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5 (금)

  • 흐림동두천 16.4℃
  • 흐림강릉 17.0℃
  • 서울 15.8℃
  • 대전 17.6℃
  • 대구 18.1℃
  • 울산 19.1℃
  • 광주 17.2℃
  • 부산 19.2℃
  • 흐림고창 16.2℃
  • 제주 21.6℃
  • 흐림강화 17.2℃
  • 흐림보은 17.6℃
  • 흐림금산 16.8℃
  • 흐림강진군 18.6℃
  • 흐림경주시 18.3℃
  • 흐림거제 19.4℃
기상청 제공


tvN '남자친구' 송혜교-박보검, 첫 대본리딩부터 ‘찰떡 호흡+특급 케미’ 과시! 기대↑



송혜교와 박보검의 만남으로 기대를 높이는 tvN 새 수목드라마 ‘남자친구’의 달달하고 유쾌한 첫 대본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오는 11월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수목드라마 ‘남자친구’(극본 유영아/연출 박신우/제작 본팩토리)는 한번도 자신이 선택한 삶을 살아보지 못한 차수현(송혜교 분)과 자유롭고 맑은 영혼 김진혁(박보검 분)의 우연한 만남으로 시작된 설레는 로맨스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남자친구’의 첫 대본리딩은 지난 8월, 상암동에서 진행됐다. 유영아 작가와 박신우 감독을 비롯해 송혜교(차수현 역)-박보검(김진혁 역)-차화연(김회장 역)-고창석(남명식 역)-신정근(김장수 역)-백지원(주연자 역)-문성근(차종현 역)-남기애(진미옥 역)-김혜은(김선주 역)-김주헌(이대찬 역)-곽선영(장미진 역)-전소니(조혜인 역)-표지훈(김진명 역)-이시훈(박한길 역) 등 전 출연진이 총출동, 첫 만남부터 특급 케미를 과시했다.


특히 정치인의 딸로, 단 한 순간도 자신의 삶을 살지 못했던 Ex-재벌가 며느리 차수현 역을 맡은 송혜교는 차분하고 부드러운 어조로 현장의 분위기를 단숨에 휘어 잡았다. 이에 더해 그는 대사 한마디 한마디에 감정을 고스란히 녹여내는 멜로 장인의 면모로 모든 스태프를 빠져들게 만들었다. 


또한, 평범한 일상을 행복하고 소중하게 살아가는 순수 청년 김진혁 역을 맡은 박보검은 “청포도 같은 청년 김진혁 역을 맡은 박보검입니다”라며 상큼하게 인사를 전한데 이어, 인사 만큼이나 청량한 매력을 내뿜어 모두를 미소 짓게 했다. 더욱이 그는 첫 대본리딩임에도 철저한 준비로 영어 대사부터 만취 연기까지 완벽히 소화해내며 감탄을 유발했다.


무엇보다 송혜교-박보검은 부드럽게 어우러지는 목소리와 찰진 호흡을 보여주며, 대본리딩 만으로도 폭발적인 로맨스력을 과시해 모두를 설레게 했다는 후문. 이에 두 사람이 그려갈 운명적 사랑이야기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뿐만 아니라 송혜교의 운전기사이자 좋은 친구 남명식 역인 고창석은 명불허전 감초 연기를, 송혜교 비서 장미진 역의 곽선영은 송혜교와 실제 친구 같은 케미를 선보였다. 더불어 송혜교 시어머니 역에 차화연, 송혜교 부모 역에 문성근-남기애, 박보검 부모 역에 신정근-백지원이 맡아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극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 이와 함께 김혜은-김주헌-전소니-표지훈-이시훈 역시 캐릭터에 완벽히 녹아 든 연기력으로 최고의 호흡을 선보였다.


이처럼 송혜교-박보검을 비롯한 ‘남자친구’의 전 출연진들은 듣는 것 만으로도 장면이 그려지는 듯한 연기력과 웃음이 끊이지 않는 유쾌한 케미스트리로 대본리딩 현장을 가득 채웠다. 이에 ‘남자친구’의 수장 박신우 감독은 “고마우신분들의 면면을 보고 있자니 ‘진짜 잘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끝났을 때 더 떳떳한 작품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면서 대장정의 포부를 전했다. 이어 유영아 작가는 “너무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 남은 대본들도 선택해 주신 캐릭터, 흔들리지 않게 열심히 잘 쓰겠다”며 인사를 전했고, 배우들은 힘찬 박수로 화답하며 파이팅을 다졌다는 후문.


‘남자친구’ 제작진 측은 “다시 볼 수 없는 배우의 조합이 이 드라마에서 이뤄진 것 같다. 송혜교-박보검 등 모든 배우들의 환상적인 호흡과 연기력이 돋보이는 즐거운 대본리딩이었다”면서, “모든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합심해 오는 11월, 가슴을 찌릿하게 만들 사랑이야기로 찾아 뵙겠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남자친구’는 대한민국 최고 톱스타 송혜교-박보검과 영화 ‘7번 방의 선물’, ‘국가대표2’의 각색, 드라마 ‘딴따라’의 극본을 맡았던 실력파 유영아 작가와 드라마 ‘질투의 화신’, ‘엔젤아이즈’로 감각적인 연출력을 인정받은 박신우 감독, 선풍적인 인기 속에 종영한 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를 비롯해 ‘명불허전’, ‘그녀는 예뻤다’, ‘주군의 태양’을 제작한 본팩토리가 의기투합한 작품. 오는 11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관련태그

남자친구  송혜교  박보검  대본리딩  수목드라마



KBS2 '배틀트립' 러블리즈 미주-지수, “난리 나게 놀아보자!” 투어 명부터 ‘난리나~’
‘배틀트립’에 러블리즈 미주-지수가 출연해 흥을 그야말로 ‘난리 나게’ 폭발 시켰다고 해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오는 6일(토) 밤 9시 20분 방송되는 KBS 2TV 원조 여행 설계 예능 ‘배틀트립’에서는 ‘자매 여행 특집’을 주제로, 리얼 자매 양희은-양희경과 친자매보다 더 가까운 러블리즈 미주-지수가 출연해 여행 배틀을 펼친다. 이번 주에는 러블리즈 미주-지수가 설계한 ‘대만 컨딩’ 여행이 공개될 예정. 특히 러블리즈 멤버들 중에서도 흥과 끼를 담당하고 있다는 미주-지수는 “난리 나게 놀아보자!”며 투어 명까지 ‘난리나 투어’로 정하는 등 흥겨운 여행에 대한 의지를 불태웠다고 해 어떤 여행기가 그려질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아니나 다를까 공개된 스틸 속에는 길 한복판에서 흥을 주체하지 못하고 춤을 추는 미주-지수의 자태가 담겨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더욱이 아무나 소화하지 못할 것 같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미주의 모습까지 포착돼 눈을 떼지 못하게 한다. 이처럼 두 사람은 여행 내내 흥에 취해 “난리 나네~ 난리나~”라고 노래를 부르며 춤을 추는 모습으로 폭소를 자아냈다는 후문이어서, 흥에 살고 흥에 죽는 미주-지수의 난리 나는 여행에 대한 기대감이 고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