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2 (금)

  • 맑음동두천 16.0℃
  • 맑음강릉 16.3℃
  • 맑음서울 15.8℃
  • 맑음대전 15.9℃
  • 맑음대구 15.5℃
  • 맑음울산 16.9℃
  • 맑음광주 16.7℃
  • 맑음부산 17.4℃
  • 맑음고창 16.1℃
  • 맑음제주 17.0℃
  • 맑음강화 14.5℃
  • 맑음보은 16.2℃
  • 맑음금산 15.2℃
  • 맑음강진군 17.2℃
  • 맑음경주시 16.6℃
  • 맑음거제 16.7℃
기상청 제공


SBS '흉부외과' 이재원, 만능 활약 펼치는 명품 신스틸러 등극!

 

배우 이재원이 ‘흉부외과’에서 명품 신스틸러로 등극했다.

이재원이 이번 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흉부외과’(극본 최수진∙최창환, 연출 조영광)에서 연이은 활약을 펼치며 꾸준히 쌓아온 연기 내공을 증명, 다채로운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먼저, 지난 10일(수) 방송된 ‘흉부외과’ 9, 10회에서 남우진(이재원 분)은 소소한 ‘입 방정’으로 보는 이들의 실소를 자아냈다. 극 중 야식을 들고 들어온 우진이 “근데 오늘 삼대가 덕을 쌓았나. 와 이래 조용하노?”라고 말 하자 방 안에 있는 모두가 우진을 째려본 것 이내 내선 전화가 요란하게 울리며 응급상황이 발생했음을 알리자 먹던 야식을 내려놓고 달려 나가는 모습으로 극에 깨알 재미를 더했다.

이어 어제(11일) 방송에서는 응급의학과 전문의로 완벽히 변신한 현실감 넘치는 연기로 시선을 모았다. 교통 사고로 심각한 외상을 입고 실려온 윤현목(남경읍 분)이 의식을 잃자 우진은 프로페셔널 한 면모로 심폐소생술을 시행, 긴박한 상황을 생생하게 전달하며 몰입감을 상승시켰다.

또한, 엄마 오정애(이덕희 분)의 수술을 위해 심장을 기증받으러 떠났다가 사고를 당했던 박태수(고수 분)가 깨어나자마자 정애의 수술 상황을 묻자 우진은 미치겠다는 표정으로 “내가 수술 보러 갔는데 어무이가!”라고 말하며 쫄깃한 긴장감은 물론 궁금증까지 증폭시켰다..

이처럼 극 중에서 일어나는 다양한 상황들에서 이재원은 섬세한 표정 연기와 절제된 감정 열연을 보이며 존재감을 각인시키고 있는 상황. 이에 매 회 새로운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찾는 이재원의 연기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관련태그

흉부외과  이재원  신스틸러  수목드라마



웃음+감동 선사하는 ‘개콘’의 맏형! 우리가 김대희를 믿고 보는 이유!
믿고 보는 개그맨 김대희가 올해도 열일 행보를 걷고 있다. 김대희는 오랜 시간 대중들에게 지속적인 지지를 받으며 KBS 2TV ‘개그콘서트’(이하 개콘)에서 눈부신 활동을 펼치고 있다. 남다른 개그감을 뽐내며 롱런 중인 그의 활약상을 ‘개콘’ 속의 다양한 코너들로 살펴봤다. 먼저 ‘개콘’의 간판 코너 ‘봉숭아학당’에서는 선생님으로 분해 각양각색 후배 개그맨들을 매끄럽게 견인하며 안정적이고 든든한 맏형미를 보여주고 있다. 순발력 있는 깨알 애드리브로 꿀잼을 선사하는가 하면, 차지게 대사를 받아치며 후배 개그맨들이 편하게 무대를 마칠 수 있도록 쿵짝 케미를 선보이고 있다. 또한 직장인의 희로애락을 담아낸 ‘감동시대’에서는 뛰어난 연기력을 바탕으로 깊이가 있는 개그를 보여주고 있다. 코너 속 사장님으로 분한 그는 권위 있는 ‘척’ 시청자의 분노를 유발하지만 사실 누구보다 부하 직원을 아끼는 반전 속내를 맛깔나게 표현해내며 말 그대로 ‘감동 있는 재미’를 빚어낸다. 이처럼 ‘봉숭아학당’, ‘감동시대’로 맹활약을 하고 있는 김대희는 앞선 코너들에서도 역시 그의 저력을 입증해왔다. 지난 7월 막을 내린 ‘빅픽처’에서는 예상치 못한 전개로 허를 찌르는 개그를 보이며 폭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