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05 (수)

  • 구름많음동두천 2.1℃
  • 구름많음강릉 7.3℃
  • 구름많음서울 3.2℃
  • 흐림대전 5.2℃
  • 맑음대구 8.8℃
  • 맑음울산 11.3℃
  • 구름조금광주 9.4℃
  • 맑음부산 14.8℃
  • 구름많음고창 5.7℃
  • 맑음제주 11.0℃
  • 구름많음강화 1.3℃
  • 흐림보은 4.9℃
  • 흐림금산 5.2℃
  • 구름조금강진군 10.2℃
  • 구름많음경주시 11.3℃
  • 맑음거제 12.1℃
기상청 제공

연예계 주간소식



김미화 남편 14년 전 이혼 위자료 등 청구소송, 김미화 측 "당황스럽다"



방송인 김미화가 14년 전 이혼한 전 남편 김모씨에게 위자료 등 1억3000만원에 대한 청구소송을 당했다. 이전까지 연예계에서 잉꼬부부로 유명했던 김미화 부부는 2004년 남편에게 상습적인 폭행을 당해왔다고 폭로하며 이혼소송을 제기했고 김씨는 상습적인 폭행은 없었다고 반박했다. 이에 법원의 조정에 의해 각각 제기한 형사소송을 취하하고 이혼한 상태로 각자의 삶을 살았다.  


전 남편 김씨는 지난 11월 초 법률대리인을 통해 인천지방법원 부천지법에 김미화를 상대로 14년 전 이혼 당시 조정조서 내용을 위반했다며 이에 따른 위자료와 정신적 피해보상 등의 명목으로 이 같은 금액을 보상하라고 민사소송을 제기했다.


김씨가 주장한 위반 내용은 각각 조정조서 제 8항과 10항이다. 조정조서 제 8항은 김미화가 양육권을 갖는 두 딸에 대해 김씨가 매월 둘째, 넷째 주 각 토요일 오후 2시부터 24시간 동안 및 여름, 겨울방학 중 각 10일간 면접교섭을 할 수 있다는 내용이다. 또 제 10항은 김미화와 김씨 양측이 조정 이후 이혼과 관련해 더 이상 과거의 일을 거론하지 않으며 향후 상대방에 대한 비방, 명예훼손적 언행을 하지 않으며 이를 위반하는 사람은 상대방에게 위약금 1억원을 지급한다고 돼 있다.


김씨 측은 이에 김미화가 2005년 3월 이후 김씨가 두 딸과 만나는 것은 커녕 전화통화도 일절 허용하지 않은 채 철저하게 차단시켰다고 주장했다. 김씨는 소장에서 두 딸에 대한 그리움에 김미화의 주소지를 수소문해 두 딸을 전학시킨 학교를 알아내 찾아갔고 용돈과 자신의 사진을 주며 '아빠를 잊지 말라'고 한 이후 14년이 이르도록 만나지 못했다고 주장했다. 또 조정조서 제10항 위반은 김미화가 이혼 후 인터뷰 등에서 김씨와 결혼생활 및 이혼 과정에 대해 사실이 아닌 내용을 언급해 자신을 비방하고 명예를 훼손했다고 주장하면서 위자료 등을 요구했다.


김미화 측은 김씨 측이 제기한 청구 취지에 "고소인의 주장이 사실과 다른 부분이 많다"고 전했으며, 김미화 변호사 측은 "워낙 오래전 일이라 소송에 당황스럽다"고 말하는 한편, "준비된 서면을 통해 법적으로 대응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관련태그

뉴스인스타  김미화  이혼  위자료  청구소송



이것은 매우 달달한‘납.치.로.맨.스’! 손등키스 & 틈새고백…설렘 지수 UP!
한밤중 폭풍 설렘, 서수연의 이필모 납치사건!” TV CHOSUN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 이필모와 서수연이 매우 달달한 ‘납치로맨스’로, 숨겨왔던 속마음을 표출한다. 지난 ‘연애의 맛’ 11회 방송분에서 ‘필연 커플’은 이필모의 위시리스트였던 ‘김장’을 함께하며, 앞치마 매주기, 서론 없이 바로 허그하기, 김치 먹여주며 꿀 눈빛 주고 받기 등 고된 집안일을 ‘애정 데이트 코스’로 확 바꾸는 ‘세상 달달한 김장의 맛’을 선보였다. 더욱이 막 담근 김치를 둔 채 막걸리 잔을 부딪치며 고단했던 서로를 다독이는 모습으로 ‘당도 최고점’을 돌파하는 설렘을 선사했다. 이와 관련 오는 6일 방송되는 ‘연애의 맛’ 12회 분에서는 이필모와 서수연의 한밤중 ‘로맨틱 납치사건’이 담긴다. 지난 7회에서 이필모가 주선했던 ‘급 부산여행’에 이어, 이번에는 서수연이 뮤지컬 연습실 앞에서 만난 이필모의 손을 잡고 어디론가 이끌었던 것. 이필모는 늦은 밤 연습실 앞에서 무엇인가 잔뜩 준비한 채 자신을 기다리던 서수연을 보자마자 손을 덥석 잡고 ‘손등 키스’를 남기는 등 거침없는 애정표현을 폭발시켰다. 초반부터 달달한 두 사람의 모습에 스튜디오 출연진들이 “아이들을 지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