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10 (금)

  • 맑음동두천 31.6℃
  • 흐림강릉 24.7℃
  • 구름조금서울 31.9℃
  • 구름많음대전 32.8℃
  • 구름많음대구 27.6℃
  • 흐림울산 25.1℃
  • 구름많음광주 31.3℃
  • 부산 27.0℃
  • 구름많음고창 30.9℃
  • 맑음제주 31.6℃
  • 맑음강화 31.0℃
  • 구름많음보은 29.0℃
  • 구름많음금산 29.4℃
  • 구름많음강진군 32.8℃
  • 흐림경주시 25.6℃
  • 흐림거제 27.7℃
기상청 제공

교양공작소



JTBC ‘밤샘토론’ '111년만의 최악의 폭염' 누진제 폐지X탈원전 논란 전력대책 점검!



JTBC ‘밤샘토론’이 111년만의 최악의 폭염으로 더 뜨거워진 누진제 폐지와 탈원전 논란을 묶어 전력대책을 점검한다. 

  

‘최악의 폭염, 전력 대책 문제없나?’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토론에서는 정부가 이번 주에 발표한 누진제 한시적 완화에 대한 평가를 시작으로 누진제 폐지 논란, 그리고 폭염에 전력수요 급증으로 인해 다시 고개 드는 탈원전 논란까지 다양한 문제를 진단한다. 

  

누진제 개편이나 폐지는 장기과제로 미루고 7월과 8월, 딱 두 달 완화된 누진제. 이 대책으로 전기료 폭탄을 막을 수 있을까. 전체 전력 소비의 13%를 차지하는 주택용만 누진제 적용은 왜 필요한가. 누진제가 폐지되면 요금이 증가할까. 누진제 폐지가 불가능하다면 현실적 개선안은 무엇일까. 이 날 토론에서는 냉방복지와 맞물려 뜨거워진 누진제 등 전기료 문제를 다각도로 집중 진단한다. 

  

재난급 폭염에 블랙아웃 우려는 없을까. 전력수요 예측이 너무 낙관적이라는 논란 속 탈원전 논란이 다시 불거지고 있다. 폭염에 원전이 재가동 됐다는 진실 공방, 원전이야말로 온실가스 배출 없는 친환경 에너지이자 전기요금 인상 걱정 없는 값싼 에너지로 폭염에 대비한 에너지원이라는 공방까지,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대위가 탈원전 정책 재고를 집중 제안하며 정치권에서도 불붙고 있는 탈원전 논란도 이 날 토론에서 뜨거운 쟁점이 될 전망이다. 

  

이 날 토론에는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의 이훈 더불어민주당 의원, 최연혜 자유한국당 의원이 출연한다. 전문가 논객으로는 10개월 전, 탈원전을 두고 뜨겁게 붙었던 양이원영 환경운동연합 사무처장과 정범진 경희대 원자력공학과 교수가 다시 만난다. 

  

서울 최고기온 39.6도, 지방은 40도를 웃도는 더위에 거의 한달 가까이 지속되는 초열대야. 전 국민의 고민거리가 된 전기료와 전력수요 문제를 집중 조명할 JTBC ‘밤샘토론’ ‘최악의 폭염, 전력 대책 문제없나?’는 10일(금) 밤 12시 20분에 찾아간다. 

  

관련태그

밤샘토론  탈원전  누진제  폭염  논란



JTBC ‘히든싱어5’ 바다 "내 목소리가 들려!" 유쾌한 그녀가 스튜디오를 눈물바다로 만든 사연 공개
‘히든싱어5’에 ‘가요계의 원조 요정’ 바다가 출연한다. 그녀의 출연 소식에 모창능력자들에 대한 기대 또한 높아지고 있다. 오는 12일 방송될 JTBC 예능 프로그램 ‘히든싱어 시즌5’(기획 조승욱 / 연출 김희정 / 이하 ‘히든싱어5’)에는 가요계 1세대 아이돌 원조 요정이자 뮤지컬 배우로 종횡무진 활약 중인 바다 편이 공개된다. 이날 바다는 “시즌1 때부터 출연만을 고대하고 있었다”며 기쁨을 감추지 못하고 스튜디오를 한바탕 뒤집었다. 그녀의 거침없는 통제 불가 진행에 깐죽 진행의 대명사인 MC 전현무도 울상 짓는 모습이 예고에 등장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바다는 1997년에 가요계 원조 걸그룹인 S.E.S.의 메인보컬로 데뷔했다. 귀여운 외모, 화려한 댄스실력, 그리고 무엇보다 뛰어난 가창력까지 두루 겸비해 데뷔와 동시에 엄청난 팬덤을 형성했다. 또한 발표하는 곡마다 큰 사랑을 받으며 걸그룹 역사상 가장 많은 음반 판매량을 기록하며 시대를 대표하는 아이콘으로 자리 잡은 바 있다. 2003년에는 솔로로 전향하며 독보적인 가창력을 기반으로 자신만의 스타일을 구축하며 꾸준히 활동했고, 여자 아이돌 최초로 뮤지컬에 도전해 다수 작품의 주연 자리를 꿰차며 뮤지컬계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