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17 (화)

  • -동두천 10.8℃
  • -강릉 15.3℃
  • 구름조금서울 12.0℃
  • 구름많음대전 12.6℃
  • 구름많음대구 12.4℃
  • 흐림울산 13.0℃
  • 연무광주 13.3℃
  • 흐림부산 14.1℃
  • -고창 11.6℃
  • 구름많음제주 15.2℃
  • -강화 11.8℃
  • -보은 11.2℃
  • -금산 10.9℃
  • -강진군 12.3℃
  • -경주시 13.1℃
  • -거제 14.0℃
기상청 제공

연예계 주간소식



납북,탈출,망명 스토리 영화 '연인과 독재자' 실존인물 배우 故최은희, 16일 향년 92세로 별세


원로배우 故최은희가 타계했다.


지난 16일 오후 5시 30분 경 故최은희가 향년 92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고인은 사망 전 까지 서울 화곡동의 자택과 병원을 퉁원하며 신장투석을 받아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고인은 1942년 연극 '청춘극장'으로 연기를 시작, 1947년 본격적으로 영화에 진출하며 김지미와 엄앵란과 함께 50~60년 당대 최고의 트로이카로 올라섰다.


1953년에는  故신상옥 감독과 결혼해 130편이 넘는 다수의 영화에 출연했으며 여성 연출가로서도 활약하며 연출 및 주연을 맡은 영화 '민며느리'로 대종상영화제에 여우주연상을 거머쥐기도 했다.


하지만 1976년  故신성옥 감독과 이혼한 그는 1978년 1월 홍콩을 방문했다 북한 공작원에게 납치되고 만다. 납북 된지 6년만에 김정일로부터 초대받은 연회에  故신상옥 감독과 재회하게 되면서 이들은 납북된 상황에서 17편의 영화를 만들어낸다.


김정은의 신뢰를 얻은 이들은 1986년 3월 오스트리아 빈 방문 중 미국 대사관에 들어가 망명에 성공, 이후 10년 이상 망명생활을 해오다 1999년 고국으로 귀국하게되었다.


한편  故최은희의 빈소는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되었다.

관련태그

원로배우  최은희  별세  납북  연인과독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