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13 (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연예계 주간소식



'무혐의' 서해순씨 반격, 이상호 기자· 故 김광석 친형 등에 6억원 대 손해배상청구


딸 살해 혐의를 벗은 가수 고(故) 김광석 부인 서해순씨가 자신에게 의혹을 제기한 김광석 친형과 이상호 고발뉴스 기자를 상대로 법적 대응에 나선다.


서씨 측 박훈 변호사는 12일 자신의 SNS 페이스북를 통해 13일 오전 중으로 김씨의 친형 광복씨와 이 기자, 고발뉴스를 상대로 무고죄와 명예훼손 등으로 손해배상 청구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날 박 변호사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 같은 계획을 밝히면서 “손해배상 청구 금액은 대법원의 명예훼손 위자료 산정 기준을 참작해 이 기자 3억원, 김씨 2억원, 고발뉴스 1억원으로 청구한다”며 “재판 과정에서 금액을 상향 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 변호사는 이들을 상대로 한 영화 ‘김광석’의 상영금지 및 비방금지 가처분 신청도 전자소송으로 제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 오는 14일 오전 10시에는 딸 김서연 양의 사망사건을 수사한 서울지방경찰청에 이들 세 명에 대해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고소장을 직접 제출할 예정이다.
  
그는 “악의적인 기사를 쏟아낸 언론사와 심한 명예훼손을 한 인터넷 논객, 블로그 운영자, 지속적으로 비방 목적으로 같은 댓글 단 분들, 그리고 몇몇 국회의원들의 언행에 대해서는 추후 면밀히 검토해 법적 대응 여부를 판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상호 기자는 소송을 기다린다는 말을 수도 없이 한바, 이상호 기자가 무슨 증거를 제출할지 나는 매우 궁금하다”고도 덧붙였다.

관련태그

김광석  이상호 기자  서해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