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06 (수)

  • 구름조금동두천 6.9℃
  • 맑음강릉 11.8℃
  • 흐림서울 7.5℃
  • 구름많음대전 10.5℃
  • 구름조금대구 9.9℃
  • 맑음울산 13.5℃
  • 구름많음광주 11.0℃
  • 맑음부산 15.0℃
  • 구름많음고창 12.6℃
  • 구름많음제주 14.9℃
  • 흐림강화 7.7℃
  • 구름조금보은 9.4℃
  • 구름많음금산 10.6℃
  • 흐림강진군 10.5℃
  • 맑음경주시 12.7℃
  • 맑음거제 11.4℃
기상청 제공


JTBC 코믹 법조 활극 ‘리갈하이’의 첫 방송이 이틀 앞으로 성큼 다가왔다.

“수단방법 안가리고 무조건 이긴다!” 고태림 법률 사무소 VS B&G 로펌, 짜릿한 법정 승부



JTBC 새 금토드라마 ‘리갈하이’(극본 박성진, 연출 김정현, 제작 GnG프로덕션, 이매진 아시아)에서 “수단방법 안 가리고 무조건 이긴다”는 고태림(진구)과 “꼭 이겨야 한다”는 B&G 로펌, “사건의 해답은 현장”이라는 서재인(서은수)이 안방극장에 짜릿한 법정 승부와 함께 웃음 바람을 일으킬 수 있을까.

#1. “돈이 최고인 승률 100%” 고태림 법률 사무소

“한 번이라도 패소한다면 변호사는 물론, 인간이길 관두겠다”는 오만방자한 매력의 악동 변호사 고태림, 그의 법률 사무소는 고태림 만큼이나 괴상하다. 어마어마한 수임료를 뻔뻔하게 제시하고, 증거가 명백해서 패소가 확실한 재판도 “무조건 무죄”를 자신 있게 외치기 때문. 거기에 사무장인 구세중(이순재)은 고태림의 머리부터 발끝까지 모든 것을 관리하고 있는데, 그가 한 번씩 꺼내놓는 스펙은 믿을 수 없이 화려하다. 어디서도 본 적 없는 고태림 법률 사무소, 완벽한 100%의 승률을 자랑하기에 거침없는 이들의 법조 활극이 기대를 모은다.

#2. “고태림에게 패소를!” B&G 로펌

거대 로펌 중 하나인 B&G는 고태림이 독립한 이후 “알맹이 쏙 빠진 쭉정이”라는 소리를 듣게 된다. 대표 방대한(김병옥)은 명예를 되찾기 위해 승률 100% 고태림을 어떻게든 이겨보려 하고, 한때 고태림의 수제자였던 강기석(윤박)을 에이스로 영입한다. 여기에 껌 좀 씹었던 반전 과거를 가진 브레인 변호사 민주경(채정안)과 한 때 잘나갔던 시니어 변호사 윤상구(정상훈)가 힘을 뭉친다. 고태림만은 이기고 싶은 B&G 로펌. 예측불가한 짜릿한 법정 승부가 예고됐다.

#3. 근성만큼은 최상위인 초보 변호사 서재인의 활약은?

지난 2일 공개된 하이라이트 영상(https://tv.naver.com/v/5254068)에서 등장한 서재인은 고태림 법률 사무소에 18년 3개월의 변호사 인생을 건 상환계약서를 건넸다. 그럼에도 돈만 밝히는 고태림에게는 “벌레, 악마의 앞잡이”라며 할 말은 다 한다. 아직은 경험도, 실력도 모두 부족한 서재인. 그러나 정의감과 근성만큼은 최상위고, “사건의 해답은 현장”이라며 홀로 현장 조사를 하는 등 포기를 모르는 활약을 예고했다. 수임료만 지불한다면 어떻게든 승소하는 고태림 법률 사무소에서 그녀는 과연 어떤 역할을 해낼까.

▲ [뉴스인스타] JTBC 코믹 법조 활극 ‘리갈하이’의 첫 방송이 이틀 앞으로 성큼 다가왔다.


‘리갈하이’는 법‘좀’ 만질 줄 아는 승률 100% 괴물 변호사 고태림과 법‘만’ 믿는 정의감 100% 초짜 변호사 서재인, 달라도 너무 다른 두 변호사의 살벌하게 유쾌한 코믹 법조 활극이다. 드라마 ‘강력반’, ‘MISS 맘마미아’의 박성진 작가와 ‘구가의서’, ‘미세스캅2’, ‘화유기’를 공동연출한 김정현 감독이 의기투합했다. ‘SKY 캐슬’ 후속으로 오는 2월8일 금요일 밤 11시 JTBC에서 첫 방송된다.

관련태그

뉴스인스타  리갈하이  진구  이순재  서은수




KBS 설 특집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알고보면 더 재밌는 관전 포인트 쓰리(3)
오늘(5일) 오후 6시 40분에 방송되는 KBS 2TV 2019 설 특집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연출 이창수)는 동화 ‘임금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 모티프를 따와 임금님의 최측근들만 알고 있는 민감한 이야기를 낱낱이 해부해보는 내용으로 ‘당나귀 귀’ 첫방송 관전 포인트를 정리했다. # ‘셀럽보스’ 박원순·이연복·김준호와 ‘예능보스’ 김수미·김숙·양세형의 불꽃 튀는 조합 10분 단위로 짜여진 나노일정을 소화하는 최장기 서울시장을 역임중인 박원순 시장과 40년 경력을 자랑하는 중식의 대가 이연복 쉐프, 개그맨 후배들의 맏형 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는 개그맨 김준호까지 각 분야를 대표하는 ‘셀럽보스’들은 한 자리에 모인 것만으로도 큰 화제를 모았다. 이에 맞서는 최강의 예능보스 ‘대나무숲’ MC 3인방도 만만치 않다. 먼저 어디로 튈지 모르는 ‘예능치트키’ 김수미가 때론 엄마 같은 마음으로 직원과 후배들을 보듬고, 때론 어른의 카리스마로 보스들에게 강펀치를 날린다. 여기에 ‘쑥크러시’ 김숙의 영혼을 탈탈 터는 거침없는 토크와 어떤 거물들 앞에서도 주눅들지 않는 ‘깐족보스’ 양세형까지 합세해 갑갑했던 속을 사이다처럼 뻥 뚫어주는 통쾌한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