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2 (금)

  • 맑음동두천 16.0℃
  • 맑음강릉 16.3℃
  • 맑음서울 15.8℃
  • 맑음대전 15.9℃
  • 맑음대구 15.5℃
  • 맑음울산 16.9℃
  • 맑음광주 16.7℃
  • 맑음부산 17.4℃
  • 맑음고창 16.1℃
  • 맑음제주 17.0℃
  • 맑음강화 14.5℃
  • 맑음보은 16.2℃
  • 맑음금산 15.2℃
  • 맑음강진군 17.2℃
  • 맑음경주시 16.6℃
  • 맑음거제 16.7℃
기상청 제공


tvN '계룡선녀전' 강미나, 귀여움 뿜뿜하는 점순이로 대.변.신! 땋은 머리에 단아한 한복까지, 곱다 고와!



배우 강미나의 통통 튀는 매력이 ‘계룡선녀전’ 속 점순이로 다시 태어난다.


오는 11월 5일(월) 첫 방송되는 tvN 월화드라마 ’계룡선녀전’(극본 유경선 /연출 김윤철/ 제작 제이에스픽쳐스)에서 점순이 역으로 분할 강미나가 상큼발랄한 매력을 제대로 발산, 예비 시청자들의 관심을 한몸에 받고 있다.


극 중 강미나가 그려낼 점순이는 선녀 선옥남(문채원, 고두심 분)과 그의 남편인 나무꾼 사이에서 태어난 딸이다. 환생을 거듭한 점순이는 현생에서 호랑이로 태어났으나 수련을 통해 인간이 되었다. 인간이 된 후로는 어찌된 일인지 고양이와 사람을 자유자재로 오갈 수 있는 능력을 발휘, 예측 불가의 새로운 사건을 만든다.


특히 응큼한 웹소설 작가로 활동하는 파격(?) 행보뿐 아니라 아빠를 찾기 위해 정이현(윤현민 분)과 김금(서지훈 분) 사이를 오가며 귀여운 활약을 펼친다. 극의 중심 스토리를 이끌어냄과 동시에 깨알 같은 재미까지 더할 예정이다.


이를 연기할 강미나(점순이 역)는 똘망똘망한 맑은 눈빛은 물론 과즙미 팡팡 터지는 환한 미소까지 장착해 개성 만점 점순이를 소화하고 있다. 곱게 땋아내린 머리부터 고운 한복까지 엄마 문채원(선옥남 역)과 고두심(선옥남 역)을 그대로 쏙 빼닮은 듯한 그녀가 ‘계룡선녀전’에서 보여줄 유쾌한 에너지에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화제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계룡선녀전’은 699년 동안 계룡산에서 나무꾼의 환생을 기다리며 바리스타가 된 선녀 선옥남이 정이현과 김금 두 남자를 우연히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상큼함이 팡팡 터져나오는 강미나의 고양이 같은 매력이 궁금하다면 11월 5일(월) 밤 9시 30분에 첫 방송 되는 ‘tvN 새 월화드라마 ‘계룡선녀전’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태그

계룡선녀전  강미나  점순이  월화드라마  구구단



웃음+감동 선사하는 ‘개콘’의 맏형! 우리가 김대희를 믿고 보는 이유!
믿고 보는 개그맨 김대희가 올해도 열일 행보를 걷고 있다. 김대희는 오랜 시간 대중들에게 지속적인 지지를 받으며 KBS 2TV ‘개그콘서트’(이하 개콘)에서 눈부신 활동을 펼치고 있다. 남다른 개그감을 뽐내며 롱런 중인 그의 활약상을 ‘개콘’ 속의 다양한 코너들로 살펴봤다. 먼저 ‘개콘’의 간판 코너 ‘봉숭아학당’에서는 선생님으로 분해 각양각색 후배 개그맨들을 매끄럽게 견인하며 안정적이고 든든한 맏형미를 보여주고 있다. 순발력 있는 깨알 애드리브로 꿀잼을 선사하는가 하면, 차지게 대사를 받아치며 후배 개그맨들이 편하게 무대를 마칠 수 있도록 쿵짝 케미를 선보이고 있다. 또한 직장인의 희로애락을 담아낸 ‘감동시대’에서는 뛰어난 연기력을 바탕으로 깊이가 있는 개그를 보여주고 있다. 코너 속 사장님으로 분한 그는 권위 있는 ‘척’ 시청자의 분노를 유발하지만 사실 누구보다 부하 직원을 아끼는 반전 속내를 맛깔나게 표현해내며 말 그대로 ‘감동 있는 재미’를 빚어낸다. 이처럼 ‘봉숭아학당’, ‘감동시대’로 맹활약을 하고 있는 김대희는 앞선 코너들에서도 역시 그의 저력을 입증해왔다. 지난 7월 막을 내린 ‘빅픽처’에서는 예상치 못한 전개로 허를 찌르는 개그를 보이며 폭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