀 사건과 함께 “땅의 세금은 땅의 주인에게 매길 것”이라는 사대부를 저격한 뼈 때리는 일침으로 백성들을 생각하는 성군의 진실된 모습을 보이는 등 숨죽이고 살았던 민심을 움직이는 반전을 전했다. 이에 과연 정일우가 역병으로 흉흉해진 민심을 다시 한 번 진정시킬 수 있을지 그의 활약에 관심을 증폭시킨다.

SBS 월화드라마 ‘해치’ 제작진은 “정일우가 왕 즉위와 동시에 역병으로 혼란에 빠진 조선을 구하기 위해 직접 발벗고 나선다”며 “정일우가 절체절명의 역병 위기를 어찌 헤쳐나갈지, 그가 보여줄 남다른 군주의 활약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SBS 월화드라마 ‘해치’는 15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현주엽의 걸리버 삼형제 싹쓸이 먹방! 진정한 먹신 인증
'당나귀 귀'가 최고 시청률 7.7%를 기록했다. 어제(9일) 방송된 KBS 2TV 일요 예능 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연출 이창수) 7회 2부 시청률이 6.8%(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로 6.7%를 기록한 ‘런닝맨’을 제치고 2위를 차지했다. 특히, 밀라노 현지 맛집에서 20인분 고기요리를 싹쓸이 한 현주엽 일행이 계산대 앞에 선 순간 7.7%로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어제 방송에서는 0.4톤 걸리버 삼형제 현주엽, 박도경, 채성우가 밀라노를 집어삼킬 듯한 공룡 먹방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날 하루 종일 차 안에서 마카롱과 샌드위치로 끼니를 때운 현주엽 일행은 밀라노 현지 맛집을 찾아 최후의 만찬을 즐기기로 했다. 레스토랑에 도착한 현주엽은 메뉴판의 고기요리를 싹쓸이 주문해, 깨끗하게 비워내는 모습으로 놀라움을 안겼다. 현주엽의 폭풍 먹방에는 그의 남다른 노력들이 숨어 있었다. 일당 100만원에 달하는 운전기사 비용을 아끼기 위해 2주가 넘는 출장 기간 동안 1만 킬로를 넘는 거리를 현주엽이 직접 운전했고, 숙소도 저렴한 곳으로 잡아 비용을 최대한 아껴 맛있는 음식에 올인하는 모습으로 진정한 먹신임을 인증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