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8.3℃
  • 흐림강릉 19.6℃
  • 맑음서울 20.4℃
  • 맑음대전 20.5℃
  • 구름많음대구 19.1℃
  • 구름많음울산 19.5℃
  • 흐림광주 21.5℃
  • 구름많음부산 20.3℃
  • 구름조금고창 20.0℃
  • 구름많음제주 21.2℃
  • 맑음강화 19.2℃
  • 구름조금보은 15.6℃
  • 구름조금금산 16.3℃
  • 흐림강진군 20.9℃
  • 구름많음경주시 19.1℃
  • 구름많음거제 21.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풀무원로하스, 멀티비타민 요거젤 3월 매출 1~2월 대비 약 20% 늘어

환절기, 신학기 증후군에 시달리는 성장기 어린이를 위한 다양한 건강기능식품 품목 인기


풀무원로하스는 성장기 어린이를 위한 멀티비타민 ‘요거젤’의 판매 추이를 살펴보면, 환절기와 신학기가 있는 3월의 매출이 1~2월 대비 약 2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지난 26일 밝혔다.

봄철 환절기와 맞물리는 신학기는 자녀 건강에 대한 관심이 더욱 높아지는 시기다. 들쑥날쑥한 일교차 뿐 아니라 새로운 환경에 적응하는 스트레스로 인해 자녀 건강 관리의 필요성이 더욱 커지기 때문이다.

풀무원로하스의 김미현 마케팅 팀장은 “일교차가 큰 3월에는 ‘신학기증후군’을 호소하는 아이들로 인해 어린이 건강기능식품에 대한 고객 문의가 많다”며 “미세먼지와 각종 유해물질로 야외 활동도 현저히 줄어 들어 일반 식품으로는 충족하지 못한 영양소를 건강기능식품으로 보충하려는 고객들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라고 말했다.

이에 건강식품업계에서는 신학기를 맞아 면역력에 도움을 주는 멀티비타민 제품부터 홍삼, 키 성장에 도움을 주는 건강기능식품까지 아이의 건강 상태에 따른 다양한 건강기능식품을 선보이며 어린이 고객 잡기에 나서고 있다.

자녀의 면역력 증진을 위해 가장 많이 찾는 제품은 비타민이다. 지난 2018년 건강기능식품 시장 현황 및 소비자 실태 조사에 따르면, 10세 이하 아이를 둔 베이비·키즈 가구의 비타민 구매 경험률은 지난 2016년 40.1%에서 지난해 55.4%로 약 15.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홍삼의 동일기간 대비 구매 경험률 증가치보다 높은 수치다.

어린이 비타민 건강기능식품은 아이들이 맛있고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도록 기존의 정제형태에서 젤리, 액상, 워터젤리 등 다양한 제형으로 출시되고 있다. 풀무원로하스의 요거젤은 성장기 어린이의 건강한 성장을 돕는 6가지 비타민과 미네랄을 함유한 ‘젤리형’ 멀티비타민 제품이다. 정상적인 면역기능에 필요한 아연, 뼈의 형성과 유지에 도움을 주는 비타민D, 불규칙한 식생활로 생성되는 체내 유해산소로부터 세포를 보호하는 비타민E 등을 함유했다. 합성향료를 사용하지 않고 딸기과즙농축액, 사과과즙농축액 등 천연 과즙으로 새콤한 맛과 영양을 더했다. 차게 하거나 얼려서 먹을 수 있어 건강 간식으로도 손색이 없어 출시 이후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봄철 환절기와 신학기 특수 요인에 힘입어 요거젤의 3월 매출은 1~2월 대비 약 20%가량 늘었다.

어린이용 홍삼 제품도 꾸준한 사랑을 받는 품목이다. 동원F&B이 선보인 어린이용 홍삼 건강기능식품 ‘천지인 홍삼정 키즈’는 6년근 홍삼 농축액 20%를 함유했다. 1일 1포 5g 섭취 시 진세노사이드 4.5mg 섭취가 가능하며, 쓴맛을 싫어하는 어린이를 위해 과일 농축액을 더했다. 쉽게 빨아먹을 수 있도록 파우치 형태로 제공되어 집에서나 학교에서도 손쉽게 먹을 수 있다.

어린이의 키성장과 면역력 증진 등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건강기능식품도 주목받고 있다. 천호엔케어는 2월 성장기 자녀의 건강한 키성장에 관심이 많은 부모의 고민에 맞춘 '아이키쑤욱’을 출시했다. 황기추출물 등 복합물과 6년근 홍삼 농축액를 주원료로 한 제품이다. 달콤한 블루베리맛 워터젤리 제형으로 만들어 씹는 재미까지 선사한다.

단체 생활로 인해 규칙적인 배변 활동이 어렵거나 평소 장 건강이 약한 어린이용 유산균 제품도 있다. 매일유업 상하목장의 ‘마이리틀 유기농 짜먹는 요거트’는 천연 및 유기농 원재료 원칙을 바탕으로 상하목장 유기농 우유를 바탕으로 사과 및 딸기와 블루베리 등 유기농 원료가 99% 이상 포함한 제품이다. L-GG 및 BB-12 유산균을 4억 이상 포함했으며, 당 함량은 시중에 출시된 일반 요거트 제품들의 평균 함량 대비 낮춘 제품이다.

tvN ‘60일, 지정생존자’ 원작과 차별화된 오리지널리티! 리메이크 드라마 맞나?
“리메이크 드라마가 맞나 싶을 정도다.” ‘60일, 지정생존자’가 한국 실정과 정서를 완벽히 녹여내며, 리메이크 드라마의 좋은 예를 보여주고 있다. tvN 월화드라마 ‘60일, 지정생존자’(극본 김태희, 연출 유종선,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DK E&M)는 동명의 미국 드라마 ‘지정생존자(Designated Survivor)’를 리메이크한 작품으로, 방송 전부터 원작의 독특한 소재와 미국 특유의 정치 상황을 어떻게 한국의 현실에 녹여낼 것인가가 관건이었다. 그리고 지난 1일 베일을 벗은 뒤 사실적인 현실 묘사를 통한 높은 리얼리티로 실감나는 몰입감을 선사하고 있다. ‘60일, 지정생존자’는 리메이크 과정에서 우리나라의 정치, 역사, 외교 현실을 면밀히 반영해 드라마의 탄탄한 밑바탕을 만들어냈다. 이야기의 시작은 ‘국회의사당 폭탄 테러’라는 동일한 사건에서 출발하지만, 원작과 전혀 다른 상황이 펼쳐지는 이유가 바로 이것이다. 가장 눈에 띄는 차이는 박무진(지진희)이 대통령이 아닌 대통령 권한대행 직에 오른다는 점. 지정생존자 제도가 없는 한국의 법제를 반영, 60일이라는 한정된 시간까지 추가했다. 또한 대한민국은 세계 유일의 분단국가이자 여전히 전쟁의 위


'나랏말싸미' 한글 창제에 뜻을 모은 사람들의 캐릭터 스틸 공개!
<나랏말싸미>는 모든 것을 걸고 한글을 만든 세종과 불굴의 신념으로 함께한 사람들, 역사가 담지 못한 한글 창제의 숨겨진 이야기를 그린 영화. <나랏말싸미>는 한글 창제를 시작하고 맺은 임금 ‘세종’(송강호), 뜻을 합쳐 한글을 만드는 스님 ‘신미’(박해일), ‘세종’의 뜻을 품어준 현명한 여장부 ‘소헌왕후’(전미선)과 함께 한글 창제에 힘을 보태는 인물들이 등장해 극의 풍성함을 더한다. <박열>의 일본인 예심판사와 [슬기로운 감빵생활] 속 마약 범죄로 수감된 한양의 연인, 최근 [봄밤]에서 한지민의 오랜 연인으로 대중에게 강한 인상을 남긴 김준한은 아버지와 왕실의 존립을 걱정하는 ‘세자’ 역을 맡았다. ‘세종’과 ‘소헌왕후’의 장남인 ‘세자’는 신하들의 눈을 피해 스님과 손을 잡고 새 문자를 만들고자 하는 아버지와 왕실의 존립을 걱정하지만, 건강을 해쳐가면서까지 백성을 위해 글자를 만드는 ‘세종’의 진심을 알게 된 후 든든한 조력자가 된다. TV와 스크린을 오가며 탄탄한 연기력을 보여준 차래형과 윤정일은 ‘세종’의 둘째 아들 ‘수양’, 셋째 아들 ‘안평’으로 분해, 아버지의 명으로 ‘신미’의 제자가 된 후 한글 창제에 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