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28 (금)

  • -동두천 19.6℃
  • -강릉 23.9℃
  • 구름조금서울 18.3℃
  • 구름많음대전 20.9℃
  • 구름많음대구 25.0℃
  • 구름많음울산 22.1℃
  • 구름조금광주 21.9℃
  • 구름많음부산 17.6℃
  • -고창 19.2℃
  • 맑음제주 21.2℃
  • -강화 14.5℃
  • -보은 21.1℃
  • -금산 20.5℃
  • -강진군 21.9℃
  • -경주시 25.5℃
  • -거제 17.3℃

‘최고의 한방’ 첫 촬영 현장 공개!

 
이 가운데 아이돌을 꿈꾸는 늦깎이 연습생 ‘이지훈’ 역을 맡은 김민재의 첫 촬영 모습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사뭇 의미심장해 보이는 김민재(이지훈 역)의 표정이 담겨있다. 셔츠에 베스트를 입고 모범생 분위기를 물씬 풍기던 그가 골목으로 들어가는 모습에 이어 검은색 마스크와 후드로 얼굴을 완벽히 가리고 있는 모습이 공개돼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는 극중 모범생인 이지훈(김민재 분)이 가족들 조차 알지 못하는 아이돌 연습생 생활을 위해 변장을 하는 모습으로, 아버지 이광재(차태현 분)의 눈을 피해 골목에서 옷까지 갈아입으며 아버지의 경쟁사 스타펀치 엔터테인먼트로 연습을 하러 가는 중인 것. 특히 그런 그의 강철도 뚫을 듯한 야무진 눈빛에서 꿈을 향해 돌진하는 직진남의 똘끼 향내가 물씬 풍겨 나오는 듯 하다.
 
이와 함께 스틸 속에는 유호진-라준모(차태현) PD의 모습 또한 담겨있어 관심을 집중시킨다. 모니터를 바라보며 논의를 하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 한편, 유호진-라준모(차태현) PD가 착용하고 있는 커플 헤드셋이 깨알 케미를 표출해주고 있다. 뿐만 아니라 팔짱을 끼고 대화를 하는가 하면, 두 눈을 꼭 감고 무언가를 감상하는 등 행동까지 꼭 닮은 두 사람의 모습이 보는 이들로 하여금 미소를 자아내고 있다.
 
지난 19일 서울의 한 골목길에서 첫 촬영이 진행된 가운데, 김민재와 유호진-라준모(차태현) PD를 비롯한 전 스태프들은 설레는 마음을 안은 채 현장에 모여들었다. 이때 유호진 PD는 컷마다 수시로 달려나가 말이 아닌 행동으로 상세하게 디렉팅을 하는가 하면, 라준모(차태현) PD는 김민재와 대본에 대해 끊임없이 이야기를 나누며 플레이 디렉터의 면모를 물씬 풍겼다. 이에 김민재 또한 논의한 내용을 연기로 즉각 표현해내는 등 배우-감독 할 것 없이 완벽하고 절묘한 호흡으로 첫 촬영을 마쳤다고 전해져, 배우들과 스태프들의 땀과 노력으로 꽉 채워질 ‘최고의 한방’에 대한 기대감을 상승시키고 있다.
 
‘최고의 한방’ 제작사 몬스터 유니온 측은 “김민재는 캐스팅 이후 라준모(차태현) PD와 대본리딩을 수시로 진행해 왔다. 이에 연출과 배우간의 찰떡 호흡이 벌써부터 기대를 높이고 있다”면서, “유호진 PD와 라준모(차태현) PD는 현장을 뛰어다니며 꼼꼼하게 체크하는 등 상세한 디렉팅에 나섰고, 이에 전 스태프들까지 함께 열의를 불태웠던 첫 촬영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예능드라마 ‘최고의 한방’에 많은 사랑과 기대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KBS 2TV 예능드라마 ‘최고의 한방’은 사랑하고, 이야기하고, 먹고 사는 것을 치열하게 고민하는 이 시대의 20대 청춘 소란극으로, 6월 초 방송 예정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