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10 (금)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연예계 주간소식



'선행 배우' 김지수, 골수기증+홍보대사 위촉 "나눔의 기적을 경험"


배우 김지수가 백혈병에 걸린 환자를 위해 자신의 조혈모세포(골수)를 기증하며 생명나눔을 실천, 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 가톨릭조혈모세포은행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홍보대사 위촉은 지난달 27일 저녁 5시, 쉐라톤 팔레스 강남호텔 그랜드 볼룸홀에서 개최된 조혈모세포 기증자를 위한 행복모임 ’별이 빛나는 특별한 밤에’ 행사에서 조혈모세포 기증자와 수혜자 및 유관기관 관계자 358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뤄졌다.


김지수는 지난 2005년 조혈모세포기증 서약 이후 2011년 본인과 유전자형이 일치하는 백혈병 환자가 있다는 연락을 받고 조혈모세포를 기증했으며, 지속적으로 장기기증 서약에도 동참하는 등 장기기증에 대한 대중의 인식변화에 기여하며 귀감을 사 왔다.


김지수는 가톨릭조혈모세포은행 홍보대사로서 기증희망자 모집 캠페인 활동참여 및 실기증자 자문위원, 홍보동영상 촬영 등 조혈모세포 기증 활성화 및 인식개선을 위해 앞장설 예정이다.


김지수는 “조혈모세포 기증서약 후 7년 만에 유전자가 일치하는 환자가 있다고 연락이 왔다. 사실 겁이 났지만 나의 존재가 좋은 쓰임이 되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기증을 하게 됐고 좋은 결정이라는 생각엔 변함이 없다.” 며 “저의 행동이 많은 분들에게 조혈모세포 기증이라는 생명 나눔에 대한 인식에 변화가 되면 하는 바람이다. 제가 경험한 나눔의 기적에 더 많은 사람들이 동참할 수 있도록 발로 뛰겠다”라고 홍보대사가 된 각오를 밝혔다.


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 가톨릭조혈모세포은행장 김태규 교수는 “기증자의 조혈모세포가 수혜자의 몸 안에서 평생 동안 건강한 혈액을 만들어준다는 것은 생명 나눔의 신비이고, 이런 고귀한 생명나눔을 실제 실천해주시고 홍보대사로 앞장 서주신 김지수 님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 앞으로도 많은 활동을 통해 환우와 이식를 기다리는 환우들에게 희망이 되어주시길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김지수는 tvN 새 주말드라마 ‘화유기’(극본 홍정은, 홍미란|연출 박홍균)에 특별출연을 결정하고 촬영 준비에 돌입했다. 김지수는 우마왕(차승원 분)의 첫사랑 나찰녀를 맡아 강렬하면서도 매혹적인 매력을 선사할 예정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