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3 (목)

  • 흐림동두천 -5.2℃
  • 맑음강릉 -0.6℃
  • 서울 -2.9℃
  • 맑음대전 -5.6℃
  • 맑음대구 -1.5℃
  • 맑음울산 -1.4℃
  • 흐림광주 -0.2℃
  • 맑음부산 -0.7℃
  • 흐림고창 0.2℃
  • 흐림제주 6.7℃
  • 흐림강화 -3.4℃
  • 맑음보은 -9.7℃
  • 맑음금산 -10.3℃
  • 구름조금강진군 1.6℃
  • 맑음경주시 -2.0℃
  • 맑음거제 1.2℃
기상청 제공

드라마 공작소


TV조선 '연애의맛' 이필모-서수연, MC들마저 눈물 바다 …초유의 사태! ‘필연 커플’의 로맨틱 ‘와락 포옹’
“‘그’를 울린 ‘그녀’의 정동진 이벤트!” TV CHOSUN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 이필모가 서수연의 ‘겨울 바다 고백’에 눈물을 펑펑 쏟아내는 현장이 펼쳐진다. 지난 ‘연애의 맛’ 12회 방송분에서 ‘필연 커플’은 이병헌의 동생 이지안의 펜션이 있는 정동진으로 ‘야밤 여행’을 떠났던 상황. 이필모는 이지안의 ‘결혼 생각이 있냐’는 돌직구 질문에 ‘당연히 있다, 서수연 자체가 그 이유다’라는 당당한 대답을 해 수연의 마음을 흔들었다. 서수연 역시 이필모가 잠든 사이 이지안과의 대화 중 “가면 갈수록 필모가 좋다”는 진심을 고백하며 눈물을 뚝뚝 흘렸다. 이와 관련 오는 13일 방송되는 ‘연애의 맛’ 13회 분에는 스튜디오마저 눈물바다로 만든 ‘필연 커플’의 눈물범벅 ‘겨울바다 포옹’이 담긴다. 서수연은 이른 아침, 잠든 이필모를 두고 홀로 바닷가를 향해 떠났고, 오후에 늦게 눈을 뜬 필모는 사라진 수연을 찾아 주변을 두리번거렸다. 그 때 이필모는 서수연이 미리 남겨둔 ‘흔적’을 찾게 됐고, 그 흔적을 따라 거닐던 끝에 정동진의 한산한 바닷가에 도착했다. 더욱이 이필모는 겨울바다가 훤히 보이는 정동진의 아름다운 산책길에서 서수연이 남긴 ‘포스트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