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14 (수)

  • -동두천 20.5℃
  • -강릉 23.6℃
  • 구름많음서울 21.7℃
  • 맑음대전 23.8℃
  • 맑음대구 23.3℃
  • 맑음울산 20.1℃
  • 구름조금광주 22.2℃
  • 구름조금부산 18.3℃
  • -고창 22.7℃
  • 구름많음제주 19.0℃
  • -강화 16.3℃
  • -보은 22.9℃
  • -금산 22.6℃
  • -강진군 20.2℃
  • -경주시 24.0℃
  • -거제 18.9℃
기상청 제공


극발전소301의 10주년 기념 공연 첫 번째 작품 연극 '분홍나비 프로젝트' 개막

제2회 도담도담 페스티벌 작품상, 연기상, 신인연기상 수상



창단 이래 참신하고 젊은 창작극들을 꾸준히 상연해 온 ‘극발전소301’이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했다. 현재 대학로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극작가이자 연출인 정범철 대표가 이끌고 있는 ‘극발전소301’의 이름은 ‘연극의 세 가지(3)요소를 활용하여 무(0)에서 하나의 유(1)를 창조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그 이름에 걸맞게 2008년부터 쉬지 않고 다양한 형태와 주제의 창작극들을 만들어 왔다. 

지난 10년 간의 발자취를 기념하며 준비된 2018년 라인업의 첫 번째 문을 연극 <분홍나비 프로젝트>가 연다. 이 작품은 2017년 도담도담 페스티벌에서 작품상, 연기상, 신인연기상을 수상하며 가능성을 보여준 ‘극발전소 301’의 신작이다. 10주년 기념 프로젝트답게 극단의 역사를 느낄 수 있는 배우, 스태프진의 구성도 주목할만하다. 10년 간 ‘극발전소301’에 몸담은 창단 멤버들부터 최근에 새로 입단한 신입 단원들, 그리고 ‘극발전소301’과 오랜 인연을 이어온 객원 멤버들까지 투입되어 신구조화를 이루며 환상의 호흡을 보여줄 예정이다.

연극 <분홍나비 프로젝트>는 네 명의 남자를 살해한 용의자로 한 20대 젊은 여자가 체포되어 취조를 받는 장면으로 시작한다. 그녀의 이름은 최영희. 그녀는 살해 후, 항상 분홍나비 브로치를 남겼다. 그리고 자신은 독립운동가 손정아의 환생이라고 주장한다. 그녀가 남긴 분홍나비 브로치의 의미는 무엇이며, 왜 독립운동가의 환생이라고 주장하는 것일까? 그녀를 취조하는 검사, 권영실의 취조로 그녀의 자백이 시작된다. 

작품 속 주요 사건들과 등장인물들은 허구이지만 인물의 설정 및 사건의 배경 일부는 역사적 사실에 바탕을 두고 있다. 일제 강점기에서 한국전쟁으로 이어지는 조선독립운동가들의 분투가 현대의 인물을 통해 생생하게 전해지며 더욱 몰입도를 높인다. 또한 주인공 최영희를 내세워 역사 속에 잊혀진 여성 독립운동가들의 존재를 재조명한다는 점도 유의미하다. 1944년과 2018년을 오가며 펼쳐지는 인물들의 강렬한 신념의 대립은 극 내내 긴장감을 자아낸다. 허구와 실제의 경계를 넘나드는 팩션 연극 <분홍나비 프로젝트>를 통해 과거는 물론 오늘날까지도 완전히 해결되지 않은 역사적 과제에 대해 다시 한 번 돌아보게 될 것이다. 

작가는 관객들에게 질문을 던진다. ‘우리의 정신을 채우는 것은 무엇일까?’, ‘우리를 행동하게 하는 것은 무엇일까?’ 진실이 위선으로 포장되고 세대가 바뀌어 기억에서도 사라지면 왜곡된 역사는 사실이 된다. 우리의 역사가 그렇게 되는 것을 막기 위해, 비극의 역사가 반복되는 것을 막기 위해 올곧은 정신무장이 필요하다는 메시지를 전한다.

정범철 작가의 신작 희곡에 극발전소301의 배우 겸 연출 박복안이 연출을 맡았다. 제2회 도담도담 페스티벌 3관왕에 빛나는 초연팀이 4월 24일에서 29일까지, 노련함으로 깊이를 더한 더블팀이 5월 1일에서 6일까지 무대를 책임진다. 초연팀으로는 이성순, 문지영, 이나경, 유재성, 주진오, 김재형, 유명진이 출연하며, 더블팀으로는 정연심, 백선우, 배소현, 맹봉학, 도창선, 김대흥, 최우준이 출연한다. ‘극발전소301’과 인연이 깊은 배대두 조명디자이너와 조연주 의상디자이너, 그리고 ‘극발전소301’의 신입단원들이 스태프진으로 대거 참여하여 공연의 완성도를 높여갈 예정이다. 

연극 <분홍나비 프로젝트>는 2018년 4월 26일부터 5월 6일까지 예술공간 혜화에서 공연되며 3월 15일 오전 11시 인터파크와 티켓링크에서 티켓 오픈한다.

관련태그

뉴스인스타  극발전소301  분홍나비프로젝트